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아Q정전 상세페이지


책 소개

<아Q정전> 이 책에는 루쉰의 소설집 『외침(吶喊)』과 『방황(彷徨)』에서 뽑은 「광인 일기」와 「아Q정전」을 비롯하여 중국 현대 문학의 출발점이 되는 루쉰의 주요 중단편소설 열다섯 편이 수록되어 있다. 주제와 서사, 수사 등이 가장 뛰어나고 진정으로 루쉰 정신을 대표할 수 있다고 생각되는 작품들이다.
이 책에 실린 작품들은 대부분 그의 삶의 경험을 소재로 한 것들이라 그의 인생 역정을 그대로 반영한다. 때문에 루쉰의 일생에 대한 일정한 지식을 가지고 이 책을 읽는 독자들에게는 모든 작품이 그의 평전의 일부처럼 느껴질지도 모른다. 역자는 그간 루쉰의 작품 번역에서 흔히 보였던, 문화에 대한 이해 부족으로 야기되었던 오역과 오기를 바로잡기 위해 갖은 노력을 아끼지 않았다. 특히 우리와 같은 한자를 쓰지만 뜻이 전혀 다른 중국 한자어에 대해 가급적 한글로 옮겨 보려 했고, 작품 이해는 물론 중국을 이해하는 밑거름이 되는 풍습과 용어들에 친절한 각주를 달아 이해를 도왔다.


저자 프로필

루쉰 魯迅

  • 국적 중국
  • 출생-사망 1881년 9월 25일 - 1936년 10월 19일
  • 학력 도호쿠 대학교 학사
  • 경력 노신기념관 건립
    중국 북경대하교 강사

2015.03.05.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소개

저자 - 루쉰
저자 루쉰(魯迅)은 현대 중국의 문학 정신과 인문 정신의 출발을 상징하는 초석이자 오늘의 중국을 있게 한 강력한 정신적 에너지 루쉰(魯迅). 그는 1881년 중국 저장성 사오싱 현에서 태어났다. 본명은 저우수런(周樹人). 전통적인 한문 교육을 받던 중 할아버지가 과거 시험 부정으로 투옥되고 아버지가 사망하자 가세가 기울어 학비가 무료인 난징의 강남수사 학당에 입학했다. 이때 서양 문물을 처음 접하고, 광무철로 학당을 거쳐 국비 장학생으로 일본으로 유학을 떠났다. 센다이 의학전문학교에서 러일 전쟁 뉴스에 비친 중국인들의 무기력한 모습에 절망과 분노를 느껴 학교를 자퇴하고 문예 활동을 시작했다. 이 무렵 동유럽 문학과 슬라브계 민족의 저항시에 큰 관심을 갖고 동생과 단편소설들을 번역해 『역외소설집』을 출간했다. 1911년 신해혁명이 발발한 뒤 본격적인 창작 활동을 시작하여 1918년 중국 현대 소설의 효시로 알려진 「광인 일기」를 잡지 『신청년』에 발표했고, 이 작품은 문화 혁명을 촉진하는 역할을 했다. 이때 처음 루쉰이라는 필명을 썼다. 이후 문학 단체 어사사, 망원사 등을 조직해 활동했고, 1926년 군벌 정부의 탄압으로 베이징, 광저우, 상하이 등지를 다니며 당대 작가들과 혁명 문학에 대한 토론을 벌였다. 1936년 55세의 나이에 폐결핵으로 사망할 때까지 루쉰은 소설뿐만 아니라 에세이, 비평 등 다양한 글을 통해, 혼란한 시대를 산 지식인으로서 지식인의 모습을 지켜 중국의 <시대정신>으로 추앙받았다. 이 작품집에는 소설집 『외침(吶喊)』과 『방황(彷徨)』에서 뽑은 「광인일기」와 「아Q정전」을 비롯, 주요 단편소설 15편을 실었다. 주제와 서사, 수사에 있어서 가장 뛰어나고 진정으로 루쉰 정신을 대표할 수 있는 작품들로, 대부분 그의 삶의 경험을 소재로 하고 있어 그의 인생 역정을 그대로 반영한다. 다른 작품으로는, 소설집 『고사신편』, 잡문집 『열풍』, 잡문집 『화개집』, 『아침 꽃을 저녁에 줍다』, 『이심집(二心集)』, 문학 이론서 『중국 소설 사략』 등이 있다.

역자 - 김태성
역자 김태성은 1959년 서울에서 태어나 한국외국어대학교 중국어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석사 학위와 박사 학위를 받았다. 중국학 연구 공통체인 한성(漢聲) 문화 연구소를 운영하면서 계간『 시평(詩評)』 기획위원을 맡고 있고 한국외국어대학교 중국어통번역학과 강사로 활동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 나는 유약진이다』,『 딩씨 마을의 꿈』,『앵그리 차이나』,『 변경』,『 인민을 위해 복무하라』,『 핸드폰』,『 중국문화지리를 읽다』,『문명들의 대화』 등 80여 권이 있다.

목차

『외침』자서(自序, 1923)
광인 일기(1918)
쿵이지(1919)
약(1919)
내일(1919)
작은 일 한 가지(1919)
머리털 이야기(1920)
고향(1921)
아Q정전(1921~1922)
토끼와 고양이(1922)
오리의 희극(1922)
축복(1924)
술집에서(1924)
장명등(1925)
죽음을 슬퍼하며(1925)
형제(1926)

역자 해설Ⅰ그래도 아직은 루쉰이다
루쉰 연보


리뷰

구매자 별점

4.3

점수비율

  • 5
  • 4
  • 3
  • 2
  • 1

7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열린책들 세계문학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