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뉴욕의 맛 상세페이지


책 소개

<뉴욕의 맛> 여행이 간절하지만 지금 떠날 수 없다면,
페이지를 넘기는 손끝의 감성과
눈으로 먼저 느끼는 랜선 여행의 참맛을 느껴보시라!
거리 곳곳에서 풍기는 베이글의 향기, 브로드웨이 극장가의 향신료 냄새 가득한 케밥,
육즙 가득한 기름진 스테이크… 지금 뉴욕의 ‘맛’이 당신을 유혹한다.

프랭크 시나트라가 ‘잠들지 않는 도시’라 노래하고, 피츠제럴드가 《위대한 개츠비》에서 ‘세상의 모든 아름다움과 신비를 격렬하게 약속하고 있다’고 찬양한 바로 그곳. 미술, 연극, 패션 등 문화의 중심지이자 폴 오스터를 비롯한 수많은 작가들의 사랑을 받은 도시. 그래서 끊임없이 여행자들을 유혹하는 곳, 바로 뉴욕이다. 오늘도 이 최고의 도시 뉴욕을 만나기 위해 전 세계 여행자들이 몰려든다.
이 책은 바로 그런 뉴욕의 맛집, 지금 뉴욕에 살고 있거나 혹은 방문할 예정이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Must Eat!” 해야 할 골목의 숨은 맛집들을 소개한다. 또한 음식점들마다 꼭 먹어야 할 대표 음식도 꼽아두었다. 뉴욕은 다양한 인종과 문화가 어우러진 도시 뉴욕에선 이곳에 모인 사람들만큼이나 다채로운 음식들을 만날 수 있다.
일본 최고의 스시 장인이 만든 스시를 만날 수 있고, 이탈리아 최고의 모차렐라 치즈를 살 수 있으며, 정통 유대 음식 식당에서 아침을 먹고 점심으로 이슬람의 하랄 푸드를 먹는 게 가능하다. 뉴욕에서는 전 세계 최고의 음식과 그 속에 담긴 문화를 경험할 수 있는 것이다. 비싼 정통 프렌치 레스토랑부터 저렴하지만 맛있는 길거리 노점까지 소개되어 있어, 이제 여행자들은 뉴욕에 가면 무엇을 먹을까 행복한 고민에 빠지게 될 것이다.


출판사 서평

뉴요커는 어디에서 밥을 먹을까?
진짜 식도락가가 소개하는 진정성 100%의 맛집 가이드
여행자들은 두 부류로 나눌 수 있다. 여행하며 맛있는 음식을 찾는 사람, 오로지 맛있는 음식을 먹기 위해 여행하는 사람. 저자 뤽 후너트는 후자의 경우로, 오로지 먹기 위해 뉴욕 여행길에 오르는 사람이다. 전 세계를 다니며 최고의 식재료를 구입해 요리사들에게 공급하는 그의 직업만큼이나 취미로 식도락을 즐기는 사람답게 뉴욕 구석구석을 누비며 보석 같은 맛집들을 발굴해 이 책에 소개하였다.
미식 전문가가 추천한 맛집이라니 너무 비싸서 부담스러운 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든다면 걱정할 것 없다. 길거리 푸드 트럭에서 파는 돼지껍데기 요리부터 예술의 경지에 오른 일본 요리까지 가격도, 종류도 다양한 미식의 향연이 펼쳐지기 때문이다. 뿐만 아니라 미국 전역에서 가장 많은 인종이 모여 산다는 브루클린부터 맨해튼 구석구석을 지역별로 구분해 지도와 함께 소개하고 있어서 뉴욕에 처음 가는 사람도 쉽게 맛집 탐방을 할 수 있도록 돕는다.

1. 음식 속에 담긴 문화와 사람 이야기를 읽다
음식은 단순히 굶주린 배를 채우는 데 그치는 것이 아니다. 그 안엔 음식을 만든 셰프들이 속한 문화와 역사가 고스란히 담겨 있다. 알고 보면 흔히 먹는 길거리 치킨 요리에는 자메이카 흑인 노예의 아픈 과거가 담겨 있고, 기가 막히게 맛있는 모차렐라 치즈에는 이탈이라 가정의 고단한 이민사가 녹아 있다. 작가는 다문화도시 뉴욕답게 그 음식에 담긴 다양한 민족의 이민사와 음식의 유래 등을 함께 소개하고 있는데, 음식에 버무려진 문화와 사람 이야기가 요리의 ‘맛’만큼이나 독자를 빠져들게 한다.

2. 책을 읽으면 군침이 뚝뚝
이상하다. 분명 책을 읽고 있는데 왜 맛있는 냄새가 나는 것 같고, 입에는 침이 고이는지 알다가도 모를 일이다. 책에 수록된 기가 막히게 맛있어 보이는 요리 사진을 보면서 글을 읽고 있자니 먹지 않아도 맛을 느끼게 되는 기현상이 벌어진다. 당장이라도 책을 덮고 비행기를 타고 뉴욕으로 떠나고 싶어지게 만드는 생생한 맛 표현들은 뉴욕을 간접 체험하게 해준다.

3. 이거 하나만 있으면 끝! 발로 뛴 알짜 정보가 가득
뤽 후너트의 발길이 미치지 않는 곳은 없다. 그는 뉴욕 구석구석 맛집을 찾아가 직접 맛보고 즐기며 보석 같은 정보들을 쏟아낸다. 소호 거리의 분위기 있는 디저트 전문점에서부터 차이나타운 뒷골목의 노점상까지 그의 눈길이 미치지 않는 곳은 없다. 발품을 팔아야만 알 수 있는 진짜 정보들과 작가의 추천 메뉴, 그리고 지도까지! 이 책 하나면 뉴욕 맛집 정복 끝!!



저자 소개

저자 : 뤽 후너트
뤽 후너트는 28년 넘게 미식업계에서 활동했다. 특히 희귀한 고품질 식재료(특히 일본 식재료 전문)를 세계 여러 나라, 여러 분야의 셰프들에게 전문적으로 공급하고 있다. 덕분에 그는 전 세계를 돌아다닐 수 있는 행운을 얻었고, 맛있는 음식을 향한 끝없는 탐구심과 호기심을 안은 채 수없이 많은 지역을 여행하며 다양한 요리와 식재료에 대한 통찰을 얻었다.
저자는 열두 살 때 부모님을 따라 처음으로 파리를 여행했던 기억이 깊게 남아 있다고 한다. 에펠탑을 비롯한 멋진 건축물에 크게 감탄했고 파리라는 도시는 마치 달콤한 샹송 가사에 등장하는 환상의 장소로 느껴졌다. 그러나 이보다 더 감탄스러운 건 파리의 ‘맛’이었는데, 요리를 한입 먹는 순간 입안에서 그야말로 잔치가 벌어졌다. 이후에도 종종 들른 파리의 레스토랑은 모두 색다르게 환상적이었다고 한다. 만약 최후의 만찬을 먹어야 한다면, 파리의 셰프가 제대로 만든 환상적인 소스가 담긴 푸아그라 요리를 먹겠다고 말할 정도로 그는 파리의 맛에 매혹되었다. 그리고 음식 전문 포토그래퍼인 크리스 브레겔스는 뤽 후너트와 공동으로 작업하며 음식 전문 칼럼니스트로도 점차 영역을 확대하고 있다. 두 사람은《뉴욕의 맛》,《파리의 맛》등을 작업하였다.

역자 : 신예희
여행작가이자 카투니스트. 큼직한 카메라와 편한 신발, 튼튼한 뱃속 하나 믿고 세계 곳곳을 여행하며 글과 그림, 사진을 쓰고 그리고 찍는다. 다양한 매체에 웹툰과 칼럼을 연재하고 텔레비전과 라디오, 강연을 통해 맛있는 여행 이야기를 전한다. 지은 책으로는 《여행자의 밥 1》《여행자의 밥 2》《배고프면 화나는 그녀, 여행을 떠나다》《까칠한 여우들이 찾아낸 맛집 54》《2만원으로 와인 즐기기》가 있다. 옮긴 책으로는《뉴욕의 맛》,《파리의 맛》등이 있다.
홈페이지: www.lazyphoto.com

사진 : 크리스 브레겔스
음식 전문 포토그래퍼인 크리스 브레겔스는 뤽 후너트와 공동으로 작업하며 음식 전문 칼럼니스트로도 점차 영역을 확대하고 있다. 두 사람은《뉴욕의 맛》,《파리의 맛》등을 작업하였다.

목차

옮긴이의 말
머리말

* 브루클린
스모가스버그(푸드 마켓) / 엑셀스 킹스턴 이터리(저크 치킨) / 볼리비안 라마 파티(쇠고기 양지머리 촐라) / 파란타 앨리(키마 파라타) / 그리말디스(마르게리타 피자) / 샬롬 재팬(오코노미야키) / 트라이프(돼지고기 요리) / 로베르타스(코와붕가 듀드 피자) / 피터 루거(2인용 스테이크) / 글라세리(황다랑어 요리) / 덕 더 노스먼(푹 익힌 돼지 정강이) / 페테 자우(버크셔 돼지고기 소시지) / (럭키 루나(중국식 버거) / 셰프스 테이블 앳 브루클린 페어(부야베스) / 벤케이 라멘(돈가스 라멘) / 랜드하우스 앳 더 우즈(특선 프렌치프라이) / 프렌치 루이(훈제 정어리를 얹은 호밀 바게트) / 리버 스틱스(칠라킬레스) / 엑스트라 팬시(조갯살 옥수수 튀김) / 디 파라 피자(칼조네 피자) / 타시스 베이티(키말리 피데) / 브루클린 그랜지(옥상 재배 채소) / 파이즈 앤 사이즈(훈제 돼지고기) / 나이트호크 시네마(크랩 케이크) / 잇 그린포인트(사일런트 밀) / 모건스(양지머리 바비큐) / 피터 팬 도너츠 앤 페이스트리(올드 패션드 크룰러 도넛) / 카페 티베트(쇠고기 모모스)

* 브롱크스
엘 누에보 보히오 레초네라(로스트 포크) / 로베르토(파스타 에 파지올리) / 조니스 페이머스 리프 레스토랑(해산물 튀김과 생선 튀김)

* 맨해튼
업타운 웨스트
아시아테(어린 당근 요리) / 퍼 세(코스 테이스팅 메뉴) / 장 조지(코스 메뉴)

업타운 이스트
이스트 폴(생선 파이) / 로티세리 조제트(풀레 드 룩스) / 플록 디너(코리 코바 셰프의 식사 코스) / 스시 세키(굴 튀김을 넣은 김말이) / ? 리 팰리스(베이징 덕) / 더 제프리(비트를 넣은 데빌드 에그 요리) / 라오(모차렐라 인 카로차)

미드타운 웨스트
노매드 앳 더 노매드 호텔(2인용 치킨 통구이) / 아이젠버그(마초 볼 수프) / 이털리 뉴욕(파르미지아노 레지아노) / 일레븐 매디슨 파크(테이스팅 메뉴 / 아이반 라멘 슬럽 숍(도쿄식 시오 라멘) / 첼시 마켓(다양한 브런치 메뉴) / 모리모토(참치 대뱃살 타르타르) / 더 할랄 가이즈(기로스와 치킨을 올린 쌀밥) / 부다칸(소프트 쉘 크랩) / 토로(콩을 곁들인 모르칠라 / 보데가 네그라(방어 세비체) / 오오토야 첼시(로스카츠 정식) / 아네호 테퀼레리아(틸라유다) / 시티 샌드위치(포르투갈 스타일 샌드위치) / 마레아(스트로차프레티) / 로버츠 앳 더 펜트하우스 클럽(포터하우스 스테이크와 어니언 링) / 데이지 메이스 바비큐 유에스에이(돼지목살 바비큐) / 그래머시 타번(옥수수 커스터드) / 팜 리얼 타이(소꼬리 수프)

미드타운 이스트
스시 야스다(성게알 초밥) / 한디(치킨 티카) / 더 갠더(쇠고기 양지 토츠) / 카지츠(오마카세) / 다바(펀자브 다 무르그) / 티핀 왈라(남인도 특선 메뉴들) / 유니언 스퀘어 카페(소프트 쉘 크랩) / 오리얼(테이스팅 메뉴 코스) / 페넬로페(치킨 팟 파이) / 마이알리노(초콜릿 크루아상 브레드 푸딩)


다운타운 웨스트
스파이스 마켓(치킨 사모사와 코리앤더 요거트) / 나카자와 스시(스시 오마카세) / 메구(수미비 아부리야키) / 도미니크 앙셀 베이커리(크로넛) / 라 봉보니에르(바나나 팬케이크) / 쿠처스(루벤 스프링 롤) / 레드팜(팩맨 새우 덤플링) / 발타자르(스테이크 타르타르) / 차이나 블루(장어 요리) / 마리나 베라 루즈(타말레와 포솔레) / 바뽀(소 볼살 라비올리) / 디 오리지널 라멘 버거 by 게이조 시마모토(라멘 버거) / 박스 카이트 뉴욕(비밀의 테이스팅 메뉴) / 클로데트(부야베스 엉 크루트) / 쉐 사딘(그릴드 치즈 샌드위치) / 디코이(베이징 덕) / 노부(성게알 튀김) / 머레이스 치즈 바(계절별 추천 치즈 모듬) / 코르크버즈 와인 스튜디오(메추라기 요리) / 찰리 버드(파르마 햄으로 싸서 구운 문어 요리) / 더 더치(케이준 스타일의 메추라기 요리) / 블루 힐(그날의 요리와 테이스팅 메뉴) / 드니노스(가비지 파이 피자)

다운타운 이스트
카츠 델리카트슨(파스트라미 호밀빵 샌드위치) / 더 피클 가이즈(과일 절임과 채소 피클) / 오리엔탈 가든(코끼리조개 회) / 요나 쉼멜(감자 크니쉬) / 람저우(다오샤오미엔) / 럿거 스트리트 푸드 카트(차예단) / 인디저트(망고 포멜로 사고 수프) / 타퀴토리아(타퀴토) / 로스 페로스 로코스(아메로페로) / 오데사(피에로기) / 주커 베이커리(로즈 페이스트리) / 오토스 타코스(고르곤) / 딕슨스 팜스탠드(샤퀴테리) / 놈 와 티 팔러(춘쥐엔) / 66 어메이징(개구리 요리) / 디 팔로(모차렐라) / 그랜드·보워리 스트리트 푸드 카트(무를 곁들인 돼지 껍데기) / 치청펀 푸드 카트(치청펀) / 펑투(말린 도우푸루와 부추) / 블랙 시드 베이글스(포피 시드 베이글) / 치카리셔스 디저트 바(프로마쥬 블랑 아일랜드 치즈케이크) / 나르시사(캐럿 웰링턴) / 세르셰 미디(로브스터 라비올리) / 에스텔라(뇨끼) / 골든 캐딜락(몬테크리스토 샌드위치와 테킬라 칵테일) / 스시 도조(생문어 초밥) / 모모후쿠 누들 바(포크 밸리 번) / 차 안 티 하우스(찻잎으로 훈제한 연어) / 골든 유니콘(시우 마이) / 윈난 키친(커민 치킨) / 롬바르디 피자(마르게리타 피자) / 미션 칸티나(돼지 볼살, 돼지 귀, 돼지 어깨살 요리) / 그래피티(요거트 소스를 곁들인 구운 홍어) / 토리시(20 코스 테이스팅 메뉴) / 고담 바 앤 그릴(돼지고기 폭찹) / 마일 엔드 델리(루스 윌렌스키 샌드위치) / 슐부리즈(양고기 미니 버거)

인명 색인
요리명ㆍ 요리재료 색인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