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북한의 핵과 경제 상세페이지

책 소개

<북한의 핵과 경제> 현장에서 답을 찾다

기자에게 사건이나 이슈의 현장 확인보다 중요한 것은 없다고 해도 과언은 아니다. 취재원의 말만 듣거나 행동만 보고 기사를 쓰다보면 오보는 물론 왜곡 보도의 함정에 빠질 수 있기 때문이다. 다른 어떤 분야보다도 미확인 정보가 난무하는 한반도 정세를 취재하는 기자에게는 더욱 그럴 것이다. 특히 북한의 연이은 핵 실험과 미사일 발사, 이에 대한 미국 정부의 강경 대응, 한국 정부의 사드 조기 배치와 중국의 보복 조치 등으로 정세가 한층 불안하고 복잡해진 만큼 정확한 정보와 합리적 판단이 그 어느 때보다도 필요한 시기다.

때마침 방송기자연합회가 ‘한반도 정세 과정’ 연수의 일환으로 기획한 북중러 접경지역 견학과 한반도 전문가 강의는 현장 체험을 통해 식견을 넓히고자 하는 한반도 전문 기자들에게는 더 없이 좋은 기회였다. 남북관계의 경색으로 북한을 직접 취재할 수 있는 길이 막힌 상황에서 간접적으로라도 북한의 현실을 체험할 수 있기 때문이다. 연수단은 그 같은 기대를 갖고 인천 공항을 출발했다.

일정은 첫날부터 빡빡했다. 연길 공항에 도착하자마자 호텔에 짐을 풀고, 곧바로 북중러 3국 접경지역인 방천으로 향했다. 강을 따라 나눠진 국경, 광활한 평야, 그리고 3국의 땅을 잇는 철길과 도로를 보면서 분단이 되지 않았다면, 우리는 대양과 대륙으로 동시에 뻗어나갈 수 있는 천혜의 조건을 갖춘 나라가 되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을 했다. 그 옛날 우리 조상들은 이곳에서 광야를 달리며 호연지기를 키우고, 원대한 대륙국가의 꿈을 실현했던 적이 있지 않은가. 애석하게도 분단 상황이 오래가다 보니 우리의 사고가 편협해졌으리라.

다음 날 방문한 중국 도문시에서 남양대교 건너 북한 남양시의 모습을 보고 느낀 감회도 다르지 않았다. 지금까지 우리가 스스로를 한반도 남쪽에 가두고 사고해오지 않은 것은 아닌지. 물자를 싣고 남양대교를 오가는 트럭을 보면서 남북한 모두 중국에 대한 경제 의존도가 커진 현실이 안타깝게 생각되었다. 남북한이 경제협력을 통해 공존공영할 수는 없는 것일까. 북핵 문제를 해결하고 남북관계를 복원한다면, 통일되기 전이라도 불가능한 것도 아니지 않는가.

중국에서 만난 한반도 전문가들의 생각도 크게 다르지 않았다. 그들도 대북한 접근에서 발상의 전환이 필요하다는 것을 역설했다. 핵무장 강행에도 불구하고 북한은 분명히 변화하고 있다. 새로운 생산양식이 도입되고, 그에 따라 주민들의 생각도 바뀌고 있다는 게 이번에 만난 한반도 전문가들의 생각이다. 이들의 말 가운데 특히 주목할 만한 것은 북한 주민들의 의식 변화를 분석하기 위한 심리적 접근의 연구가 필요하다는 점이다. 언론 역시 마찬가지 시각에서 북한 내부 문제를 들여다볼 필요성이 있지 않을까.

남북관계는 그 어느 때보다 경색돼 있다. 이런 때 일수록 대결과 긴장을 해소하는 데 언론의 역할이 중요하다. 그러나 기존의 관행과 타성에서 벗어나지 못하면, 답을 찾기가 어렵다. 발상의 전환이 필요하다. 그리고 그 단서를 현장에서 찾을 수 있지 않을까. 이번 한반도 정세 과정 연수단의 북중러 접경지역 방문이 그 첫걸음이 되었기를 기대한다.

-정필모 (방송기자연합회 교육위원회 위원장) -


출판사 서평

북한의 ‘핵’과 ‘경제’가 던지는 한반도의 숙제

남북 관계가 하루하루 급변하는 시대에 살고 있다. 상황에 따라서 적대적인 관계가 우호적인 관계로 바뀌고, 다시 우호적인 관계가 적대적인 관계로 바뀌기도 하였다. 이 관계의 중심에는 북한의 핵과 경제가 있다. 북한은 이를 정치와 외교의 수단으로 사용하고, 한반도 정세를 둘러싸고 있는 강대국들은 자국의 이익을 위해서 이 문제에 집중하고 있다.

북한과 한반도의 미래는 어떻게 흘러갈 것인가?

이 책은 외교 현장에서 경험한 기자들이 한반도를 둘러싼 국가들이 북한의 핵과 경제를 어떤 관점으로 바라보며 접근하고 있는지 살펴볼 수 있다. 독자들은 그 속에서 한국의 나아갈 길에 대해서 고민해보는 시간을 가지게 할 것이다.


저자 소개

김종학
-한국경제TV 경제부 정책파트 기자, 2011년 입사
-항공전자공학 전공

김근희
-MBN 정치부 기자, 2012년 입사
-제82회 이달의 방송기자상 수상, 제298회 이달의 기자상 수상

이한라
-SBS CNBC 경제부 기자, 2010년 입사
-언론정보 및 국어교육 전공

박진호
-SBS A&T 영상취재팀 기자, 1996년 입사
-2001년 SBS A&T 사내 특종상 수상

이효용
-KBS 보도본부 북한부 기자, 2006년 입사
-2004년 6월 이달의 기자상 수상, 2007년 3월 이달의 기자상 수상, 제4회 언론인권상 특별상 수상

이용철
-MBC 강원영동 보도국 보도1부 기자, 2007년 입사
-2009년 대한민국 조사보도상 특별상 수상, 2009년 해의 강원기자상 수상, 2011년 MBC 공로상 수상, 2013년 대한민국 기독언론대상 우수상 수상

신광하
-목포MBC 보도부 기자, 1995년 입사
-제34회 한국기자상 수상, 방송위원회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상 수상

채효진
-KTV 국민방송 방송보도부 기자 (전 TJB 대전방송 기자), 2012년 입사
-제74회, 제88회, 제96회 이달의 방송기자상 지역뉴스 부문 수상, 제263회 이달의 기자상 지역취재보도 부문 수상, 제5회 YMCA 선정 좋은방송대상 우수상 수상

최고운
-SBS 정치부 기자, 2007년 입사
-2009년 BJC 특별상 수상, 2015년 3분기 뉴스부문 BJC 보도상 수상, 2016년 올해의 여기자상 수상, 제229회 이달의 기자상 수상

민진기
-EBS 뉴스부 기자, 2008년 입사
-한국기자협회 이달의 기자상 및 인권보도상 수상

목차

머리말

접경지에서 본 한반도, 위기를 키운 한국의 ‘착각’ (한국경제TV 김종학)

과연 중국은 북핵 돌파구가 될 수 있을까? (MBN 김근희)

‘개혁과 개방’북한 경제는 지금 (SBS CNBC 이한라)

북핵에 대한 주변국들의 속내 (SBS A&T 박진호)

김정은의 핵 질주... 북한과 한반도의 미래는? (KBS 이효용)

한반도를 바라보는 서로 다른 시선들 (MBC 강원영동 이용철)

우리는 섬인가? 북한/통일 전문기자 양성이 필요하다 (목포 MBC 신광하)

‘변경선’을 넘어 통일 사회로 (TJB 대전방송 채효진)

‘면면장(免面牆)’을 위해 떠난 일주일 (SBS 보도국 정치부 최고운)

총정리-격동의 한반도 분단의 현장 (EBS 민진기)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