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민들레야 민들레야 상세페이지

로맨스 가이드

* 배경/분야: 현대소설
* 작품 키워드: 우연한만남 친구>연인 기타 다정남 순진녀
* 남자주인공: 유소연 - 눈에 띄는 이목구비를 지닌 말수가 적어 차가운 듯하지만 다정한 남자.
* 여자주인공: 선세희 - 까칠한 듯 낯가림이 심하지만 귀엽고 순진한 여자.
* 이럴 때 보세요: 알콩달콩한 사랑이야기에 푹 빠지고 싶을 때


책 소개

<민들레야 민들레야> "폭군 오라비때문에 바람잘날 없는 소녀, 세희.

「신이시여, 저는 할 만큼 했습니다.
제발 제 고등학교 생활만은.
제발요.
아, 부처님께도 같은 말씀 전해주세요.」

고등학교에서는 반드시 오빠인 신세류의 동생으로 불리지 않으리라 다짐한다. 그러나 입학 후 들어간 요리 동아리 '민들레반'은 오빠와 그의 친구들이 만든 동아리!

이렇게 고등학교 생활 마저도 오빠 때문에 꽃 피지 못하나 했는데,
유일한 동기인 소년 '소연'은 신경쓰이지도 않는지 성큼성큼 세희에게 다가온다.

「…비 안 맞고 잘 들어갔어?」
그리고 오후의 햇빛이 쌓아올린 잔잔한 고요 속에서 세희가 작은 목소리로 물었다. 소연은 바닥만 보고 있는 세희를 쳐다보았다. 세희의 머리카락이 그녀의 어깨 위로 흘러내렸다.
「네가 우산 줬으니까.」
「내가 그때 연고도 주지 않았어?」
「줬어.」
「잘 발랐어?」
「아니.」
순간 세희가 놀라 고개를 든다. 소연은 여전히 별반 표정 변화가 없는 얼굴로 눈을 내리떴다.
「가지고 있어.」
「어…?」
「어쩐지 아까워서 쓸 수가 없어서…….」


저자 프로필


리뷰

구매자 별점

4.1

점수비율

  • 5
  • 4
  • 3
  • 2
  • 1

17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