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삶이 그대를 속일지라도 (한글판) 상세페이지

소설 기타 국가 소설

삶이 그대를 속일지라도 (한글판)

더클래식 세계문학 컬렉션 미니북 도네이션 94

구매종이책 정가4,900
전자책 정가1,100(78%)
판매가1,100

책 소개

<삶이 그대를 속일지라도 (한글판)> 사랑과 자유의 시인 푸시킨,
러시아 사실주의 문학을 열다!

러시아에서 가장 위대한 시인이자 소설가로 손꼽히는 알렉산드르 푸시킨은 그가 살았던 당시 러시아에 만연했던 18세기 프랑스풍의 경박함과 고전주의에서 벗어나 사회 비판적이고 사실적인 러시아 문학의 황금기를 열었다고 평가받고 있다. 레르몬토프, 고골, 투르게네프, 도스토옙스키, 톨스토이 등 러시아 거장 문학가들의 탄생에 큰 영향을 주었던 푸시킨. 어릴 적부터 부모님의 영향으로 문학 분야에 관심을 갖기 시작했으며 간단하고 명료한 시어를 통해 러시아 국민의 삶을 노래했다.
하지만 러시아의 전제정치 아래에서 푸시킨의 작품은 억압을 받아야만 했다. 현실을 풍자하며 혁명을 주제로 했던 그의 시 때문에 그는 결국 황제 알렉산드르 1세의 명에 따라 남러시아로 추방되기도 했다. 시골에 유배되어 있는 동안 자신이 참여했던 데카브리스트의 동지들은 처형을 당했고 이런 자신의 처지를 담아 작품을 써내려갔다. 이 책에는 푸시킨이 느꼈던 당시의 비애와 고뇌를 담은 작품들과 함께 대표작 〈삶이 그대 를 속일지라도〉와 〈겨울바람〉, 〈깊은 시베리아 광산에서〉 등을 수록했다.
푸시킨은 38년의 짧은 생애 동안 수많은 시와 서사시, 단편소설을 발표하며 19세기 러시아의 문학에 대표로 자리매김했다. 문학사적으로는 낭만주의로 불리지만 푸시킨이 활동하던 시기를 단 하나의 문학사조로 설명하기는 어렵다. 그만큼 푸시킨의 작품은 고전적인 엄격함과 낭만적인 열정, 사랑, 사실적인 현실감이 한데 어우러져서 하나의 세계를 이루고 있기 때문이다. 사랑을 노래하고 자유를 갈구한 시인이었던 푸시킨의 대표 작품들을 책을 통해 만나 보자!


삶이 그대를 속일지라도

삶이 그대를 속일지라도
슬퍼하거나 노여워하지 말라
우울한 날에는 참아라
기쁜 날은 반드시 올 터이니
마음은 미래에 사니
현재는 항상 어두운 법
모든 것 한순간에 사라지나
지나간 것 모두 소중하리니

_ 수록 시 〈삶이 그대를 속일지라도〉전문


저자 프로필

알렉산드르 세르게비치 푸시킨 Aleksandr Sergeevich Pushkin

  • 국적 러시아
  • 출생-사망 1799년 6월 6일 - 1837년 2월 10일
  • 학력 리체이귀족학교
  • 데뷔 1814년 시 친구인 시인에게

2017.12.14.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소개

렉산드르 세르게예비치 푸시킨(Aleksandr Sergeevich Pushkin)
1799년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몰락한 귀족 가문의 장남으로 태어났다. 아버지는 하급 소령이었지만 어머니는 표트르 대제의 총애를 받았던 에티오피아 출신 한니발 장군의 후손이었다. 1811년 상트페테르부르크 근처의 차르스코예 마을에 있는 리체이에 입학한 푸시킨은 리체이 승급 시험 장소에서 자작시 〈차르스코예 마을에서의 회상〉을 낭독해 당대 최고의 문인 제르자빈의 극찬을 받았다. 리체이 졸업 후, 상트페테르부르크의 외무성에서 근무했고 데카브리스트 그룹인 ‘녹색 등불’에 참가하며 사실주의적이고 비판적인 시를 썼다. 1820년 〈자유에 바치는 노래〉와 다른 풍자시들 때문에 남러시아 예카테리노슬라브로 추방당했다. 1826년 새로 즉위한 황제 니콜라이 1세가 유배를 풀고 모스크바로 불러들였고, 푸시킨은 〈삶이 그대를 속일지라도〉, 〈겨울바람〉, 〈깊은 시 베리아 광산에서〉, 〈아리온〉, 〈시인〉 등 수많은 시를 발표하며 왕성한 활동을 펼쳤다. 1836년 《대위의 딸》을 출판했고, 니콜라이 고골과 만나기도 했다. 1837년 1월 아내 나탈리아에게 계속 구애를 하던 단테스와 벌인 결투에서 치명상을 입고 사망했다.

목차

장 귀족학교 시절(1813~1817)
나탈리아에게 / 차르스코예 마을에서의 회상 / 물과 포도주 / 나의 묘비명 / 가수 / 그녀 /
꿈 / 크리프초프에게

2장 귀족학교 졸업 이후(1817~1820)
꿈꾸는 자에게 / 차다예프에게 / 르네상스 / 도리다 / 루살카 / 도리다에게

3장 남러시아 유배 시절(1820~1824)
나는 아쉬워하지 않습니다 / 나는 희망을 견뎌내고 / 십계명 / 뮤즈 여신 / 죄수 /
파도야, 누가 너를 멈추게 했느냐 / 새 한 마리 / 바흐치사라이 궁전의 분수대에게 / 포도

4장 상트페테르부르크 시절(1825~1837)
오! 장미 아가씨, 나는 묶여 있는 몸 / 삶이 그대를 속일지라도 / 겨울바람 /
스텐카 라진의 노래 / 내 고향 땅 푸른 하늘 아래서 / 겨울 길 / 1827년 10월 19일 /
깊은 시베리아 광산에서 / 평화롭고 슬프고 끝없는 초원에서 / 꾀꼬리와 장미 /
너와 당신 / 미인이여, 내 앞에서 노래하지 마시오 / 꽃 /
나는 당신을 사랑했습니다, 사랑은 아마도 / 카즈베크의 수도원 /
차르스코예 마을에서의 회상 / 마돈나 / 집시들 /
머나먼 조국의 바닷가를 향해 / 나 여기 있소, 이네질리아 / 메아리 /
성스러운 묘비 앞에서 / 미인 / 제발 나를 미치게 만들지 말아주오 /
지금이오, 친구여, 지금이라오! 마음이 평온을 찾을 때가 /먹구름 /
그 시절 우리에게 젊음의 축제가 있었으니

작품 해설
작가 연보


리뷰

구매자 별점

5.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1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