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이동녘

  • 국적 대한민국
  • 경력 천막교회 전도사
    구세군 사관
  • 데뷔 1989년 실천문학 시 '가족', 할머니의 머리카락' 등

2015.02.11.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 이동녘
이동녘 시인은 경남 함양 안의에서 나고 자랐다. 일제 시대 서정주, 정지용 등과 활동했던 외조부의 시인 기질을 물려받은 그는 목회를 희망하던 가난한 신학생 무렵, 교통사고의 오랜 후유증을 앓고 있던 지금의 아내를 만나 결혼, 천막교회 전도사와 구세군 사관으로 목회활동을 시작했다.

이후 오방떡 장사, 문방구 주인, 청원경찰 등의 일을 하였고, 지금은 성남에서 평상복을 입은 목사이자 시인 이발사로 섬기고 있다.

20여 년 인생의 가장 낮은 곳에서 가난의 화려한 빛을 보아온 그는 1989년 『실천문학』에 시 “가족” “할머니의 머리카락”등으로 등단하였고, 몸소 겪어온 가난과 이웃의 삶이 담긴 시집 『날개 없어도 당신은 내 하늘에 가득 날아오르는데』(1992), 『비익조』(1997), 『휘어진 십자가』(2000) 등을 출간하였다.
이밖에 그의 결혼생활과 시에 대한 이야기를 아내 이영숙과 같이 엮은 에세이집 『나는 이상한 사람과 결혼하였다』가 있다.

<사랑하는 이여 바람 부는 밤에 나는 더 사랑한다> 저자 소개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