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한국 고전소설사 큰사전 7 금향정기-김유신전 상세페이지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한국 고전소설사 큰사전 7 금향정기-김유신전> 1. 연구자들이 기다려 온 한국고전소설사 데이터베이스

고전소설은 삼국시대부터 창작되었다. 1000년의 역사를 가졌다. 고전소설 연구는 1900년 ≪연암집≫에 붙인 창강의 ‘호질문발(虎叱文拔)’을 시작으로 본다. 그로부터 100년이 넘게 흘렀다. 이 책은 1145년부터 1930년대까지, 삼국시대 이래 이 땅에서 나고 사라진 모든 고전소설의 역사적 자료 집대성이고, 1900년대 이래 지금까지 100년이 넘는 시간 동안 이루어진 연구 역사의 총정리다.

수록된 작품은 3090편. 그중에는 아직 연구 전이거나 이름만 알려졌을 뿐 발굴조차 되지 못한 작품이 1965편에 이른다. 연구되지 않은 작품은 완전 망실된 것도 있지만, 소장처를 알 수 없거나 장래의 연구를 기다리는 작품들이 대부분이다. 아직 우리 고전소설 연구의 갈 길은 멀다.
발굴되고 연구된 작품들은 작품해설, 다른 이름, 작자, 출전, 작품연대, 판본연대, 참고자료, 관계기록, 회목, 줄거리, 등장인물, 비교연구, 원전자료, 연구논저, 이본연구, 이본목록, 이본도록 등 총 17개 항목에서 확인된 모든 연구자료를 총망라해 실었다.

사전의 틀을 갖춤으로써 종류별 분책이던 이전 자료집의 불편을 해소했다. 연구자들이 흩어진 자료를 찾아다니고, 이전 연구업적을 모른 채 똑같은 연구를 반복하던 문제가 해결됐다. 2016년에 발표된 최신 연구 자료까지 모두 수록했다. 편집 기간에도 발굴되는 최신 자료를 계속 업데이트했다. 대한민국에서 가장 방대하고, 가장 정확하고, 가장 최신의 고전소설 자료집이다.

자료 수집에는 많은 어려움이 있었다. 기관이나 개인에 따라서는 자료 공개를 거부하거나, 자료는 볼 수 있다 하더라도 복사를 할 수 없는 경우가 있었다. 설사 이 점들이 허용되었어도 시간적으로나 경제적으로 필자 개인의 능력이 부치는 경우도 많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국립중앙도서관, 국회도서관, 국민대, 단국대 천안캠퍼스, 서울대, 연세대, 이화여대, 규슈대, 하버드대 같은 공공기관의 도움을 많이 받았다. 고려대, 서강대, 성균관대의 도서 검색을 통해서도 많은 도움을 받았다. 개인 소장 자료 목록을 손수 작성해 보내 준 소장자들의 도움도 많이 받았다. 한 개인이 각 연구자의 논저를 모두 파악한다는 것은 거의 불가능한데 이런 조력자들 덕분에 한계를 극복할 수 있었다.

이 책은 과거의 모든 고전소설에 대한 타임캡슐이자 현재까지 살아남은 자료들의 로드맵이고 미래까지 지속될 소설 유산들에 대한 가이드북이며 아이디어뱅크가 될 것이다.


2. 창작자가 기다려 온 한국형 콘텐츠의 보고

필사본과 판각본을 촬영한 5977건의 도판을 수록했다. 국내 그 어떤 자료집에서도 볼 수 없는 원전 사진이다. 개인과 기관이 소장한 방대한 자료를 섭렵해 수집했다. 대한민국 1000년 고서체의 현주소다. 한글 서체 개발의 자원으로 활용할 수 있다.

971편의 줄거리, 3만8709명의 등장인물이 소개된다. 영화, 드라마, 애니메이션 등 영상산업, 한국형 캐릭터 개발, 지역 문화를 홍보할 고유 인물, 다양한 창작 활동에 영감을 제공하는 상상력의 바탕이 될 것이다.


3. 학계가 기다려 온 조희웅 박사의 50년 연구 업적

편찬자 조희웅 박사는 대학교 입학하면서부터 고전소설에 흥미를 가졌다. 그로부터 60년을 한결같이 고전소설과 고전문학 연구에 매진했다. 전국의 고문헌 도서관과 연구소의 자료를 섭렵했다. 희귀한 자료를 소장하고 있는 개인이 있다면 어디든 마다 않고 달려가 자료를 얻어 내고 사진을 찍었다.

교수직을 퇴직한 지 10년, 요즘도 잠자는 시간을 제외하고는 고전문학 연구에 매진한다. 이 사전은 그런 조희웅 박사의 60년 연구 업적의 총체다. 인문과학도 자연과학처럼 선구적인 연구를 바탕으로 진일보한다. 어느 날 갑자기 공표되고 변치 않는 이론이란 없다. 조희웅 교수가 자신의 평생 연구 결과를 이 사전에 쏟아부은 이유다. 수많은 연구자들이 피와 땀으로 일군 연구 업적을 체계화한 결과물이다. 우리 학계의 정력적인 연구가들은 이 책을 바탕으로 새로운 작품을 발굴하고 연구 논저를 발표하게 될 것이다. 그럼으로써 우리 고전소설 연구는 진일보할 것이다.


저자 소개

조희웅은 1943년 서울에서 출생했다. 서울대학교 문리과대학 국어국문학과를 졸업하고 문학박사학위를 취득했다. 한양대학교 전임강사와 국민대학교 교수, 미국 하버드대학교 객원교수, 일본 규슈대학 객원교수를 지냈다. 국민대학교 문과대학 학장과 대학원장으로 활동했으며, 한국구비문학회 회장과 한국고전문학회 회장을 지냈다. 고전문학과 관련한 80여 권의 저서와 100여 편의 논문이 있다.

목차

7. 금향정기∼김유신전,
금향정기(錦香亭記) ①
금향정기(錦香亭記) ②
금화군비밀
금화령회록
금화사경회록(金華寺慶會錄)
금화사기(金華寺記)
금화사몽록(金山寺夢錄)
금화사몽유록(金華寺夢遊錄)
금화사영회록(金華寺靈會錄)
금화사태평연기(金華寺太平宴記)
금화사태평연몽유록(金華寺太平宴夢遊錄)
금화외편(金華外篇)
금환기봉(金環奇逢)
금환재합연(金環再合緣)
기갑록(己甲錄)
≪기담수록(奇談隨錄)≫
≪기담총화(奇談叢話)≫
기몽(奇夢)
기몽(記夢)
기몽설(記夢說)
기몽성취록(奇夢醒醉錄) / 기봉정취록(奇逢正聚錄)
기봉쌍룡기(奇逢雙龍記)
기봉장애(奇逢長涯)
기봉정취록(奇逢正聚錄)
기봉정취보(奇逢正聚譜)
≪기설(奇說)≫
기연전(期緣傳)
기연회봉록(奇緣會逢錄)
기우록(奇遇錄)
≪기재기이(企齋記異)≫
기화몽(奇花夢)
길동록(吉童錄)
김각간실기(金角干實記)
김객전(金客傳)
김경여전(金慶餘傳)
김경지전
김광택전(金光澤傳)
김길동전(金吉童傳)
김낭자전(金娘子傳)
김낭전(金娘傳)
김대봉전
김덕령전(金德齡傳)
김매화전(金梅花傳)
김봉본전(金鳳本傳)
김부식전(金富軾傳)
김부인열녀전(金夫人烈女傳)
김부인열행가(金夫人烈行歌)
김부인열행록(金夫人烈行錄)
김부인전(金夫人傳)
김산해전(金山海傳)
김상국전(金相國傳)
김상서재세록(金尙書再世錄)
김상서재합록(金尙書再合錄)
김상서전(金尙書傳)
김상헌전(金尙憲傳)
김생록(金生錄)
김생전(金生傳)
김선각(金仙覺 / 金僊覺)
김성운전(金成運傳)
김순부전(金淳夫傳)
김시각전
김시광전(金時光傳)
김신부부사혼기(金申夫婦賜婚記)
김신부부전(金申夫婦傳)
김신선전(金神仙傳) ①
김신선전(金神仙傳) ②
김씨남정기(金氏南征記)
김씨봉효록(金氏奉孝錄)
김씨부인전(金氏夫人傳)
김씨열행록(金氏烈行錄)
김씨전(金氏傳)
김씨효문록(金氏孝門錄)
김씨효행록(金氏孝行錄)
김씨효행전(金氏孝行傳)
김연단전
김영철전(金英哲傳)
김요문전(金堯門傳)
김용귀전(金龍貴傳)
김용대전
김용전
김용주전(金龍珠傳)
김우치전(金右峙傳 / 金右齒傳)
김운전(金雲傳)
김울치전(金鬱致傳)
김원전(金圓傳)
김유신실기(金庾信實記)
김유신전(金庾信傳)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