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화이트아웃 상세페이지

소설 일본 소설

화이트아웃

구매종이책 정가12,600
전자책 정가12,600
판매가10%11,340
화이트아웃

작품 소개

<화이트아웃> 2천 미터급 설산에서 발생한 전대미문의 테러!
테러에 맞서 싸울 무기는 오직 설산에 대한 경험뿐이다.

일본 최대의 저수량을 자랑하는 거대한 댐을 테러리스트들이 습격한다. 댐으로 향하는 유일한 통로는 파괴되고, 모든 통신 시설도 차단된 데다 악천후까지 겹쳐 댐은 누구도 접근할 수 없는 철벽의 요새가 된다. 댐을 요새로 만든 테러리스트들은 직원들을 인질로 잡고 정부에 50억 엔을 요구한다. 제한시간 24시간 안에 요구를 들어주지 않는다면 댐을 폭파하겠다고 협박하는 테러리스트들. 댐이 폭파될 경우 댐 하류에 사는 주민 20만 세대는 순식간에 격류에 휘말려 수장되고 만다. 댐으로 통하는 유일한 루트는 폭파되고, 악천후로 헬리콥터도 뜰 수 없는 상황에서 경찰들은 사건 해결을 고심한다. 그러던 중 우연히 탈출에 성공한 댐 직원 도가시. 혼자서 테러리스트들과 맞서 싸워야 하는 그에겐 어떤 무기도 없다. 그가 가진 무기라고는 산에 대한 경험과 댐의 구조에 대한 지식 뿐. 눈보라 치는 설산에서 홀로 테러와 맞서야 하는 한 남자의 사투가 시작된다.


출판사 서평

누적 판매 120만 부!
전설이 된 심포 유이치의 걸작, 20년 만에 전격 복간!

심포 유이치의 전설이 된 걸작, 『화이트아웃』이 20년 만에 복간되었다. 1995년 첫 출간 이후 최단 기간 베스트셀러에 등극한 『화이트아웃』은 일본에서만 120만 부 이상 판매되었다. 심포 유이치는 이 작품으로 ‘이 미스터리가 대단하다’ 1위를 차지했고, ‘요시카와 에이지 문학 신인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또한 2000년에 영화화되면서 300만 이상의 관객을 동원하고, 일본 아카데미 상 여러 부문에서 수상하기도 했다. 당시 신인이었던 심포 유이치 작가의 인생을 바꾼 작품인 것이다.

오쿠토와 댐 관리 직원 도가시는 절친한 동료 요시오카와 눈보라를 뚫고 조난자를 구하러 나갔다가 혼자만 살아 돌아온다. 혼자 살아남았다는 죄책감에 시달리던 도가시는 요시오카의 약혼자가 댐에 방문한다는 소식을 듣게 된다. 그녀를 만나기 위해 근무일이 아님에도 댐에 남아 있던 도가시는 예기치 못한 테러에 휘말리게 된다. 테러리스트에 의해 댐이 점거된 가운데, 홀로 탈출에 성공한 도가시는 누구의 도움도 받을 수 없는 상황에서 고뇌한다. 외부에서 접근할 수 있는 모든 길이 차단된 고립된 설산. 인질이 된 동료들과 동료의 약혼자를 구해낼 수 있는 사람은 도가시뿐이다. 도가시는 이번에야말로 모두를 살리고 말겠다는 의지를 불태우며 홀로 댐으로 향한다. 오직 댐에 대한 지식과 설산에 대한 경험만을 믿고서.

『화이트아웃』은 장르소설로서 흠결을 찾아보기 힘든 작품이다. 조직적인 집단에 의한 대규모 사건의 발생, 강력한 의지를 가진 주인공의 사투, 저마다의 사연과 동기를 가지고 입체적으로 움직이는 인물들, 정교하면서도 박진감 넘치는 전개와 예기치 못한 반전까지. 이 모든 요소가 빈틈없이 작동하면서 최고의 엔터테인먼트를 선사한다. 댐과 설산, 등산에 대한 치밀한 자료조사를 바탕으로 탄탄하게 진행되는 전개는 대단한 흡인력을 보여주는데 무엇보다 댐의 구조와 원리, 겨울 산과 산행에 대한 경험을 활용하여 홀로 테러리스트들과 맞서 싸우는 주인공의 방식은 감탄을 자아낸다.
백미는 끝없이 쏟아지는 눈과 설산에 대한 생생한 묘사다. 마치 몰아치는 눈보라가 피부에 와닿는 것처럼 생생하게 전달되어 등골을 오싹하게 한다. 눈이 이토록 공포스럽게 다가올 수 있다는 사실이 새삼 경이로울 만큼 눈과 설산에 대한 생생한 묘사가 오감을 압박해 온다.

『화이트아웃』은 탁월한 산악 모험 소설이자 액션 스릴러 소설이지만 무엇보다 감동의 휴먼드라마다. 시시각각 변화해가는 도가시의 심리와 내적 갈등은 매우 치밀하게 묘사되어 있는데, 테러, 대자연과 맞서 싸우는 한 인간의 사투는 근래 작품들에서는 찾아보기 힘든 숭고한 감동을 느끼게 한다.
도가시가 맞서 싸우는 것은 테러이기도 하지만, 자신 안에 내재한 후회와 죄책감이기도 하다. 화이트아웃은 짙은 안개나 눈보라 때문에 사방이 하얗게 가로막혀 한 치 앞도 보이지 않는 현상을 말한다. 살다 보면 누구나 한 번쯤 그런 경험을 하게 된다. 모든 길이 사라지고 주변이 모두 가로막힌 것만 같은 느낌. 한 치 앞도 나아갈 수 없는 막다른 길에 몰린 것만 같은 시간. 이 소설은 인생의 화이트아웃 속에 서 있던 인간이 다시금 불굴의 의지로 생을 향해 한 발짝 나아가게 되는 이야기이기도 하다.

현대의 고전이 된 소설 『화이트아웃』은 걸작이라는 찬사가 아깝지 않은 작품이다. 시간이 흘러도 여전히 생생하게 살아 숨쉬는 명작의 생명력을 만끽하길 바란다.



저자 소개

저 : 심포 유이치
1961년 출생. 애니메이션 디렉터를 거쳐 1991년에 『연쇄』로 에도가와 란포 상을 받으며 데뷔. 『거래』, 『진원』으로 이어지는 이른바 ‘말단 공무원’ 시리즈로 독자를 모으기 시작했다. 1995년에 발표한 『화이트아웃』이 큰 인기를 끌어 이듬해인 1996년에 요시카와 에이지 문학 신인상을 받았고 ‘이 미스터리가 대단하다!’ 1위를 차지했다. 1997년에는 『탈취』로 야마모토 슈고로 상과 일본추리작가협회 상을 받았다. 이 밖에도 『기적의 사람』, 『보더라인』, 『황금의 섬』, 『밀고』, 『스트로보』 등 많은 작품을 발표했으며 최근작으로는 『시크릿 익스프레스』가 있다. 120만 부 이상 팔린 베스트셀러 『화이트아웃』은 2000년에 영화로 만들어져 인기를 끌었고 만화화되기도 했다. 영화는 제24회 일본 아카데미상의 여러 부문을 수상했고, 2000년에 만화화되기도 했다.

역 : 권일영
서울에서 태어나 중앙일보사에서 기자로 일했고, 1987년 아쿠타가와상 수상작인 무라타 기요코의 『남비 속』을 우리말로 옮기며 번역을 시작했다. 2019년 서점대상 수상작인 세오 마이코의 『그리고 바통은 넘겨졌다』를 비롯해 미야베 미유키, 기리노 나쓰오, 히가시노 게이고, 하라 료 등 주로 일본 소설을 우리말로 옮기는 번역가로 활동하고 있다. 그밖에도 에이드리언 코난 도일과 존 딕슨카가 쓴 『셜록 홈즈 미공개 사건집』 등 영미권 작품과, 하라 료의 『어리석은 자는 죽어야 한다』, 마치다 고의 『살인의 고백』 등을 번역했다. 논픽션으로는 『킬러 스트레스』 『다시 일어나 걷는다』가 있다.

목차

11월, 오쿠토와
12월, 고텐바
1월, 라우스 앞바다
2월, 도쿄
2월, 오쿠토와
에필로그


리뷰

구매자 별점

5.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2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