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비서는 스파이 상세페이지

책 소개

<비서는 스파이> 만만치 않은 두 사람의 속고 속이는 게임

굵직굵직한 특종을 터트리며 승승장구하는 기자 캐리. 이번에 그녀는 개인적인 이유로 사업가 안드레아스를 표적으로 삼고, 잠입 취재를 위해 정체를 속이고 그의 비서로 들어간다. 그런데 이 남자는 목욕물 받기부터 잠자리 준비까지 온갖 잡다한 일을 다 시키며 노예처럼 그녀를 부리는 게 아닌가. 그래도 복수를 위해 꾹 참고 그가 시키는 대로 일을 하던 캐리는 어느 날, 방에서 그녀의 일거수일투족을 감시하는 몰래카메라를 발견하는데…!

당신을 위해 반년을 허비할 수 없어요!


▶책 속에서

“물 가져왔습니다. 테이블에 올려놓을까요?”

“여기로 가져와요.”

캐리는 자신이 잘못 들은 것이길 바라며 재차 확인했다.
“욕실로요?”

“내가 여기 있으니, 그렇죠.”

숨을 들이쉬고 천천히 열려 있는 문을 향해 걸어가면서 캐리는 그가 아직 옷을 다 벗은 게 아니기를 바랐지만 헛된 바람이었다. 안드레아스는 큰 욕조 안에 들어가 상체를 내놓고 드러눕듯이 문을 향해 앉아 있었다. 그녀를 향해.

“이리 줘요. 부끄러워할 것 없어요. 난 초대할 때만 문다니까.”

얼굴이 확 붉어져 그의 얼굴에 물을 끼얹고 싶은 걸 참고 시선 둘 곳을 찾으며 한 발을 뗐다. 그를 쳐다볼 수 없었다. 캐리는 팔을 뻗어 손가락이 닿지 않게 조심하며 잔을 건네고 얼른 뒤로 물러났다.
“그럼 편하게 목욕하세요.”

“남아서 내 말동무를 해 주지 않고?”


저자 프로필


목차

Contents : Chapter 1 ~ Chapter 14 / Epilogue


리뷰

구매자 별점

4.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3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