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넌 참 예쁘구나 상세페이지

에세이/시 에세이 ,   종교 불교

넌 참 예쁘구나

아름다운 세상을 바라는 이들에게

구매종이책 정가12,000
전자책 정가6,000(50%)
판매가6,000
넌 참 예쁘구나

책 소개

<넌 참 예쁘구나> “넌 참 예쁘구나!” “너는 참 마음이 따뜻하구나.” “넌 참 생각이 깊구나.” 좋은 말, 따뜻한 말을 불교에서는 애어라고 한다. 애어愛語는 상대방은 물론 스스로를 밝게 만든다. 이 책은 우리 안의 탐하는 마음, 화내는 마음, 어리석은 마음에서 벗어나 죄를 짓지 않고 사는 사람다운 삶으로 안내하는 책이다.

흔해 빠진데다가 쓸모없는 잡초라고만 여겼던 쇠비름도 자세히 보면 노란 꽃봉오리, 달걀 모양의 작고 반들반들한 잎사귀가 아름답다. 눈길이 자세히 닿아 살피면 살갑기까지 한 사랑스러운 존재임을 깨닫게 될 것이다. 결 고운 이야기를 한 페이지 한 페이지 넘기다 보면 우리 마음의 결도 ‘자세히’ ‘세세히’ 살갑게 다가온다.


출판사 서평

좋은 말 따뜻한 말, 애어愛語

세상이 어쩌고, 뉴스에서는 어쩌고…. 날로 거칠고 험악해지는 세상사 이야기는 우리를 경악하게 합니다. 아니 이제는 어지간한 놀라운 이야기에는 마음도 무뎌진 것 같습니다. 좋은 말, 따뜻한 말을 불교에서는 애어愛語라고 합니다. 애어는 상대방은 물론 스스로를 밝게 만듭니다. 사람이 밝으면 긍정적인 삶을 살게 됩니다. 밝은 사람이 많으면 사회 역시 밝아집니다. 저자는 몸과 입과 뜻으로 좋은 일을 하면 스스로 참해진다고 말합니다. 스스로 참해지면 세상도 참해진다고 이야기합니다. 《넌 참 예쁘구나》는 우리 안의 탐하는 마음, 화내는 마음, 어리석은 마음 즉 탐진치貪瞋癡를 벗어나 몸과 입과 뜻으로 죄를 짓지 않고 사는 사람다운 삶으로 안내하는 책입니다. “넌 참 예쁘구나!” “너는 참 마음이 따뜻하구나.” “넌 참 생각이 깊구나.” 좋은 말, 따뜻한 말로 온 세상이 그득 찼으면 좋겠습니다.

자세히 보니, 넌 참 예쁘구나!

위로도 넘치고, 사랑도 넘치는 세상입니다. 저마다 힐링을 이야기하고 어깨를 토닥여주고 싶다고 합니다. 그런데 왜 여전히 우리는 외로울까요, 마음이 헛헛할까요. 흔히 사람들은 나도 모를 내 마음이라고 이야기합니다. 나도 모를 내 마음이라 이제껏 그냥 내버려두지는 않았는지요? 그저 내버려두면 거칠고 메마르기 마련입니다. 흔해 빠진 데다가 쓸모없는 잡초라고만 여겼던 쇠비름도 자세히 보면 노오란 꽃봉오리, 달걀 모양의 작고 반들반들한 잎사귀가 아름답습니다. 눈길이 ‘자세히’ 닿아 살피면 살갑기까지 한 사랑스러운 존재임을 알게 됩니다. 우리 마음도 자세히, 오래 살펴 바라보아야하는 때가 있는 것 같습니다. 욕심에 혹은 사랑에, 분노에, 황폐하기까지 해진 우리 마음도, 자세히 지긋이 살피면 아름답고 애틋합니다. 《넌 참 예쁘구나》의 결 고운 이야기를 한 페이지 한 페이지 넘기다 보면 우리 마음의 결도 ‘자세히’ ‘세세히’ 살갑게 보입니다.


저자 프로필

권영택

  • 국적 대한민국
  • 학력 동아대학교 대학원 철학 박사
    동국대학교 인도철학 학사
  • 경력 대한불교진각종 종의회 의원
    보원심인당 주교 정사
    위덕대학교 불교학과 교수 및 불교대학원장
    진선여자중학교 교장

2015.01.06.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소개

현 대한불교진각종 종의회 의원 및 보원심인당 주교 정사.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인도철학과를 졸업하고 동아대학교 대학원 철학과 철학박사학위를 받았다. 위덕대학교 불교학과 교수 및 불교대학원장, 진선여자중학교 교장을 지냈다. 저서로는 《대일경 강의》 《인도불교사상사》 《밀교란 무엇인가》 《대각 원각 진각》 《육바라밀》 《마음 밝히는 이야기》 《경기도 문화유산 속 역사 이야기》 《말하기보다 걸어가기》 《구석구석 찾아낸 서울의 숨은 역사 이야기》 1~3 외 다수가 있다.

목차

머리말 ▒ 세상 어디에도 없는 부처 5

화안和顔 ▒ 마음이 평온하면 얼굴빛도 환해집니다
용서, 자신에게 베푸는 가장 큰 선물 16 | 너 살고 나 사는 길 19 | 사랑, 참 어렵다 23 | 잡초와 버그 27 | 그래서 서럽지 않은 꽃 30 | 나날이 새로운 마음 갖기 34 | 그물에서 벗어나기 38 | 작은 것을 통해 큰 것을 보다 42 | 내 마음의 여섯 도둑 46 | 천천히, 차례차례 50 | 미끼의 유혹 53 | 씻음과 씻김 57

애어愛語 ▒ 좋은 말, 따뜻한 말은 세상을 밝게 만듭니다
말 많고 탈 많고 62 | 피그말리온 효과 66 |칭찬은 고래도 춤추게 한다지만 70 | 욕 권하는 사회 .73 | 얼굴 좀 보면서 소통하자 77 | 말도 묵히고 삭히면 더욱 깊다 81 | 참고 견디고 기다려라 85 | 말잔치의 계절 89 | 복 많이 지으세요 92

순후淳厚 ▒ 온순하고 두터운 인정이 사회를 바로 세웁니다
진리로 사는 삶 98 | 차이를 인정하면 차별도 사라진다 103 | 한류와 교만 108 | 화살은 한 번으로 족하다 113 | 반구정과 압구정 118 | 메타세쿼이아에게 배운 진리 122 | 잔이 차면 넘치듯이 126 | 지비용으로 화하라 129 | 식겁할 식업 132 | 지금 우리에게 필요한 것 137 | 본래로 돌아가라 141 | 법당이 곧 해우소 145

자비慈悲 ▒ 다름을 인정하고 배려하면 온 세상이 평등해집니다
넌 참 예쁘구나! 150 | 빈 가지에 홍시 하나 154 | 존중은 자비의 다른 이름 157 | 획 하나만 없애면 160 | 복달임 164 | 각자위심에서 자리이타로 168 | 난 네가 참 고맙다 171 | 보시의 힘은 세다 174 | 내가 바로 그 꼰대가 아닐까? 179 | 사이가 넓어야 편안해진다 183 | 모래에 새긴 원망, 돌에 새긴 은혜 186 | 능력 명세서 스펙 189

깨달음眞覺 ▒ 스스로 참되면 세상도 참해집니다
보보절대 196 | 지혜로운 믿음 200 | 느리게 살기 204 | 근본을 지키는 것이 도 207 | 습관 들이기 210 | 세상이 참해지려면 214 | 종교인의 생명은 인욕 218 | 종교인이 바로 서야 222 | 아는 것이 병 226 | 마음이 가장 크다 229 | 종교의 이름으로 232 | 천수천안관음을 만나다 237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