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금단현상 상세페이지

책 소개

<금단현상>

이 동화집에는 표제작 「금단현상」을 비롯하여 동화 5편이 수록되어 있다. 제목에서부터 궁금증을 불러일으키는 표제작 「금단현상」은 주인공의 심리묘사와 반전이 흥미로운 작품이다. 요즘 아이들의 일상과 분리할 수 없는 인터넷이 끊겼을 때의 금단현상과 그것을 극복해가는 과정을 통해 요즘 아이들의 심리와 행동 등을 세심하게 읽어 내는 작가의 시선이 돋보인다. 그리고 마지막 작품 「십자수」에는 여자친구에게 선물하기 위해 십자수를 놓는 남자아이 선재의 모습이 이채롭다. 이 작품은 성 정체성과 가정의 역할 분담에 대해서 서로 충돌하는 할머니와 어머니와의 갈등을 통해 진정한 가족 관계가 어떠해야 하는지를 보여 주고 있다.
그러기에 이 동화집은 온갖 문명의 이기를 넘치도록 누리며 서로 다른 금단현상에 종종 시달리거나 정체성의 혼란을 겪고 있는 당대의 어른들과 아이들이 함께 읽어야 할 책이다. 어른들이 읽으면 요즘 아이들의 마음을 잘 이해할 수 있고, 아이들이 읽으면 자신들의 이야기를 그대로 표현하고 있어서 마치 이야기 속 주인공이 된 것처럼 느껴질 것이다. 그리고 이와 똑같은 문제를 안고 있는 아이들은 그 문제를 풀어갈 수 있는 실마리를 찾을 수도 있을 것이다.


출판사 서평

요즘 아이들은 한 마디로 솔직하다. 자신의 감정을 속이지 않는다. 좋아하는 이성에게는 적극적으로 자신의 감정을 표현하고, 싫어하는 일을 시키면 절대로 하려고 하지 않는다. 어느 때는 이기적이고 건방져 보이기까지 한다. 또한 인터넷이나 게임, 휴대폰에 푹 빠져 있어 그러한 매체들을 잠시라고 금지하면 곧바로 심한 금단현상에 시달린다. 어른들이 담배를 끊고 싶어 하지만 심한 금단현상 탓에 쉽사리 실현하지 못하는 것보다 결코 덜해 보이지 않는다.
이런 아이들을 보며 어른들은 자신의 어린 시절과 비교하며 한탄을 하기도 한다. 그렇지만 이것은 요즘 아이들의 단면만을 보고 판단한 것이다. 요즘 아이들은 잘못한 일이 있을 때에는 자신의 잘못을 솔직하게 인정하고 사과할 줄도 안다. 또한 다른 사람을 배려하고 상처를 감싸안아 주는 넓은 마음도 갖고 있다. 그리고 무엇보다 자신들이 누리는 새로운 문명의 이기를 통해 자신들의 정체성을 당당히 드러내려는 성향을 가지고 있다.
그래서 이금이 작가의 신작 동화집 『금단현상』(푸른책들, 2006)이 더욱 반갑다. ‘이 시대의 가장 진솔한 이야기꾼’이라는 닉네임을 갖고 있는 이금이 작가는 지난 20여 년 동안 『너도 하늘말나리야』(푸른책들, 1999), 『밤티 마을 큰돌이네 집』(개정판, 푸른책들, 2004), 『유진과 유진』(푸른책들, 2004) 등 20여 권의 작품집을 펴내며 당대 아이들의 현실을 생생하게 그려왔다. 성장기 아이들이 겪는 평범한 일상을 솔직하게 표현하고 있는 이 동화집을 통해 요즘 아이들이 어떤 생각을 하고, 어떤 마음의 눈으로 세상을 보고 있는지 엿볼 수 있다.


저자 프로필


저자 소개

저자 : 이금이
'이 시대의 가장 진솔한 이야기꾼'이라는 별명을 갖고 있는 작가는 문단 데뷔 이후 최근에 이르기까지 펴낸 20여 권의 작품집을 통해 따뜻한 휴머니티와 진정성이 강한 작품 세계를 보여 주었다.

1962년 충북 청원에서 태어나 서울에서 성장했다. 1984년 '새벗문학상'과 1985년 '소년중앙문학상'에 동화가 당선되어 작가로 활동하기 시작했다. 초등 학교 <국어> 교과서에 4편의 동화가 실렸으며, 2010년에는 중학교 국어 교과서에도 2편이 더 수록되었다. 대표작인 『너도 하늘말나리야』, 『밤티 마을 큰돌이네 집』, 『유진과 유진』 등은 아이로부터 어른에 이르기까지 폭넓은 독자층을 가지고 있는 보기 드문 책들이다. 그 밖의 주요 작품으로 『도들마루의 깨비』, 『꽃바람』, 『나와 조금 다를 뿐이야』, 『밤티 마을 영미네 집』, 『밤티 마을 봄이네 집』, 『영구랑 흑구랑』,『나와 조금 다를 뿐이야』,『금단현상』, 『맨발의 아이들』, 『쓸 만한 아이』, 『땅은 엄마야』, 『싫어요 몰라요 그냥요』,『우리 반 인터넷 소설가』, 『소희의 방』, 『신기루』, 『얼음이 빛나는 순간』, 동화창작이론서 『동화창작교실』이 있다.

지금까지 펴낸 20여 권의 작품들은 한결같이 우리의 삶을 진실되게 보여 주어 독자들로부터 널리 사랑을 받고 있다. 또한 어떤 새로운 이야기나 특별한 구성과 문체로 어필하려고 하기보다는 독자들의 마음을 저절로 움직이는 문체가 마음을 사로잡는다. 동화속에서 이금이 작가는 오늘을 살고 있는 우리 아이들이 현실에서 부딪히는 고민과 문제들을 이야기하고 있다. 이금이 작가는 요즘 아이들이 고민하는 삶의 문제들은, 아이들의 마음을 이해하지 못하는 어른들의 이기심과 소통의 단절에서 온다고 말하고 있다.

그림 : 김재홍
1958년 경기도 의정부 출생. 홍익대에서 서양화를 전공한 뒤 ‘인간과 자연은 하나’를 모토로 특유의 작품 세계를 구축, 수많은 개인전과 단체전을 열었다. 2004년 직접 쓰고 그린 첫 그림책 『동강의 아이들』로 전 세계에서 2년에 단 한 권을 뽑아 수여하는 에스파스앙팡 상을 수상했고, 2006년에는 『고양이 학교』로 앵코뤼티블 상을 수상했다. 또한, 2007년 『영이의 비닐 우산』으로 'BIB 어린이 심사위원상‘을 받았다. 그린 책으로 『숲 속에서』 『무지개』 『쌀뱅이를 아시나요』, 『박완서 선생님의 나 어릴 적에』 등이 있다. 지금은 안양에서 어린이 책에 그림을 그리며 창작 활동을 병행하고 있다.

목차

금단현상
꽃이 핀 자리
촌놈과 떡장수
나의 마니또
십자수


리뷰

구매자 별점

3.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1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책 읽는 가족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