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무기력 탐정 ~귀찮은 사건 일절 사절~ 상세페이지

이 책의 키워드



책 소개

<무기력 탐정 ~귀찮은 사건 일절 사절~> 어떤 난제도 해결하는 자타공인 천재 고교생 키리시마 치즈루.
다만 딱 하나, 귀찮은 거라면 질색하는 성격이 문제였다.

‘힘 안 들이고 머리만 써서 돈 벌 수 있는 일은 없나?’

진지하게 고민하며 하루하루를 보내던 치즈루를,
그러나 사건 사고 많은 세상이 놀게 둘 리 없었다.
형사며 동급생이며 후배까지 차례차례 사건을 물어 오자
치즈루도 어쩔 수 없이 사건에 뛰어들게 되는데…….

“뭔가 사건이 터졌나 본데…… 됐고, 난 빨리 집에 가고 싶어.”
귀차니즘 Max인 고교생 탐정이 펼치는 화려한 추리극!

-

“오늘 아침에 얘기하는 거 보고 생각했는데, 역시 치즈루의 추리력은 뛰어나.”
저녁노을로 물든 하늘 아래에서 아게하가 불쑥 말을 꺼냈다.
“뭐야, 갑자기?”
“잠깐 생각해 봤거든. 치즈루의 두뇌를 써먹기에 가장 좋은 직업은 뭘까 하고.”
“……뭐?”
치즈루가 천천히 눈을 깜빡였다.
“직업이라니, 웬 자다가 봉창 두드리는 소리람.”
“그치만 우리도 벌써 고2잖아. 슬슬 미래를 준비해야지. 치즈루는 똑똑하니까…… 의사 어때?”
“싫어…… 다른 사람의 생명을 다루는 건 책임이 너무 막중해.”
“그럼 대학교수.”
“다른 사람에게 뭘 가르쳐주는 일도 책임이 막중하니까 싫어.”
“그럼 정치가?”
“책임감이 제일 무거운 데다 언론의 먹잇감이 되니까 싫어.”
“그럼 뭐가 될 건데.”
“생각 중.”
치즈루는 길게 한숨을 내쉬었다.
“나도 내가 똑똑한 건 알고 있거든.”
“어, 응……. 본인 입으로 직접 말하니까 뭐라 말할 수 없는 짜증이 밀려오네.”
“그러니까…… 노력할 필요 하나 없이 머리만 써서 돈 많이 벌 수 있는 데 취직하고 싶어.”
“뭐야, 눈이 너무 높잖아. 그런 직업이 있어?”
“짐작이 안 가니까 찾고 있지.”
치즈루가 천천히 머리를 긁적였다.
“뭔가 없나?”
“그런 꿀 같은 일이 어디 있겠어? 똑똑하고 수수께끼 같은 거 잘 푸니까 탐정하면 되잖아. 추리하는 거 좋아하지 않아?”
“별로 안 좋아해. 추리는, 굳이 말하자면 어쩔 수 없으니까 하는 거야.”



저자 소개

토미야마현 토미야마시 출생. 사이타마현에 거주 중이며, 본작이 첫 작품이다.

목차

프롤로그
제1장 다잉 메시지는 어느 시대든 Y
제2장 수지 타산이 맞지 않는 항아리 바꿔치기
제3장 한없이 무의미한 유괴
제4장 어딘가 무모한 How done it?
제5장 키리시마 치즈루의 Cold case
후기


리뷰

구매자 별점

4.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1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