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시로타 마코토

  • 경력 노무라종합연구소 미래유통전문가

2019.04.12.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 지은이 – 시로타 마코토
일본 최고 경제예측기관 ‘노무라종합연구소’의 미래유통전문가. 세계 유통의 중심지 일본에서 첨단 기술 동향과 이커머스 시장의 미래에 대해 연구하고 있다. 저자는 전 세계에 아마존발 리테일 혁명이 일어나고 있다고 단언하면서, 이에 신속히 대처하지 못하면 거대 기업이라도 결국 아마존에 잡아먹힐 것이라고 주장한다. ‘데스 바이 아마존’(Death by Amazon)이란 세계적인 투자회사 베스포크 인베스트먼트에서 처음 명명한 ‘아마존 공포종목지수’를 뜻하는 말로, 아마존에 타격을 받은 54개 상장 기업들의 주가지수를 나타낸다. 세계적인 오프라인 기업 월마트, 코스트코에서부터 미국의 대표적인 드러그스토어 부츠, CVS헬스까지 업종·규모를 불문하고 세계 유수의 기업들이 이 지수 목록에 올라와 있다. 그러나 아마존이 잠식하는 상황에서도 자신만의 전략으로 아마존에 맞서 싸워 놀라운 성과를 이루고 있는 기업들이 있다. 저자는 첨단 테크놀로지, 기업 브랜드의 차별화 등을 무기로 자신만의 길을 모색하는 기업들을 주목하면서 이들의 생존 전략을 이 책에 낱낱이 밝혔다. 현재 총무성, 경제산업성 등 일본 정부의 각 부처에서 진행하는 다양한 미래 예측 연구에 활발히 참여하고 있다. 저서로는 《빅데이터의 충격》, 《클라우드의 충격》 등이 있다.

■ 옮긴이 – 신희원
일본 요코하마국립대에서 경제학을 공부했다. 기업 간의 의사소통을 돕는 통·번역사로 일하다가 더 많은 사람과 만날 수 있는 글 번역의 매력에 빠져 출판 번역가의 길로 접어들었다. 번역은 단순히 외국어를 우리말로 옮기는 행위를 넘어 우리 사회의 지식과 문화의 저변을 넓히는 일이라고 믿고 있다. 옮긴 책으로 《기업의 미래 GE에서 찾다》, 《일본 기업은 AI를 어떻게 활용하는가》, 《내 자존감을 폭발시키는 10초 습관》, 《미시경제학 한입에 털어넣기》, 《기술 전쟁에서 이기는 법》, 《일의 기본》 등이 있다.

<데스 바이 아마존> 저자 소개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