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소낙비 상세페이지

책 소개

<소낙비> * 이 책은 Public Domain Books 입니다. Public Domain Books란 저작자 사후 일정 기간이 경과하여 저작권이 만료된 책을 의미합니다. 회원님께서는 인터넷 상의 기타 사이트를 통해서 이 책을 찾아보실 수도 있습니다.

농촌 사회의 구조적 모순과 가난한 농민의 모습을 사실적으로 묘사하고 있는 작품이다. 노름을 해서 서울로 갈 요량으로 아내를 매음(賣淫) 길로 내보내는 춘호, 남편에게 매만 맞지 않으면 어떤 일도 마다하지 않는 아내. 조선일보 신춘문예에 당선된, 이 작가의 처녀작이다. 2-3년에 불과한 작품 활동을 통해 한국 문학에 뚜렷한 족적을 남긴 이 작가의 작품 세계를 뚜렷하게 예고해주는 작품이라고 할 수 있다.


저자 프로필

김유정

  • 국적 대한민국
  • 출생-사망 1908년 1월 11일 - 1937년 3월 29일
  • 학력 보성전문학교
  • 데뷔 1933년 제일선 소설 `산골 나그네`
  • 수상 1965년 서울시 문화상

2017.01.10.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소개

김유정(金裕貞, 1908-1937) : 강원도 춘성군에서 지주의 아들로 출생. 휘문고보를 거쳐 연희전문 문과를 중퇴했다. 고향에서 야학을 벌이고 농우회를 조직하는 등 농촌 계몽 운동에 힘쓰기도 했으며, 1935년 조선일보 신춘문예에 <소낙비>가 당선되면서 본격 문학 활동에 들어갔다. 약 3년에 불과한 문단 활동을 통해 30여 편의 단편들을 발표했다. 주로 농촌에서 취재한 그의 문학 세계는 토착적 유머와 함께 농민의 생활 감정과 습속을 사실적으로 그려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표면상 나타나는 유머러스한 내용 뒤에 식민지 시대 조선 농민들의 깊은 애수가 담겨 있다. 1937년 폐결핵으로 요절했다. <동백꽃> <봄봄> <산골> 같은 작품에서는 경쾌한 해학성이, <소낙비> <만무방> <총각과 맹꽁이> 등은 농촌 생활을 소재로 사회적 모순을 그려냈다.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다른 출판사의 같은 작품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