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짜릿한 이끌림 상세페이지

책 소개

<짜릿한 이끌림> 맙소사, 이 남자는 모든 여자의 꿈이야!

무능한 가족의 뒤치다꺼리에 한숨만 푹푹 쉬며 살아온 니나. 쳇바퀴 같은 자신의 삶에 울분이 쌓인 그녀는 결국 맡은 일을 팽개쳐 둔 채 짐승처럼 포효하며 인근의 섬으로 도피한다. 넋 놓고 해변을 따라 걷길 몇 시간. 산책하던 중 나무 밑동에 걸려 넘어진 뒤 끝내 정신을 잃고 만 그녀. 잠시 후 그녀가 정신을 차렸을 땐 눈이 튀어나오게 잘생긴 한 남자가 이미 응급처치까지 말끔하게 해치운 다음이었다. 그런데 이때, 불쑥 몸을 일으킨 그가 예고 없이 옷을 벗기 시작하자 그녀는 저도 모르게 꿀꺽 침을 삼키고 마는데….

지금 키스를 하면, 이 남자가 날 어떻게 생각할까?

▶ 책 속에서

“제 상태가 어떤가요?”

니나가 마저 말을 하려던 순간 가브리엘이 셔츠를 벗기 위해 어깨를 비틀었다. 그녀는 눈이 튀어나올 것 같았다.
맙소사, 저 얼마나 멋진 근육인가.

“당신은 몸을 따뜻하게 해야 하오.”
그가 그녀에게 말하고, 한쪽 팔에서 소매를 빼내고 이어 다른 팔을 빼냈다.

“…고마워요.”
그녀는 숨 쉬기가 힘들어 쌕쌕거리며 말했다.
“하지만 그 젖은 셔츠를 덮어서 좋을 거란 생각은 안 드는데요.”

“몸의 열로 덥힐 거요.”

“다… 당신, 설마 날 안을 작정이에요?”

셔츠를 벗어 덤불숲으로 던져 버린 그는 조각 같은 얼굴을 그녀에게 들이대며 허스키한 목소리로 물었다.
“그렇소. 무슨 문제라도?”


저자 프로필


저자 소개

저자 - 로빈 그래디

역자 - 김영숙

목차

Chapter 1~Chapter 15


리뷰

구매자 별점

4.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45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