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애드가 앨런 포우 대표작품선 상세페이지

이 책의 키워드




책 소개

<애드가 앨런 포우 대표작품선> 애드가 앨런 포우는 미국 문학의 사악한 천재라고 불렸다. 당시에는 저평가되어 잡탕글이나 쓰는 문인으로 낙인찍히기도 했다. 사실 그것은 포우의 독창적 문학관을 기존 문단에서 받아들이기 어려워 생긴 견해 차이였다. 활동 당시, 그는 '뉴욕의 지식인들'이란 짧은 만평을 써서 명예 훼손으로 고소당하기도 하는 등 당시 지식인들과 사이가 좋진 않았다.
그가 세상을 떠나자 부고 기사들은 공정치 못해서 그가 미치광이 알코올 중독자였단 뉘앙스를 풍겼다. 존경 받지 못할 개인사에 세인의 눈에는 객사나 다름없는 비참한 죽음 탓에 그는 숱한 이야기의 달갑지 않은 주인공이 되었다.
하지만 훗날 보들레르는 포우의 단편을 읽고 놀라 “여기에는 내가 쓰고 싶었던 작품의 모든 것이 있다”고 하면서 평생을 포의 작품 번역에 바쳤다. 또 다른 프랑스의 거장인 말라르메는 “검은 재해(災害)의 벌판에 떨어진 조용한 운석(隕石)”이라 노래한 소네트를 그의 생애에 바쳤다. 포우는 예술가가 존경받는 현인이 아니어도 된다는 사실, 합리와 이성을 향한 믿음, 공포와 음울함의 탐닉으로 건강한 종교적 상식에 균열을 가하는 반역의 사례였던 것이다.
결국 프랑스의 상징주의 문인들 덕분에 1875년에야 겨우 그의 기념비가 세워졌다. 유럽 지성들의 노력으로 애드가 앨런 포우는 현대 문학의 중요한 출발점 중 하나로 거듭난다. 개인의 심연에 주목한 현대 공포물, 이성적 추리와 과학에 관한 믿음을 바탕에 두고 펼쳐지는 범죄물, 심리소설, 추리소설의 새로운 개척자로서 그는 현재도 유효하다.
실례로 지금 우리가 보는 수많은 영화나 문학의 장르물들이 그의 직접적인 영향 아래 놓여있다. 그를 부인하고서는 그 장르들의 역사가 성립될 수 없다.
그의 작품 성향은 미국의 건강함을 표현하는 청교도적인 근대문학과는 대비를 이룬다. 호손의 또 다른 문학세계이면서 허먼 멜빌이 표현했던 복합적인 인간의 모습을 포우 역시 그려낸다. 또한 순수문학과 대비되는 지점에서 새로운 상상력으로 미국 근대문학을 풍요롭게 했다.
그는 이성과 비이성 모두에 첨예한 인식을 지니고 있었다. 추리소설의 시조로서 <모르그가의 살인사건>에서 이성으로 설명하기 힘든 현상을 집요한 이성적 진술로 풀어내는가 하면, <어셔가의 몰락>이나 <검은 고양이>처럼 초자연적인 현상처럼 보이지만 이성적으로 현상을 풀어내도 이질적이지 않은 현실의 공포를 꼼꼼하게 재현한다.
그는 미국이라는 땅 위에 분명하게 서 있지만, 동시에 그 어두운 면을 부각하여 개인의 심성이라는 세계를 음울하고도 치밀하게 펼쳐낸다. 그러한 그의 성향은 훗날 심리소설의 대가인 도스토예프스키의 작품 세계에도 영향을 준다. 그는 청교도의 건강한 이상을 꿈꾸는 획일화된 문단에 균열을 가하는 예민한 천재였으며, 냉철한 비평으로 자신의 문학세계를 직접 변호하면서 문단에 이의를 제기하다가 미움을 사기도 한 아웃사이더였다. 그의 낭만적이면서도 과학적 사고에 바탕을 둔 치밀한 작품 구축은 그의 예민하면서도 모순된 삶과 많이 닮아있다. 다행히 그는 그러한 면을 <검은 고양이>, <모르그가의 살인사건>, <어셔가의 몰락>, <갈가마귀>, <애너벨 리> 그리고 평론 등에서 다채롭게 펼쳐낸다. 작품으로 증명한 것이다.
그의 입체적인 문학 성향은 때로는 철저하게 분리되어 비평, 소설 그리고 시로 드러나 <검은 고양이>와 <애너벨 리>의 작자가 한 사람이라는 것에 신선한 충격을 받게도 했다. 동시에 <어셔가의 몰락>은 산문으로 쓰인 우아한 시이고, <갈가마귀>는 운문으로 쓰인 시인 것에서도 짐작할 수 있듯 그의 문학 성향은 혼재된 방식으로 드러나 모순되고 긴장하는 힘을 표출한다.
이번 단편선의 작품들은 애드가 앨런 포우가 평생을 걸쳐 표현한 여러 감성과 사조를 대표할 만한 것으로 엄선했다. 미국근대문학의 한 축을 이룬 애드가 앨런 포우의 문학적 정수를 이번 단편선에서 만나보자.


저자 프로필

에드거 앨런 포우 Edgar Allan Poe

  • 국적 미국
  • 출생-사망 1809년 1월 19일 - 1849년 10월 7일
  • 학력 버지니아대학교 중퇴
  • 데뷔 1827년 시집 태멀레인 그밖의 시

2014.12.08.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소개

저자 - 애드가 앨런 포우
에드거 앨런 포(Edgar Allan Poe)는 매사추세츠 주 보스턴에서 배우 엘리자 포와 배우 데이비드 포 주니어의 아들로 태어났다. 아버지는 그가 한살도 되기 전에 집을 나갔고, 결핵으로 사망했다. 어머니도 세 살 때 결핵으로 잃고 말았다. 그 후 버지니아 주 리치먼드의 성공한 담배 사업가인 존 앨런(John Allan)에게 입양되었다. 포는 1826년 버지니아 대학에 입학하였지만, 일 년밖에 다니지 못했다. 포는 당시 자신의 도박 빚 때문에 의붓아버지와 거리가 멀어진 것으로 보이며, 1827년 5월 26일 에드거 페리라는 이름으로 미국군대에 사병으로 입대하였다. 같은 해, 그는 첫 번째 책인 태머레인 외(外) (Tamarlane and Other Poems)을 출판하였다. 2년간의 복무 후 원사로 제대하였다. 1829년, 의붓어머니인 프란시스 앨런이 죽었으며 그는 두 번째 책인 Al Aaraf을 출간하였다. 그녀의 유언에 따라 포는 의붓아버지와 화해하였고, 의붓아버지는 포를 웨스트포인트의 미국 군사 학교에서 근무할 수 있도록 도와주었다. 하지만 웨스트포인트에서의 시간은 불행했으며, 포는 명령 불복종으로 해고되었다. 이후 그의 의붓아버지는 1843년 3월 27일에 죽을 때까지 포를 다시 받아들이지 않았다.
포는 이후 미망인인 숙모, 마리아 클렘과 그녀의 딸인 버지니아와 함께 메릴랜드 주 볼티모어로 옮겨왔다. 포는 생계를 위해 소설을 썼으며, 1835년 겨울에는 리치먼드에서 서던 리터러리 메신저(Southern Literary Messenger)의 신문편집자로 일하기 시작했고 1837년 1월까지 일했다. 이 기간에 포는 그의 13살짜리 조카인 버지니아 클렘과 1836년 5월 16일 리치먼드에서 결혼했다.
포는 뉴욕에서 15개월을 허송세월한 다음, 필라델피아로 옮겨왔다. 도착하자마자, 아서 고든 핌의 모험(The Narrative of Arthur Gordon Pym)을 출판하였고 호평을 받았다. 1839년 다수의 글, 평론, 소설을 썼는데, 이로 말미암아 서던 리터러리 메신저에서 확립했던 예리한 비평가로서의 명성을 더욱 높이게 되었다. 1839년, 두 권의 그로테스크와 아라베스크에 관한 이야기들을 출판하였다. 경제적으로 성공하지는 못했지만, 이는 미국 문학사에서 중대한 사건이었다. 그는 《버튼》(Burton)지를 떠나 《그레이엄》(Graham)지의 부편집장으로 자리를 잡았다.
이즈음, 버지니아는 훗날 그녀의 목숨을 앗아간 결핵의 첫 증세를 보였다. 포는 버지니아의 병에 대한 압박으로 인해 더욱 과음하기 시작했다. 그는 그레이엄을 떠나서 새로운 자리를 찾기 시작했다. 그는 뉴욕으로 돌아와서, 이브닝 미러(Evening Mirror)에서 잠깐 일한 뒤, 브로드웨이 저널(Broadway Journal)의 편집장이 되었다. 거기서 그는 헨리 워즈워스 롱펠로와 공개적인 논쟁을 벌였다. 1845년 1월 29일, 그는 이브닝 미러에 갈가마귀를 발표하였으며, 이는 곧 세간에 오르내렸다.
브로드웨이 저널은 1846년 폐간되었고, 그는 뉴욕 주 브롱크스 포드햄의 시골집으로 옮겼다. 그곳에서 1847년 그의 아내 버지니아는 24세의 나이로 사망했다. 아내의 사망이후 정신적으로 급격히 불안해진 그는 사라 헬렌 휘트먼에게 청혼했다. 하지만, 포의 음주벽과 괴벽으로 때문에 혼담은 성사되지 않았는데, 포 자신의 이야기에 따르면, 이때 아편을 과용하는 것으로 자살을 시도한 적이 있다고 한다.
1849년 10월 7일, 포는 볼티모어의 도로가에서 정신착란을 겪고 있는 상태로 발견되었다. 그는 워싱턴 대학 병원으로 후송되었으며, 다음날 아침에 사망하였다. 몇몇에 따르면 포의 마지막 말은 “모든 것이 끝났다. 에디는 더 이상 없다고 적어주게.”였다고 한다(그의 묘비에도 적혀있다). 혹자는 그의 마지막 말이 “신이시여, 제 불쌍한 영혼을 거두소서!”였다고도 한다.

목차

검은 고양이 (1843년)
모르그가의 살인사건 (1841년)
어셔가의 몰락 (1839년)
갈가마귀 (1845년)
애너벨 리 (1849년)


리뷰

구매자 별점

4.7

점수비율

  • 5
  • 4
  • 3
  • 2
  • 1

13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