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테라오 겐

  • 경력 발뮤다 창업자

2019.02.21.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 저자소개


이름: 테라오 겐약력: 여행작가열일곱 살 고등학교를 중퇴하고 에스파냐, 이탈리아, 모로코 등 지중해를 따라 1년간 여행했다. 경비는 불의의 사고로 어머니가 돌아가신 뒤 남겨진 보험금이었다. 아버지도 그에게 “황야로 향해라”라고 말하며 공부보다는 여행을 권했다. 여행을 마치고 일본에 돌아와 뮤지션의 길로 들어서 10년간 기타를 치며 록밴드 생활을 했다.
스타를 꿈꾸던 그의 꿈은 연예 기획사의 재정이 악화되면서 한순간에 무너졌다. 진로에 대한 고민을 거듭하던 그에게 희망이 된 것은 아내의 집에 있던 건축, 인테리어, 소품이 소개된 디자인 잡지였다. 우연히 잡지를 본 순간 에스파냐에서 마음을 파고들었던 ‘아름다움’이 하나 둘 떠올랐다.
그는 머릿속에 떠오르는 아름다운 형태와 그것을 실현할 기능을 구현해내기 위해 틈나는 대로 가스가이 제작소에서 제품 만드는 것을 배웠다. 그리고 2003년 디자인 전자제품 기업 ‘발뮤다’를 창업했다.
그는 발뮤다를 설립했을 당시를 이렇게 회상한다. ‘잠을 자기는 했을까? 인간이 진심으로 열의를 가지면 이렇게까지 일할 수 있는 거구나.’
지금도 테라오 겐은 잠자는 것 빼고는 모든 시간을 일에 쏟으며, 고객에게 즐거운 체험을 선사하기 위해 열정적으로 일하고 있다.

<가자, 어디에도 없었던 방법으로> 저자 소개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