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개정판 | 소크라테스의 변명 외 상세페이지

인문/사회/역사 인문

개정판 | 소크라테스의 변명 외

법과 죽음에 대한 통찰

구매종이책 정가10,000
전자책 정가7,000(30%)
판매가6,300(10%)

책 소개

<개정판 | 소크라테스의 변명 외> 돋을새김 푸른책장 시리즈의 《소크라테스의 변명 外》는 플라톤의 대화편 중 소크라테스의 죽음과 관련된 세 작품 <변명> <크리톤> <파이돈>을 완역한 것으로, 소크라테스와 플라톤의 사상이 정확히 전해지도록 해켓Hackett 출판사에서 1997년 개역한 영어판과 권위있는 로볼트Rowohlt 출판사의 독어판을 참조하여 세심하게 번역하였다. 또한 본문에 소제목을 붙여 주제를 한결 알기 쉽도록 구성하였다.
부록으로는 각 작품에 대한 해설과 시대적 배경 등을 수록해 본문을 입체적으로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되도록 했다. 또한 소크라테스와 플라톤의 생애를 소개하여 그들이 가진 사상이 어떠한 배경을 가지고 있는가를 제시했으며, 마지막으로 플라톤이 남긴 <대화편>의 전체적인 구조를 파악할 수 있도록 도표를 통해 일목요연하게 정리했다.


출판사 서평

서구문명의 기초가 된 철학자 소크라테스의 사상

서양 철학의 기초를 마련한 소크라테스는 자신이 직접 기록을 남긴 것이 없다. 다만 그의 제자인 플라톤의 대화편을 통해 그의 사상을 만나볼 수 있다. 이 책은 그중 시민적 삶과 죽음에 관한 소크라테스의 성찰이 가장 잘 나타나 있는 3개의 작품 <변명>, <크리톤>, <파이돈>을 한 권으로 구성한 것이다.
아테네 법정에 소환되어 죽음에 이르기까지 소크라테스와 그의 동료, 제자들이 나눈 그들의 대화를 통해 서구문명을 가능케 한 소크라테스의 사상을 살펴본다.


소크라테스의 죽음을 말하다, <변명>, <크리톤>, <파이돈>

<변명>과 <크리톤> <파이돈>은 각각 소크라테스가 법정에서 감옥을 거쳐 죽음에 이르는 과정을 보여주는 작품이다. 최고의 철학자 소크라테스가 죽음을 앞두고 진실한 삶과, 행복하게 사는 삶이란 어떤 것인지, 죽음이란 무엇이며, 영혼의 존재는 육체를 넘어서는 것인가 등에 대한 논의를 다룬 것으로 소크라테스 사상의 정수를 살펴볼 수 있다.
<변명>은 소크라테스가 재판정에서 고소자들과 배심원들을 향해 펼친 변론을 내용으로 하고 있다. 소크라테스는 ‘신의 영역인 천상과 지하의 것을 탐구하며 그것을 다른 이들에게 가르친다’는 것과 ‘젊은이들을 타락시키고, 국가가 신봉하는 신이 아닌 새로운 신을 섬기고 있다’는 죄목으로 고소당한다. 재판정에서 소크라테스는 평소 저잣거리에서 펼치던 방식으로 변론을 펼쳐, 자신은 신을 부정한 적도 없으며, 젊은이들을 타락시킨 적이 없다는 것을 증명한다. 또 고소자 멜레토스와는 대화 형식으로 재판정에서 변론을 펼쳐서 그가 처음에 내건 주장이 모순이었다는 것을 깨닫게 한다. 유죄 판결을 받은 뒤의 변론에서 소크라테스는 오히려 자신이 국가로부터 상을 받아야 할 일을 했다고 주장해, 배심원들을 불쾌하게 만들어 사형을 선고받는다.
<크리톤>은 감옥에 갇혀 있는 소크라테스를 방문한 크리톤이 탈옥을 권유하는 내용이다. 세상의 평판을 두려워하는 크리톤에게 소크라테스는 어떻게 사는 삶이 가치 있는 것인지, 왜 국가가 정한 법은 거역해서는 안 되는지 등에 대한 논의를 펼친다. <크리톤>은 몇 쪽 안 되는 짧은 작품이지만 그 주제는 플라톤의 사상에 커다란 영향을 끼친 주요한 철학적 단초를 담고 있다. <국가>와 <법률>과 같은 대화편들에서 다루어지고 있는 국가관, 시민의 의무, 법의 본질 등 정치철학의 핵심적 주제에 관한 초기의 시론에 해당한다고 볼 수 있다.
<파이돈>은 소크라테스가 한 달 간의 감옥살이를 끝내고 마침내 독배를 마시게 된 마지막 날의 기록이다. 죽음을 앞둔 소크라테스는 영혼의 존재에 대해 회의를 표명하는 제자 시미아스와 케베스와의 대화를 통해 영혼이 존재하며 또 불멸한다는 것을 증명한다. 이를 증명하기 위해 소크라테스는 대립의 원칙, 상기설, 영혼과 형상의 유사성 등에 입각해서 영혼의 불멸을 증명한다.


저자 프로필


저자 소개

플라톤Platon, BC 472(?)~347

기원전 427년 경에 아테네의 부유한 집안에서 태어났다. 20살에 소크라테스를 만나 그의 제자가 되었다. 스승 소크라테스의 영향을 깊이 받았던 그는 소크라테스가 사형되자 큰 충격을 받고 세계 곳곳을 방랑했다.
기원전 389년에 시칠리아의 수도인 시라쿠사를 방문하여 그곳의 지배자인 디오니시오스 1세와 그의 처남인 디온을 알게 된다. 2년 후 아테네로 돌아와 철학과 저작에만 몰두하며, 기원전 385년에 아카데미아를 세우고 제자들을 가르쳤다.
기원전 367년에 디오니시오스 1세의 뒤를 이은 디오니시오스 2세와 디온의 초청을 받고 다시 시라쿠사를 방문했다. 플라톤은 그를 통해 자신의 국가론을 실현하려 했으나 실패했다.
기원전 347년 제자의 혼인잔치에 참석한 후 사망했다.

목차

― 변명
― 크리톤
― 파이돈

― 부록
1. 세 대화편에 대해서
2. 소크라테스와 플라톤에 대해서
3. 대화편에 대해서


리뷰

구매자 별점

4.3

점수비율

  • 5
  • 4
  • 3
  • 2
  • 1

19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