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영혼의 경매 ( Ravished Armenia: 영한대역) 상세페이지

인문/사회/역사 역사 ,   외국어 일반영어

영혼의 경매 ( Ravished Armenia: 영한대역)

아르메니아 제노사이드의 산 증언

대여 70일 3,500
구매전자책 정가7,000
판매가7,000

책 소개

<영혼의 경매 ( Ravished Armenia: 영한대역)> <책 소개>

인간은 어쩌면 서로를 죽이지 않을 정도까지는 진화할 수 없는 존재인지도 모른다. 더구나 인종청소나 대학살이 끊이지 않고 반복된 19~20세기에 이르면 그것이 거의 확실한 가설이 아닌가 하는 생각도 든다.

이 책의 이야기는 모두 사실이다.
참혹하게 슬픈 이야기며 믿어지지 않는 사건이다.
하지만 모두 실화이다.
터키만이 부정하고 있는 역사적 사실이다.

주인공인 저자의 너무나도 담담한 서술로 오히려 실감이 나지 않을 정도이다.

오로라 마르디가니언은 용감하고 선명한 마음을 지닌 터키 동부 지역에 사는 소수 민족인 아르메니아 소녀였다.
오로라는 14살의 나이로 1915년 터키의 아르메니아인 인종대청소에서 가족 모두를 잃고 혼자만이 살아 남게 된다.
그리고 미국에 와서 동족이 겪고 있는 비극을 알리겠다는 사명감에 구술한 작품이 바로 이 ‘Ravished Armenia’이다.
여기서 ravished는 ‘완전히 파괴된’ 또는 ‘겁탈당한’의 이중적인 의미를 갖고 있는 단어이다.

터키는 아직도 인정하고 있지 않지만 그 당시 120만 ~ 150만명의 아르메니아인들을 조직적으로 학살한 사건은 거의 모든 세계 각국에서 인정하고 있는 역사적 사실이다. (미국은 터키가 중요한 우방국인 관계로 아직 공식적으로는 인정하고 있지 않으니 이 역시 가련한 인류역사의 일부분일 뿐이며 진실은 그런 식으로 가려지지 않는다.)

오로라는 기본 교육만을 마치고 대학살이 시작된 14살부터 16살까지 (1915~1916) 무려 2,300 km를 끌려 다니거나 도망 다녔기 때문에 스스로 조리 있게 글을 쓸 수 있는 입장이 아니었고 16살 때 미국에 도착하였으나 거의 영어를 하지 못하여 통역관을 통해 구술한 내용을 H.L. Gates가 편집, 출판한 책이 바로 ‘Ravished Armenia’이다. 당시 출판되자마자 39만부가 팔렸고 이것은 당시로서는 거의 경이적인 부수였다.

책이 대단한 성공을 거두자 미국 영화계에서는 돈이 되리라는 확신을 갖고 이 책을 토대로 꽤 미모를 갖춘 오로라를 직접 등장시켜 영화를 만들게 되고 오로라는 이 영화에서 중요한 배역을 맡을 뿐만 아니라 실제 일어났던 상황에 대한 모든 자문을 하게 된다.

하지만 오로라는 자신이 구세주처럼 생각했던 미국에서 그리 운이 좋지 않았다.
영화제작자는 영화 홍보를 위해 전국적인 로드쇼를 갖게 되는데 영화 출연료도 받지 못한 오로라는 이를 거부한다. 거부하자 제작자는 다른 대역을 이용하여 가짜 오로라를 내세우며 데리고 다니면서 전국적인 로드쇼를 한다.

결국 오로라 마르디가니언은 출연료도 받지 못하고 영화계와 협잡꾼들과 구호단체에게 이용만 당한 꼴이 되지만 이 영화는 당시 미국 뿐만 아니라 유럽에서도 센세이션을 일으켜 상영 중지 또는 부분 삭제들의 조치를 당한다. 여자들이 영화를 보다가 충격에 쓰러지고 기절하는 일들이 발생하였기 때문이라고는 하지만 아마도 정치적인 이해관계가 얽혀 있었던 것 같다. 하지만 실제 지금 보면 아주 완곡한 표현이며 별로 자극적인 면도 없는 다큐멘터리 수준의 영화이다. 또한 영화의 내용은 많은 부분이 상업적으로 이용된 흔적이 남아 있는데 확실히 알 수 없는 것이 원래 85분 영화 중에서 지금은 23 분 만이 남아 있기 때문이다.

1920년대에 이르자 영화는 영화대로 여러 가지 제약과 제제를 받고 책은 책대로 알 수 없는 이유로 미국과 영국의 많은 도서관에서 사라진다.

그리하여1930년대 들어 책도 영화도 모두 사람들의 기억으로부터 사라진다. 오로라 역시 대중의 시선으로부터 사라진다.

그리고 오로라는 치유 받을 수 없는 상처와 함께 일생을 살아간다.

“그 일들은 2분 아마도 3분쯤 사이에 벌어진 것이고, 나는 그곳에 서있었고, 경찰이 나를 잡고 있었다. 그러나 그 짧은 시간 나에게 속했던 이 세상의 모든 것이 쓸려 날아갔다—엄마, 마르디로스, 호브난, 그리고 사라. 그 시신들이 내 발치에 있었다. 엄마와 호브난은 두 눈을 내게로 향한 채 죽었고, 나를 바라보고 있었다! 내 눈이 그 눈들을 매일 낮, 매일 밤 보고 있다—거의 매 시간마다—내가 지금 있는 내 주변의 새로운 세상을 바라보고 있을 때도. 나는 그 눈들을 몇 시간에 한 번씩 쓸어 감겨주어야 한다. 그 모습이 떠오르지 않게 하려고.”

그리고 은둔생활을 하다 1994년 캘리포니아 주에서 임종을 지켜보는 사람도 없이 쓸쓸히 생을 마감한 후 비석 하나 없이 무연고자들의 공동묘지에 묻힌다.


<작가 소개>

오로라 마르디가니언(Aurora Mardiganian, 1901~1994)

오토만제국에서 소수민족인 아르메니아인으로 출생 성장함, 미국LA에서 사망한 작가,여배우,아르메니아 대학살의 생존자이다. 아르메니아 대학살 중 가족의 죽음을 목격하고 강제로 2,300킬로를 다른 아르메니아인들과 함께 이동함, 아나톨리아 노예시장에서 노예로 팔리기도 했슴, 노예로 생활하다가 기적적으로 탈출하여 그루지아,러시아,노르웨이를 거쳐 미국으로 건너옴.


역자: 이제순

책속에서 뭔가를 찾아 온 사람, 번역은 (콤마) 하나도 빠뜨리지 않으면서도 물 처럼 흘러야 한다고 생각하며 노력하는 사람.

역서: 눈물의 인디언 문명 파괴사, 수난의 아르메니아,1차 세계대전과 독일의 범죄, 나선계단의 비밀, 회색 가면, 폴리아나, 붉은 바람 쿠피그널의 약탈,빗 속의 살인자 악몽의 도시, 금붕어, 타바드 립스틱, 은가면 방문객, 프랑스 동화외 다수


출판사 서평

<참고 사항>

페이지 수: 371Page(PDF 문서 기준)


목차

CONTENTS --- 목차

MY DEDICATION----헌정의 말

ACKNOWLEDGMENT----감사의 말

FOREWORD----서문

ARSHALUS--THE LIGHT OF THE MORNING----아르샬루스—아침의 빛

A PROLOGUE TO THE STORY----프롤로그

CHAPTER 1 WHEN THE PASHA CAME TO MY HOUSE----파샤가 우리 집에 오던 날

CHAPTER 2 THE DAYS OF TERROR BEGIN----공포의 날들은 시작되다

CHAPTER 3 VAHBY BEY TAKES HIS CHOICE----바흐비 베이가 선택을 하다

CHAPTER 4 THE CRUEL SMILE OF KEMAL----케말 에펜디의 잔인한 미소

CHAPTER 5 THE WAYS OF THE ZAPTIEHS----경찰들의 방식

CHAPTER 6 RECRUITING FOR THE HAREMS OF CONSTANTINOPLE----콘스탄티노플 하렘을 위하여

CHAPTER 7 MALATIA--THE CITY OF DEATH----죽음의 도시 말라티아

CHAPTER 8 IN THE HAREM OF HADJI GHAFOUR----하지 가푸르의 하렘에서

CHAPTER 9 THE RAID ON THE MONASTERY----수도원 습격

CHAPTER 10 THE GAME OF THE SWORDS, AND DIYARBEKIR----칼 시합, 그리고 디야르베키르

CHAPTER 11 “ISHIM YOK; KEIFIM TCHOK!----“할 일이 없었는데 지금은 무척 재미있군!”

CHAPTER 12 REUNION--AND THEN, THE SHEIKH ZILAN----다시 만남—그리고 셰이크 질란

CHAPTER 13 OLD VARTABED AND THE SHEPHERD’S CALL---- 늙은 바르타베드와 목동의 휘파람 소리

CHAPTER 14 THE MESSAGE OF GENERAL ANDRANIK----안드라닉 장군의 메시지

역자 후기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