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인간 실격 상세페이지

책 소개

<인간 실격> 비참하고 우울하고 처절한 인생 고백!
다자이 오사무의 자전적 소설이다. 주인공 오바 요조의 수기 3개와 나라는 화자의 서문과 후기로 구성되어 있다.
너무 착해서, 너무 순수해서, 너무 섬세해서, 너무 부드러워서 그 누구도 그 무엇도 거부하지 못하는 사람! 오바 요조에게 세상은 두렵기만 하다. 광대 짓으로 자기를 감추고, 술, 담배, 여자로 도무지 적응되지 않는 세상을 애써 외면하다가 자살 시도, 마약 중독 등으로 끝없이 추락하는 떨어지는 과정을 주인공 오바 요조의 섬세한 내면 고백으로 그리고 있다.
자기 존재조차 부정해버리는 원죄의식, 인간의 나약함을 고스란히 드러내고 있는 이 작품은 무거운 고뇌를 짊어진 채 파멸 속에서 구원을 모색하는 퇴폐문학의 진면목을 보여준다.
너무나도 강렬하고 인상적이고 적나라한 고백 때문에 다자이 오사무의 유서라고 표현되는 작품이다.


저자 소개

다자이 오사무 Dazai Osamu, だざい おさむ
1909년 6월 19일 ~ 1948년 6월 13일
본명은 츠시마 슈지, 일본 동북 지방의 아오모리 현에서 11남매 중 6째 아들로 태어났다. 아버지 츠시마 겡에몬은 그 지방의 대지주로 귀족원 의원이었다. 가족과 하인들을 포함해서 30여명이 한 집에서 사는 대가족 속에서 부모의 사랑을 받지 못하고 유모의 손에서 자라 평생 열등의식과 애정결핍에 시달렸다.
고등학교 시절 동인지에 아버지의 방탕한 생활과 위선을 폭로한 《무한 나락》을 발표했고, 3학년 때(1929년) 첫 번째 자살 시도를 시작으로 5번의 자살 시도 끝에 결국 1948년 6월 13일 밤 동거 중이던 야마자키 도미에와 다마 강 수원지에 뛰어들어 자살했다. 시체는 닷새 후인 19일 아침에 발견되었는데 바로 다자이의 39번째 생일이었다.
1945년 일본 패전 후 윤리적 기반을 잃은 일본 사회에 가장 어울리는 작가로서, 사카구치 안고, 오다 사쿠노스케 등과 함께 데카당스 문학, 무뢰파 문학이라 불리며 패배감에 쌓여 있던 일본 젊은이들에게 열광적인 지지를 받았다.
대표작은 《도쿄 팔경》 《인간 실격》 《광언의 신》 《허구의 봄》 《광대의 꽃》 《역행》 《만년》 《모사》 《신 햄릿》 《인간 실격》 등이 있다.

목차

서문
첫 번째 수기
두 번째 수기
세 번째 수기
후기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다른 출판사의 같은 작품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