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젊은 농부들 상세페이지

에세이/시 에세이

젊은 농부들

도시에서 찾지 못한 행복 이야기

구매종이책 정가13,000
전자책 정가9,100(30%)
판매가9,100

책 소개

<젊은 농부들> 정직하게 꿈꾸고 소박하게 행복한 대한민국 젊은 농부들을 만나다
양평 두물머리에서 바다 건너 제주까지 대한민국 방방곡곡에서 채소, 귤, 포도, 고추, 쌀, 감, 대추, 낙농, 차, 벌꿀, 꽃 등 다양한 작물을 키우는 대한민국 젊은 농부들을 만났다. 농촌에 관한 감상적 사담 혹은 고충이 아닌, 농부의 눈을 통해 오늘 우리 삶에서 농사일이 갖는 진정한 의미와 그들의 경험을 생생한 글과 사진으로 정직하게 전한다.

귀농 귀촌을 꿈꾸는 젊은 도시인들을 위한 시골살이 이야기
도시에서의 탈출을 꿈꾸거나, 귀농을 생각하고 있는 젊은 도시인들을 ‘시골살이’ 안내서로도 손색이 없다. 도시 농부로 살다 마침내 시골에 정착한 제주 부부, 직장 생활을 그만두고 고향으로 돌아온 대추 농부, 대학 졸업 후 농사를 짓기 위해 무작정 전국을 떠돌며 농사일을 배운 포도 박사에서부터 다음 생에 태어나도 또다시 농부로 태어날 것이라는 노부부, 시골에서 태어나 한 평생을 시골에서 땀 흘려 일하는 할아버지․할머니까지 낭만이 아닌 생활로서의 시골살이가 진하게 펼쳐진다.

도시에서 찾지 못한 행복에 관한 이야기
이 책은 땀 흘리는 일의 기쁨, 자연 속에서 시간의 흐름을 느끼며 사는 삶, 생명을 키우고 만지며 산다는 것, 결코 열매만은 위해 일하지 않는 과정의 소중함, 더 깊이 함께하게 되는 가족, 분투와 보람 등 도시에서 찾지 못한 행복에 관한 이야기이기도 하다. 귀농·귀촌을 해서 행복한 것이 아니라, 평온을 찾아 행복한 사람들의 나의 삶을 위한 선택과 원칙에 관한 이야기가 솔깃하다.


<책 속으로>
“아버님 연배들을 보면 땅에 대한 애착이 강하세요. 이 밭에는 무엇을 심는 것이 좋을까, 그런 걸 항상 고민하시고. 한 해 농사 잘되면 그보다 기쁜 일이 어디 있겠어요. 땅에도 감사하고 하늘에도 감사하죠. 잘 자라준 농작물이 마치 자식처럼 대견하고요. 해보니 농사라는 게 정말 거짓이 없어요. 내가 밭을 열 번 갈 걸 한 번 갈면, 백만 원 벌 걸 십만 원밖에 못 벌어요. 하지만 부지런히 매일 밭에도 나가고 신경도 써주면 그만큼 수익성이 좋아지죠.”
충북 보은에서 대추나무 키우는 농부 _우철식

“호주 원주민들은 평생 이를 안 닦아도 매일 세 번 양치질 하는 도시인보다 깨끗하다고 하잖아요. 티베트나 고원지대에서 녹색을 보고 사는 사람들의 시력은 상상 이상으로 좋대요. 그게 자연이 인간에게 주는 혜택 아니겠어요. 요즘 아이들은 학교에서 친구들과 경쟁에서 이기고 올라가야 하잖아요. 수없이 과외에 시달려야 하고요. 그런 아이들이 똑똑하긴 하겠지만, 저는 충분히 들판에서 뛰어노는 게 가장 좋은 교과서라고 생각해요. 어른도 마찬가지죠. 저는 자연에 치유의 힘이 있다고 보거든요.”
양평 두물머리에서 채소밭 일구는 농부 _서규섭

“사람의 의지와 신념은 오래가지 않아요. 사람마다 조금씩 다르겠지만, 의지나 신념은 처음 일을 시작할 수 있는 원동력이 되긴 해도 끝까지 끌어가는 힘이 되는 건 아니거든요. 결국 좋아서 하는 일이라야 지속가능한 일이 돼요. 제가 원하던 것은 흙내음 맡으며 살아가는 거였어요. 무엇보다 정직한 땀을 흘리고 싶었죠.”
경북 상주에서 포도 재배하는 농부 _박종관

“주변 사람들이 귀농하겠다고 하면 귀농 말고 귀촌하라고 그래요. 귀농은 힘들어요. 나라에서 정책적으로 도와주지 않으면 농사짓고 사는 일이 보통 어려운 게 아니에요. 처음 귀농하고 농사가 고돼서 힘도 들고 주눅도 들었어요. 저쪽 사는 백연이는 우리 집 와서 이 집 농사 같으면 새끼손가락으로도 하겠다고 그랬지만요. 우리는 절반쯤 모를 심고 있는데 백연이가 논에 들어오더니 후다닥 모두 심어 주고 가는 거예요. 저희가 농과대학을 나왔지만 백연이처럼 여기서 나고 자란 사람과는 비교가 안 되는 거지요. 농사는 이론이 아니라 능력이에요.”
전북 변산에서 꽃 가꾸는 농부 _이준희

“무작정 자꾸 농촌 가라고 선전하면 안 돼요. 앞으로 들어올 사람은 집이 여 있고, 그런 사람은 퇴직하고 들어오는 거지, 돈 없이 농촌에서 살려고 하는 것도 힘든 일이지요. 도시에서 살던 집 팔아 3~4억 정도 가지고 들어오면 부자 되는 거지만, 그런 사람도 땅을 사서 농사지으려면 계속 투자를 해야지요. 남의 땅을 부쳐 먹으면 싸지요. 그래도 기계 사야지, 뭐 이런 거 자꾸 하다 보면 힘든 기라. 나이가 많아 연금 나오고 보험 나오고 그러면, 밥만 먹고 지내려면 괜찮아. 그래도 일 년에 6~7백은 들어가요. 가만히 놀아도 그 돈은 들어간다고.”
경북 문경에서 고추밭 일구는 농부 _최영섭, 권순남

“이제 농사 2년 짓고 제가 무얼 알겠어요. 딱 한 만큼만 알게 되는 거고요. 쌀 농사, 감 농사, 매실 농사 짓는 법을 조금씩 배워가고 있는 중이에요. 굵직굵직한 것은 아무래도 아버지와 동생이 앞장서서 하고요. 농사도 감(感)이 있어야 하는데, 그 감을 배우려면 아직 멀었거든요. 감 농사는 낙엽병이 제일 문제인데, 아버지는 방제 시기를 귀신처럼 아시거든요. 저는 옆에서 그런 감을 배우는 것이고요. 다들 농촌의 미래를 걱정하지만 저는 농촌의 미래를 희망적으로 봐요. 농부들이 점점 친환경으로 가려 하잖아요. 소비자들도 좋은 먹을거리를 찾으려고 하고요. 어찌 됐든 진심은 서로 간에 통하는 거라고 믿거든요.”
전남 구례에서 쌀・감 농사 짓는 농부 _홍진주


출판사 서평

<추천사>
열 명의 농부를 만나 그들의 삶을 전해 듣는 이 책은, 농사야말로 천하의 근본임을 강조하는 감상적 사담 내지 농사일이 얼마나 힘든지를 파헤치는 등의 판에 박힌 이야기가 아니다. 저자는 농사꾼들의 눈을 통해 땅과 하늘, 햇살과 바람을 바라보고 또 비와 눈과 이슬을 응시하면서, 오늘의 우리 삶에서 농사일이 갖는 진정한 의미가 무엇인가를 찾는다. 이 글들은 사람이 가장 아름답게 살아가는 길이 무엇인가, 자연과 인간이 어떻게 얽혀 살아갈 때 가장 행복할 수 있는가를 종래의 생태주의 혹은 생명주의와는 또 다른 관점에서 다시 한 번 생각하게 만든다.
- 신경림(시인)



저자 소개

글 박근영
전남 신안군 암태도라는 섬에서 태어나 전북 익산에서 유년 시절을 보냈다. 자라는 동안 외가가 있던 김제의 드넓은 평야에서 뛰어놀기를 좋아했다. 이후 서울이라는 도시에 안착하기 위해 적지 않은 부대낌을 겪어야 했다. 밥벌이의 지겨움 속에서 과연 행복이란 무엇이며 희망이란 또 무엇인가란 질문을 던지곤 했다. 그와 같은 고민을 통해, 정직하게 꿈꾸고 소박하게 행복한 삶에 대한 동경을 갖게 되었고, 마침내 그 삶과 대면해 보기로 마음먹었다. 그리하여 전국 곳곳에 있는 열 명의 농부를 만났다. 지은 책으로는 인터뷰 에세이집 《청춘사용설명서》와 《내 심장이 말하는 대로》가 있다.

사진 하덕현
현대공화국 울산에서 현대적으로 성장, 사진을 통해 부와 명예를 얻으려 했으나 녹록지 않음을 깨달았다. 그러나 남의 이목이 두려워 계속 정진 중이며, 무용한 작업들을 통해 유용함을 모색하고 있다. 사진을 찍고 영화를 만든다. 아니, 영화를 찍고 사진을 만든다. 극단 ‘적으로’의 대표이며, 성균관대 앞 bar ‘인생의 단맛’을 운영하고 있다.

목차

여는 글
흙, 사람, 하늘의 정성으로 쌀 한 알이 익어가듯

농사는 햇빛, 달빛, 별빛으로 짓는다
양평 두물머리에서 채소밭 일구는 농부 _서규섭

느리게, 쉬엄쉬엄, 잘 몰라서 더 가보고 싶은 길
제주에서 귤나무 키우는 농부 _이학준, 노정은

농사는 파랑새를 쫓는 일이 아니다
충북 보은에서 대추나무 키우는 농부 _우철식

속일 것 없이 바지런히 꾸려온 시간
경북 안동에서 벌꿀 뜨는 농부 _이도희, 권금순

차는 음식이다
전북 모악산에서 차밭 일구는 농부 _이운재

꽃향기는 한 생명이 우리에게 건네는 목소리다
전북 변산에서 꽃 가꾸는 농부 _이준희

열매보다는 뿌리가, 뿌리보다는 땅이 먼저다
경북 상주에서 포도 재배하는 농부 _박종관

젖소와 함께한 30여 년, 한순간의 꿈같던 나날들
경기도 여주에서 소젖 짜는 농부 _조옥향

세상의 모든 농부는 젊다
경북 문경에서 고추밭 일구는 농부 _최영섭, 권순남

26살의 그녀, 농사가 희망이 되는 삶
전남 구례에서 쌀・감 농사 짓는 농부 _홍진주


리뷰

구매자 별점

5.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1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