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한국 근현대 소설 모음집: 복덕방/장삼이사 상세페이지

책 소개

<한국 근현대 소설 모음집: 복덕방/장삼이사> 색다른 읽기의 즐거움, 한국 근현대 소설.

[복덕방]
1937년 <조광>에 발표된 단편소설. 1930년대 서울 변두리의 한 복덕방을 배경으로, 영락한 노인들의 삶과 죽음을 그리고 있다.

[장삼이사(張三李四)]
1914년 <문장>에 발표된 단편소설. 암울한 일제강점기를 시대적 배경으로 하여 혼잡한 3등 열차 안에서 벌어지는 자그마한 사건을 중심으로 보통사람들의 다양한 모습을 그렸다.


저자 프로필

이태준

  • 국적 대한민국
  • 출생-사망 1904년 1월 7일 - 1970년
  • 학력 도쿄 조치대학교 예과
  • 경력 조선문학가동맹 부위원장
  • 데뷔 1925년 조선문단 <오몽녀>
  • 수상 1941년 제2회 조선예술상

2014.10.31.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소개

이태준(李泰俊)
1904~미상. 강원도 철원 출생.
1925년 시대일보에 <오몽녀>를 발표하며 작품 활동을 시작하였다. 1929년 <개벽사> 기자로 일했고, 이화여자 전문학교 강사, 조선 중앙일보 학예부장 등을 역임하였다. 1933년 이효석, 김기림, 정지용, 유치진과 함께 구인회를 결성하였다.
저서에 <아무 일도 없소> <불우선생> <복덕방> <꽃나무는 심어 놓고> <달밤> <손거부> <가마귀> <문장강화 文章講話> 등이 있다.


최명익(崔明翊)
1902~미상. 평안남도 평양 출생.
1936년 <비 오는 길>, 1937년 <무성격자>를 발표하며 문단의 주목을 받았다. 광복 후에는 평양 예술문화협회 회장, 북조선 문학예술 총동맹 중앙상임위원 등을 역임하며 사회주의 문학 건설에 적극 참여하였다. 심리소설의 지평을 연 작가로, 1930년대 지식인의 무기력함과 절망감, 소외의식을 강하게 형상화하였다는 평을 받는다.
저서에 <폐어인> <역설> <심문> <장삼이사> 등이 있다.

목차

복덕방
장삼이사


리뷰

구매자 별점

5.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1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한국 근현대 소설 모음집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