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전체분야



일은 삶이다 상세페이지

경영/경제 경영일반 ,   자기계발 인간관계

일은 삶이다

20년 만에 최고은행이 된 하나은행 사람들 이야기

  • 도서정보
  • 출간정보

      2017년 11월 07일 전자책 출간

      2017년 08월 15일 종이책 출간

구매종이책 정가14,500
전자책 정가8,700(40%)
판매가8,700
일은 삶이다

책소개

<일은 삶이다> 『일은 삶이다』는 하나금융그룹 인사담당최고책임자(지주 부사장 겸 은행 부행장)를 역임한 임영호 前 하나금융지주 부사장이 창립 때부터 2010년에 이르는 기간 동안 본인이 직접 겪었던 하나은행 사람들의 생각하는 방식, 일하는 방식, 기업문화, 정신적 가치 등을 이야기 형식으로 풀어낸 책이다. 전문적인 경영서적이 아니라 평소에 몇몇이 원탁에 들러 앉아 차 한 잔 마시면서 떠들던 자신의 경험을 이야기하듯 정리한 것이다.

하나은행은 창립 이후 지금까지 한번도 적자를 기록하지 않았고 배당을 거른 적이 없는 국내 유일의 금융기관이다. 독자들은 1991년22번째의 후발은행으로 출발해서 불과 20년 만에 국내 선두를 다투는 대형은행으로 발돋움한 하나은행의 힘은 어디서 나왔던 것인지를, 직장생활의 대부분을 인사전략, 인재육성, 대내외 홍보, 기업문화, 사회공헌 분야에서 일해 온 저자의 현장중심의 사례와 대화를 통해 느껴볼 수 있을 것이다.


출판사 서평

저자는 하나은행 사람들은 그들이 시장과 고객들에게 통상적인 은행과 은행원의 이미지로 비춰지는 것에 대해 체질적으로 거부감을 보여 왔다고 이야기한다. 그래서 ‘은행은 사회의 한 구성원으로서 사회가 요구하는 가치를 충실히 수행할 수 있어야만 그 존재가치를 인정받는다, 은행을 위해서 일하지 말고 너 자신을 위해서 일하라, 고객은 상하관계가 아니라 더불어 살아가는 이웃의 귀한 손님이고 삶의 동반자라고 생각하고 손님들이 보다 나은 삶을 살아가는데 도움이 될 수 있어야 하며 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자신의 실력을 키우고 자주적인 삶을 살아가라, 쓸데없는 형식과 절차에 얽매이지 말고 달성하고자 하는 목표를 향해 바로 나아가라.’ 라는 차별화된 가치를 강조해 왔다고 한다. 일한다는 것은 곧 나의 삶을 살아가는 것이고 성공은 열심히 살아온 것에 대한 결과물일 따름이라는 것이다.

본문 중 “삶의 대부분은 일을 통해서 이루어지는데, 그 속에서 만나는 사람들 한 분 한 분이 얼마나 소중한가?” 라는 구절에서 읽혀지듯 사람에 대한 존중을 실천한 사람들, 그리고 ‘실사구시’와 ‘엄격한 도덕률’을 가슴에 새기고 행동한 사람들의 이야기는 일과 삶에 대한 깨우침을 줄 뿐만 아니라 독자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흔들어 놓는다.


특히 저자가 기업이100년 기업으로 지속발전하기 위해서는 세계적 수준의 높은 도덕률, 외부의 간섭을 받지 않는 경영의 투명성과 독립성, 끊임없는 ‘업’에 대한 고민, 불필요한 형식을 배제하고 실질적인 목표를 추구하는 실사구시의 정신, 몸을 움직여야 생각이 바뀐다고 하는 현장중시와 실천우선 방식, 일에 대한 주인정신, 지기 싫어하고 한 번 하기로 한 것은 반드시 이루어내고야 마는 끈질긴 집요함 등이 필요함을 경험을 통해 이야기하고 있는 점은 인문학과 경영 원칙의 간극에서 고민하는 현 시대의 기업인과 직장인들에게 잔잔한 감흥과 지혜의 잠언을 남겨준다.



저자 소개

저: 임영호
1986년 하나은행의 전신인 한국투자금융(주)에 입사하여 하나은행 홍보팀장, 인력개발실장, 지점장, 준법지원본부장, 그룹 인사담당최고책임자(지주 부사장 겸 은행 부행장)를 역임하였음. 대부분의 직장생활을 주로 사람과 사람의 관계를 다루는 대내외 홍보, 기업문화, 사회공헌, 인사전략, 인재육성 업무에 종사하였으며, 특히 기업문화 하나만 가지고 임원이 되었다는 이야기를 들을 정도로 일관되게 한길을 걸어왔음. 기업 활동의 중심은 ‘인간에 대한 깊은 이해와 사랑’에서 출발하여야 한다고 주장하는 저자는 공부를 많이 한 이론가라기보다는 ‘그래서 무엇을 하면 되지?’를 고민하고 즉시 실행에 옮기는 현장중심의 행동가이다. 오늘날의 화두인 ‘변화와 혁신’과 ‘인재육성’ 등을 주제로 다수의 기업체 임직원들에게 강의를 하고 있으며, 이론이 아닌 경험에 기반한 스토리텔링 방식의 실전사례를 이야기함으로써 호평을 받고 있다.

목차

저자 서문 : 어리석은 사람은 경험으로 깨닫고 지혜로운 사람은 역사에서 배운다 .

사람이 근본이다
일로써 만났지만 사람으로 오래도록
최고라는 명예와 자부심으로
‘고객’이 아니라 ‘손님’
돈으로는 살 수 없는 손님의 마음
당신 생각은 뭐예요?
은행을 위해서 일하지 말고 너 자신을 위해서 일하라
젊은 사람들 하고 싶은 대로 하게 해 줍시다
사람 키우는 일에 정도는 없다
즐겁게 일하자
형식을 버리고 실질을 찾다

실사구시(實事求是)
권위는 세우되 권위주의는 버려야
일은 그 일을 제대로 할 수 있는 사람에게
경영은 그때그때 최선의 방법을 찾아가는 것
현장에서 눈을 떼지 마라
몸을 움직여야 생각이 바뀐다
세배 오지 마세요
하나은행 초기 광고 이야기: ‘손님의 기쁨 그 하나를 위하여’

엄격한 도덕률로 스스로를 다스리다
도덕률을 높이 세워야
선량한 관리자의 의무를 다한다는 것
해피엔드 이야기
시장의 신뢰는 투명경영으로부터
오만한 해외채권단을 굴복시키다
출범부터 남달랐던 노동조합 이야기
- 사장 연임반대 투쟁
- 경영권 독립 투쟁
- 합의에 이를 때까지 퇴실 불가
- 회사발전위원회
- 다수의 간부가 임원이 되다

백년 기업을 꿈꾸다
무릎을 맞대고 미래를 이야기하다
꿈의 연수원 ‘한마음터’
주말에 공부하는 직원, 비행기에서도 공부하는 임원
은행시민으로서의 존재가치를 보이다
플러스 알파를 추구하다
마음먹은 일은 해내고야 만다
끊임없이 미래의 ‘업(業)’을 생각하다
훌륭한 리더십은 지속성장으로 완성된다

책 속의 책 ‘소설에서 배운다’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유료 도서를 결제하고 다운로드 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을 구매한 분들의 선택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