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전도서에 바치는 장미 상세페이지


책 소개

<전도서에 바치는 장미> SF에 대한 기존 관념을 재검토하게 한 아메리칸 포스트뉴웨이브의 거장 로저 젤라즈니의 환상적인 이야기들이 담겨있다. 신화와 환상, SF를 융합한 지적인 작품들을 발표하며 '한 세대에 한 명 나올까 말까 한 뛰어난 작가'라는 찬사를 받고 있는 작가, 젤라즈니의 소설집으로 네뷸러상 수상작 『그 얼굴의 문, 그 입의 등잔』을 비롯하여 거장의 화려한 문학적 재능이 집약된 주옥과도 같은 중단편 수록되어 있다.

이 책은 오리지널 중단편집에는 들어 있지 않은 「캐멀롯의 마지막 수호자」(1979)를 제외하고는 1960년대에 발표된 초기의 주옥같은 중단편들로 이루어져 있다. 신화 SF의 걸작 「12월의 열쇠」, 화성의 무희와 지구에서 온 서정 시인의 사랑을 릴케의 선율에 담아 노래한 표제작 「전도서에 바치는 장미」, 노스탤지어와 존재의 고통에 가득 찬 「폭풍의 이 순간」등의 작품을 통해 젤라즈니의 진면목을 보여 준다.


저자 프로필

로저 젤라즈니 Roger Joseph Zelazny

  • 국적 미국
  • 출생 1937년
  • 학력 콜롬비아 대학 비교문학 석사
    웨스턴 리저브 대학 심리학 학사
  • 수상 휴고 상
    네뷸러 상

2017.11.06.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소개

로저 젤라즈니

Roger Joseph Zelazny,본명 : 로저 조셉 크리스토퍼 젤라즈니
네뷸러 상을 세 번 수상하고 휴고 상을 여섯 번 수상한 미국의 소설가이다. 1960년대 중반 혜성처럼 등장하여 향후 30여 년에 걸쳐 SF와 환상문학계에 찬란한 궤적을 남긴 불세출의 작가로, 매끄럽게 잘 짜인 구성, 현학과 아이러니를 오가는 강렬한 신화적 상징을 사용하여 아름답고 시적인 문장을 쓰는 것으로 정평이 나 있다.

1937년 미국 오하이오 주 클리블랜드에서 태어난 그는 유년기에는 신화와 전설 등을 탐독하며 폭넓은 문학적 안목을 갖췄고, 열세 살 때는 이미 단편 소설과 시를 쓰기 시작했다. 프로이트와 융에 흥미를 느끼고 웨스턴 리저브 대학에서 심리학을 전공했지만, 핀리 포스터 시인 상 수상을 계기로 영문학으로 진로를 바꿔 셰익스피어, 휘트먼, 만, 릴케, 랭보 등에 심취했다. 대학 졸업 후에는 콜롬비아 대학의 비교문학 석사 과정을 수료했으며, 제임스 1세 시대의 영국 연극을 주제로 한 석사 논문으로 주목 받았다. 그 후 클리블랜드 사회보장국에 취직해 교본을 만들면서 SF를 쓰기 시작해 그 해에 작가로 데뷔한다

19세기 프랑스와 영국, 미국의 신화와 고전, 그리고 탐정 소설에 많은 영향을 받은 그의 작품들은 현대와 미래를 배경으로 하면서도 시간 이전의 시간 속에 살아가는 인물들을 많이 그리고 있으며, 과학적 사유를 시적 상상력으로 그려내는 독창적인 재능을 보여준다. 졸업 후 1962년에 「어메이징 스토리즈」에 처녀작 「수난극」을, 「팬터스틱」에 「기사」를 선보인 뒤로 그의 이러한 재능은 빛을 발했는데, 뛰어난 문학성을 바탕으로 신화와 환상, SF를 융합시킨 지적인 중단편들을 발표하여 평론가와 독자 양쪽으로부터 "한 세대에 한 번 나올까 말까 한 뛰어난 작가"라는 찬사를 받았다.

1963년 한 해 동안 17편의 중단편을 발표했다. 자전적 중편인 『전도서에 바치는 장미』는 휴고상 후보에 오르고, 몇 년 뒤 미국SF작가협회가 선정한 역사상 가장 훌륭한 SF단편 스물 여섯 작품 가운데 하나가 되었는데, 그 중 유일한 현대작이었다. 1965년 『형성하는 자』로 네뷸러 상 최우수 중편상을, 『그 얼굴의 문, 그 입의 횃불』로 네뷸러 상 최우수 중단편상을 수상한다. 1966년에는 젤라즈니 최초의 장편, 『내 이름은 콘라드』로 휴고 상 최우수 장편상을 수상하는데, 『듄』(프랭크 허버트 作)과의 공동 수상이었으며, 이후 단행본으로 출간하면서 『불멸』로 제목을 바꾼다. 1968년 『신들의 사회』로 단독으로 휴고 상을 수상하면서 SF/판타지 계의 총아로 군림하게 되었다. 지적 유희가 돋보이는 명작 판타지 『앰버 연대기』 통해 상업적으로 크게 성공하며, 이때부터 젤라즈니의 관심은 대부분 판타지로 쏠리게 되지만 꾸준히 SF 중단편을 발표하면서 팬들의 호응을 얻었다. 이 외에도 국내에 번역된 도서로 『변화의 땅』(1981), 『저주받은 자, 딜비쉬』(1982), 『별을 쫓는 자』(1982년) 등이 있다.

목차

1. 12월의 열쇠
2. 그 얼굴의 문, 그 입의 등잔
3. 악마차
4. 전도서에 바치는 장미
5. 괴물과 처녀
6. 이 죽음의 산에서
7. 수집열
8. 완만한 대왕들
9. 폭풍의 이 순간
10. 특별 전시품
11. 성스러운 광기
12. 코리다
13. 사랑은 허수
14. 화이올리를 사랑한 남자
15. 루시퍼

젤라즈니의 영광과 비극
로저 젤라즈니 연보


리뷰

구매자 별점

4.5

점수비율

  • 5
  • 4
  • 3
  • 2
  • 1

4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열린책들 세계문학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