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참회록 상세페이지


책 소개

<참회록> 위대한 인간의 시대를 초월한 자아성찰
새로운 가치관 진리를 발견하는 기쁨의 문학적 증언
세계 3대 고백록으로 손꼽히는 인간참회 걸작!

프랑스 계몽사상가 장 자끄 루소의 대표작

장 자끄 루소의 유작 《참회록》은 아우구스티누스, 똘스또이의 작품과 더불어 세계 3대 고백록으로 손꼽힌다. 이 고백의 참회는 위대한 인간의 기록일 뿐 아니라, 자아의 내면 의식이 작품 구조의 강력한 원동력이 되어 있어 근대 문학의 차원을 일변시킨 것이다.
루소는 진실성 있는 회상록을 쓰려고 했다. 스위스의 한 평민 신분에서 프랑스의 정신적 지도자가 된 루소는 일생을 통해서 많은 오해, 비방, 박해를 받았으니, 그러한 체험을 배경으로 진실의 올바름을 변호하기 위해 자신의 모든 것 즉 “내부(內部)를, 이면(裏面)을” 낱낱이 드러내 보이려고 한 것이다.
루소는 파리의 초라한 방에서 질병과 고독을 견디면서 자신의 정당함, 결백함을 주장하고, 자기애에 충실하려는 집념을 버리지 않았다. 그것은 누구를 위해서도, 어떠한 미래를 위해서도 아니었고 오로지 자신의 혼을 위해서였다.
1778년 7월 2일 루소가 죽은 뒤 발표된 이 고백록은 생전에 발표한 모든 문제작을 누르고, 차츰 빛을 더하여 불후의 위대한 문학적 유산 인간참회록이 되었다. 이로써 근대 문학은 하나의 새로운 원천을 갖게 되었으며, 이 작품 속에는 근대 문학최고봉의 본질적 요구가 함축되어 있다.

위대한 영혼의 진실한 고백
이 참회록은 자신의 내부와 이면을 모두 드러냄으로써 신의 영광이 아니라 인간의 진실을 변증하려고 한 의도가 있었다. 불쌍한 하녀에게 도둑의 죄를 씌운 일, 은혜 입은 바랑 부인을 저버린 일, 자식들을 차례차례 고아원에 내버린 일 등, 자신의 잘못에 대한 변명과 보상, 그 절정에 이르러서는 적의 공격이나 박해에 대한 망상과 공포감, 그를 몰아세워 이 작품을 쓰게 한 배경이 진솔하게 담겼다.
그러나 윤리학자나 심리학자에게 귀중한 자료를 제공하는 그러한 동기들만이 그토록 많은 독자를 끌게 한 것은 아니다. 오히려 작자의 의도를 훨씬 넘어서 이 작품이 후세에 커다란 공감을 불러일으킨 것은, 인간의 진실이 놓여 있는 현실과 참다운 행복이란 신이나 도덕률이나 사회계급이나 정치적 이상이라는 것들 속에 있는 것이 아니라, 자기의 나약함, 생활의 무의미, 사상(事象)의 우연, 시간의 망각 속에 있다는 것을 알렸기 때문이며, 기성의 가치관에 혁명적 전환을 가져왔기 때문이다. 즉, 이 작품은 그러한 새로운 가치관에 의해 진리를 발견하는 기쁨의 문학적 위대한 증언으로서 남은 것이다.

낙원을 찾아가는 외로운 방랑자의 이야기
루소는 조국을 잃고 편안하게 살 땅을 갖지 못하고 가혹한 ‘인간의 조건’(《에밀》 속의 말) 아래 방황했다. 루소는 그런 상황 속에서 추상(追想)의 우위성(優位性) 속에 행복의 순간을 발견하는 방법을 글로 써서 남긴 최초의 문학자라 할 수 있다.
자신의 내부에 있는, 어둡고 숨겨져서 끌어내기 어려우나 미로 깊숙이 존재하는 진실을 감정적인 추상의 매개로 밝은 곳에 내놓으려고 한 루소의 노력은 《참회록》 도처에 매력 있는 문장으로 남게 되었다. 그와 같은 추상의 능력이야말로 루소 고유의 것으로서 강조되지 않으면 안 된다.
잃어버린 소년기와 발견된 과거 즉, “참행복은 잊힌 행복이다.”라는 테마는 ‘어린 사랑의 푸른 낙원(보들레르)’을 돌아서, 제1부에서 차분하게 이야기되어 우리에게 그 매력을 만끽하도록 한다. 그것이 제2부에는 ‘실낙원’의 가혹한 현실, 노년과 병약함, 박해와 망상이라는 이중의 괴로움이 루소의 가슴을 쥐어뜯는다. 이 두드러진 대조가 《참회록》 구성의 특징이며, 이는 우리들의 삶을 상징하고 있다.
루소는 자신의 어린 시절부터 소설가와 철학자로 이름을 날리던 시절, 그리고 도피와 방랑의 시절을 솔직하게 그려내고 있다. 찬사를 받던 자신이 어떻게 해서 비난과 멸시를 받는 존재가 되었는지 담담하게 설명하고 자신의 복잡한 내면과 사회와의 관계를 분석한다. 이 고백을 읽는 독자들은 루소의 다양한 경험과 복잡한 감정, 자신의 존재가치를 찾으려 했던 그의 내면세계를 그의 입장에서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저자 프로필


저자 소개

저자 - J.J. 루소
장 자크 루소(Jean-Jacques Rousseau, 1712~1778)는 제네바에서 시계 수리공의 아들로 태어났으며 생후 9일 만에 어머니가 세상을 떠난다. 불우한 어린 루소는 독서에 탐닉함으로써 자아 탐구에 몰두한다. 1722년 제네바를 떠나 시골 마을 목사의 집에 맡겨진 루소는 빗을 부러뜨렸다는 누명을 쓰고 제네바로 돌아와 재판소 서기 밑에서 견습공으로 일한다. 당시 열네 살이었던 루소는 아버지의 재혼으로 정신적 충격을 받는데 훗날 [에밀 Emile]이라는 교육론은 이 시기에 겪은 방황의 경험을 토대로 쓰였다. 루소는 1728년부터 방랑 생활을 시작하며 드 바랑스 부인과 깊은 정신적·육체적 관계를 맺는데 이는 [고백록 Les Confessions]에 상세하게 진술되어 있다. 루소는 음악 악보의 필경사(筆耕士) 일을 하면서부터 파리에 정착하고 디드로, 달랑베르, 콩디악 같은 당대의 계몽주의자들과 교류한다. 1750년 [과학과 예술론 Discours sur les sciences et les arts]을 출판하며 사상가로 인정받게 되었고 그 뒤 [인간불평등기원론 Discours sur l’origine et les fondements de l’in?galit? parmi les hommes](1755), [정치경제론 De l’economie politique](1755), [언어기원론 Essai sur l’origine des langues] (사후 간행) 등을 쓰면서 디드로나 볼테르 등과 분명한 견해 차이를 보였다.
이후 서간체 연애소설 [신(新)엘로이즈 La nouvelle Heloise](1761), 인간의 자유와 평등을 논한 [사회계약론 Du contrat social](1762), 소설 형식의 교육론 [에밀](1762) 등의 대작을 차례로 출판했다.
루소는 파리에서 세탁부 테레즈 르 바쇠르와의 사이에 다섯 아이를 낳아 모두 고아원에 맡겨버렸다. 근대적 교육론인 [에밀]의 저자로서 이런 모순된 행위는 두고두고 루소에게 죄책감의 근원이 되었다.
루소는 신앙 문제로 프랑스에서 추방되어 스위스 여러 주로 쫓겨 다녔으며, 영국으로 피신했다 프랑스로 돌아와 1768년 쉰여섯 살 되던 해 테레즈와 결혼했다. 마지막 십 년 동안 그는 [고백록], [루소, 장 자크를 재판한다 Rousseau juge de Jean-Jacques], [고독한 산책자의 몽상 Les Reveries du promeneur solitaire] 등을 썼으며, 수많은 저작을 통해 스스로의 죄책감과 모순을 서슴없이 드러냈고, 말년에는 드디어 정신적인 평화를 얻었다. 그의 자유민권 사상은 프랑스혁명 지도자들에게 지대한 영향을 미쳤다. 그의 일관된 주장은 인간의 본성을 자연 상태에서 파악하려는 ‘인간 회복’이었다. 또한 그의 작품 속에 나오는 자아의 고백이나 아름다운 자연 묘사는 19세기 프랑스 낭만주의 문학의 선구적 역할을 했다. 1778년 세상을 떠났으며, 1794년 유해가 팡테옹으로 옮겨졌다.

역자 - 홍승오
서울에서 태어나 서울대학교 불어불문학과를 졸업한 뒤 프랑스 파리 소르본대학교를 수료하였다. 서울대학교 대학원 문학박사, 서울대학교 불어불문학과 교수, 서울대학교 인문대학장, 동대학원장, 한국불어불문학회장, 삼성언론재단이사장 등을 역임하였다. 지은책 《불문학개론》 《불어학개론》 《한불사전》 옮긴책 까뮈 《이방인》 《페스트》 등이 있다.

목차

제1부
제1권
제2권
제3권
제4권
제5권
제6권

제2부
제7권
제8권
제9권
제10권
제11권
제12권

루소《참회록》에 대하여
연보


리뷰

구매자 별점

4.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2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동서 월드북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