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무늬: 에이미 로웰 시선 상세페이지

책 소개

<무늬: 에이미 로웰 시선> | 글과글사이 세계문학 영미시선집 시리즈 039 |

이미지즘은 1910년대에 영국과 미국의 시인들에 의해 크게 성행한 신시운동으로, 영국의 시인이자 비평가 흄(Thomas Ernest Hulme, 1883–1917)의 시와 시론, 영국의 시인 겸 번역가 플린트(Frank Stuart Flint, 1885-1960)의 시론에서 발아해서, 파운드와 로웰의 주도로 간행된 네 권의 이미지스트 선집(Des Imagistes 1914; Some Imagist Poets 1915, 1916, 1917)으로 현대 영미시의 새로운 길과 방향을 개척하고 제시한 문학운동이었다.
로웰이 개입하고 나서 출간된 세 선집의 수록 작품들은, 편집자의 개인적인 취향이나 친분 혹은 인연보다는, 참여한 시인들 각자의 최고 작품들로 구성되었고, 따로 <서문>(“Preface”)을 덧붙여서 공동으로 참여한 여섯 시인(Richard Aldington, H. D., John Gould Fletcher, F. S. Flint, D. H. Lawrence, Amy Lowell)의 시에 대한 견해를 밝히고 이미지스트로서의 주의주장들을 적극적으로 펼쳤다는 점에서, 파운드의 1914년 시 선집보다 확실히 진일보 한, 그야말로 ‘운동’의 성격이 훨씬 강했다.
1차 세계대전 와중에 전개된 이미지즘 운동은 1917년의 선집을 끝으로 사실상 막을 내린다. 이미지즘 운동은 낭만주의의 오랜 전통에서 벗어나 현대시의 형성과 발전에 크게 기여했다는 점에서 문학사적으로 큰 의의를 지니며, 에이미 로웰이 그 중심에서 한 역할과 기여 역시 무시할 수 없을 것이다.

제39권 에이미 로웰(Amy Lowell) 시선 《무늬(Patterns)》는 표제로 삼은 <무늬>를 비롯하여 36편의 장·단편 시를 우리말로 번역하여 영어 원문과 함께 소개하고 있다.


출판사 서평

에즈라 파운드의 뒤를 잇는
이미지즘 운동의 기수,
에이미 로웰

정원에서(In a Garden) 일부

나는 밤이었으면 당신이 있었으면 싶었다.
그 수영-장에서, 그 은빛-얼룩진 물속에서
하얗게 반짝이는 당신을 보고 싶었다.
그새 달이 정원을 타고 넘어,
밤의 아치 속에서 드높이 나아가고,
라일락 향기가 정적과 함께 묵직하게 배어 있었다.

밤과 분수, 그리고 새하얀 몸으로 목욕하는 당신!

And I wished for night and you.
I wanted to see you in the swimming-pool,
White and shinning in the silver–flecked water.
While the moon rode over the garden,
High in the arch of night,
And the scent of the lilacs was heavy with stillness.

Night and the water, and you in your whiteness, bathing!


런던의 한 대로. 새벽 2시.(A London Thoroughfare. 2 A.M.) 일부

나의 창문 맞은편에서,
달이 나타난다,
밝게 둥글게,
자두빛깔의 밤을 가른다.
달은 도시를 밝힐 수 없다,
도시가 너무 밝기에.
도시에 하얀 전등들이 있어서,
차갑게 반짝거리기에.

Opposite my window,
The moon cuts,
Clear and round,
Through the plum-coloured night.
She cannot light the city;
It is too bright.
It has white lamps,
And glitters coldly.


폭격(The Bombardment) 일부

시인이 거리로 뛰어들자, 비가 은빛의 엷은 막으로 그의 몸을 감싼다. 한데 그것은 금실에 진홍색 구슬들이 흩뿌려진 빗줄기. 도시가 불탄다. 전율하며, 꽂고, 찌르고, 휘감아, 흐르면서, 불길이 내달린다. 지붕들과, 가게들과, 노점들을 타고 넘는다. 그 금빛 물감으로 하늘을 문질러대면서 불이 춤춘다, 불창으로 문들을 꿰뚫고 들어가, 마루들을 할퀴며 식식대고 낄낄거린다.

아이가 다시 깨어나 창가에서 나풀거리는 그 노란 꽃잎의 꽃을 보고는 비명을 지른다. 불꽃의 자그마한 붉은 입술들이 천장 들보를 따라서 기어간다.

The poet rushes into the street, and the rain wraps him in a sheet of silver. But it is threaded with gold and powdered with scarlet beads. The city burns. Quivering, spearing, thrusting, lapping, streaming, run the flames. Over roofs, and walls, and shops, and stalls. Smearing its gold on the sky the fire dances, lances itself through the doors, and lisps and chuckles along the floors.

The child wakes again and screams at the yellow petalled flower flickering at the window. The little red lips of flame creep along the ceiling beams.


무늬(Patterns) 일부

여름에도 겨울에도 나는
저 무늬 진 정원 길을
나의 빳빳한 양단가운차림으로
오르락내리락하리라.
해총도 수선화도
기둥을 댄 장미에게, 과꽃에게, 눈꽃에게 자리를 내주리라.
나는 계속
오르내리리라,
나의 가운차림으로.
화려하게 차려입고서,
고래수염처럼 빳빳하고 단단한 옷으로.
결국 내 몸의 부드러움은 단추의, 후크의, 레이스의
포옹으로부터 안전하게 지켜지리라.
나를 풀어 줄 남자가 죽었으니,
플랑드르에서 공작과 싸우다가,
전쟁이라는 한 무늬에 갇혀서.
제기랄, 무늬가 뭐라고?

In Summer and in Winter I shall walk Up and down The patterned garden paths In my stiff, brocaded gown. The squills and daffodils Will give place to pillared roses, and to asters, and to snow. I shall go Up and down, In my gown. Gorgeously arrayed, Boned and stayed. And the softness of my body will be guarded from embrace By each button, hook, and lace. For the man who should loose me is dead, Fighting with the Duke in Flanders, In a pattern called a war. Christ! What are patterns for?


디너파티(Dinner Party) 일부

대화

그들이 죽은 사람들의 영혼을 데려와서
각자의 가슴에 장식물로 꽂았다.
그들의 커프스-단추와 티아라는
한 무덤에서 파낸 보석들이었다.
그들은 발굴된 생각들에 빌붙어 사는 송장 먹는 귀신들이었다.
하여 나는 한 하인에게 녹색의 독주 한 잔을 주문했다
그가 나에게 다가와서
나에게 생명체의 위로를 건네줄까 싶어서.

Talk

They took dead men's souls
And pinned them on their breasts for ornament;
Their cuff-links and tiaras
Were gems dug from a grave;
They were ghouls battening on exhumed thoughts;
And I took a green liqueur from a servant
So that he might come near me
And give me the comfort of a living thing.


1915년 《이미지스트 시인들》의 <서문>에서 밝힌 “공동 원칙들”(common principles)은 파운드와 플린트의 그것들보다 훨씬 구체적이고 적극적이다.
1. 일상적인 언어를 사용하되, 거의-정확하거나, 단순히 장식적인 단어가 아니라, 항상 정확한 단어를 쓸 것.
2. 낡은 리듬을 모방해서, 낡은 기분을 단순히 흉내 내지 말고, 새로운 기분의 표현으로써, 새로운 리듬을 창안할 것. 우리가 시 쓰기의 유일한 방식으로 ‘자유시’를 고집하는 것은 아니다. 자유의 원칙을 위해 싸우듯이 자유시를 옹호할 뿐이다. 왕왕 시인의 개성이 전통적인 형식들보다는 자유시로 더 잘 표현될 수 있다고 믿는다. 시에서, 새로운 가락은 새로운 착상을 의미한다.
3. 주제의 선택에 있어서 절대적인 자유를 허용할 것. 비행기와 자동차에 대해 나쁘게 쓴다고 좋은 예술은 아니다. 과거에 대해 잘 쓴다고 반드시 나쁜 예술은 아니다. 우리는 현대적인 삶의 예술적 가치를 열정적으로 믿지만, 1911년의 비행기처럼 아주 시시하고 구식인 것도 없다고 지적하고 싶을 따름이다.
4. 이미지를 표현할 것(그래서 명칭이 ‘이미지스트’다). 우리는 화가 일파는 아니지만, 아무리 장엄하고 당당한 것이라도, 시는 세부를 정확하게 묘사해야지, 모호한 전체를 다뤄서는 안 된다고 믿는다. 이런 연유로, 우리는 자기 예술의 실재하는 난점들을 회피하는 것처럼 비쳐지는 우주적 시인을 반대한다.
5. 흐릿하지도, 막연하지도 않은, 견고하고 분명한 시를 쓸 것.
6. 마지막으로, 우리 대다수는 집중이 바로 시의 본질이라고 믿는다.

- 옮겨 엮은이의 <에이미 로웰의 삶과 문학 이야기> 중에서


저자 프로필


저자 소개

저자: 에이미 로웰

에이미 로웰은 ‘보스턴 상류층’으로 불린 로웰 가문 출신으로 매사추세츠 주의 브루클린에서 태어났다. 큰 오빠 퍼시벌은 유명한 천문학자였고 작은 오빠 애벗은 하버드대학교의 총장까지 지냈으나 에이미는 매우 보수적인 가족의 반대로 대학에 진학하지 못하고 엄청난 독서와 집착에 가까운 책 수집으로 그 결핍과 갈증을 채웠다.
재력가의 딸이자 사교계의 명사로 군림한 에이미 로웰은 1912년에 연인 사이였던 여배우 에이더 러셀과 영국을 여행하다 에즈라 파운드를 만나고부터 이미지즘(Imagism)운동에 가담하게 된다. 네 권의 이미지스트 선집 중 파운드가 엮은 첫 권(Des Imagistes, 1914)을 빼고 나머지 세 권(Some Imagist Poets, 1915; 1916; 1917)이 그녀의 투자와 주도로 출간되었는데, 파운드는 자신의 일을 빼앗겼다는 생각에 이미지즘을 ‘에이미지즘’(Amygism)으로 고쳐 부르며 비아냥거리기까지 하였다.
이미지즘운동은 금세 쇠퇴의 길로 접어들었고 에이미 로웰도 거의 잊히다시피 하였으나 1970년대의 여성운동과 여성연구에 힘입어 다시 빛을 보게 되었다. 로웰은 이미지스트들을 만나기 전에 출간한 처녀시집 《다색 유리의 둥근 지붕》(1912)을 비롯하여, 《칼날과 양귀비 씨앗》(1914), 《캔 대공의 성》(1918), 《부유하는 세계의 영상들》(1919), 《전설》(1921) 등의 시집을 냈고, 이태백 같은 중국시인들의 시를 번역하였으며, 로웰 자신이 ‘최초의 이미지스트’로 규정하고 존경해 마지않은 시인 존 키츠의 생전 원고들과 문서들을 수집하여 방대한 분량의 전기 《존 키츠》(1925)를 출간하기도 하였다. 1926년에 로웰은 사후에 출간된 시집 《몇 시에요》(1925)로 퓰리처상을 받았다.


편역자: 김천봉

전남 완도에서 태어나(1969년), 안타깝게도, 몇 년 전에 폐교된 소안고등학교를 졸업하고(1988), 숭실대학교에서 영문학 학사(1994)와 석사학위를 받았으며(1996), 고려대학교 대학원에서 《셸리 시의 생태학적 전망》이라는 논문으로 영문학박사학위를 받았다(2005년). 인하대학교, 인천대학교, 아주대학교와 가천대학교에 출강하였고 지금은 주로 숭실대학교와 고려대학교 영문과에 출강하고 있다. 프리랜서 번역가로서 주로 영미 시를 우리말로 번역하여 국내 독자들에게 소개하고 있는데, 그동안 《겨울이 오면 봄이 저 멀리 있을까?》, 《서정민요, 그리고 몇 편의 다른 시》, 19세기 영국 명시 시리즈 6권, 19세기 미국 명시 시리즈 7권, 20세기 영국 명시 시리즈 8권, 《이미지스트》와 《이미지스트 시인들》, 《왜, 누가 수많은 기적을 이루나?》, 《희망의 식탁은 행복밥상》, 《오직 앓는 가슴만이 불변의 예술작품을 마음에 품는다》, 《사랑도 가지가지》, 《외로운 마음밭에 꽃詩를》, 《쓸쓸한 마음밭에 꽃詩를》, 《허전한 마음밭에 꽃詩를》, 《19세기 영미名詩 120》, 《사랑에게 다 주어라》, 《봄여름가을겨울 바깥풍경마음풍경》, 《여름의 보들보들한 징후, 빛과 공기의 은밀한 정사》, 《슬픈 마음밭에 꽃詩를》, 《새벽처럼 차갑고 열정적인 詩》 등을 출간하였다.

목차

정원에서
In a Garden
사월
April
사월의 눈
Snow in April
부재
Absence
폭풍우가 지나간 뒤에
After a Storm
여파
Aftermath
예감
Anticipation
글자
The Letter
선물
A Gift
순금
Bullion
칠월 한밤
July Midnight
런던의 한 대로. 새벽 2시.
A London Thoroughfare. 2 A.M.
푸른 스카프
The Blue Scarf
혼자 놀다
Solitaire
유랑하는 곰
The Travelling Bear
폭격
The Bombardment
무늬
Patterns
봄날: 목욕
Spring Day: Bath
봄날: 산책
Spring Day: Walk
봄날: 밤과 잠
Spring Day: Night and Sleep
디너 파티
The Dinner Party
마쓰에의 동백나무
The Camellia Tree of Matsue
거리
Streets
쓸쓸함
Desolation
햇빛
Sunshine
환영
Illusion
또 한 해가 간다
A Year Passes
어부의 아내
The Fisherman’s Wife
중국에서
From China
연못
The Pond
가을
Autumn
덧없음
Ephemera
황제의 정원
The Emperor’s Garden
각성
Disillusion
종이 물고기
Paper Fishes
명상
Meditation

부록: 에이미 로웰의 삶과 문학 이야기


리뷰

구매자 별점

5.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1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세계문학 영미시선집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