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장하준의 Shall We? 상세페이지

경영/경제 경제일반

장하준의 Shall We?

경제학은 칵테일처럼

판매가 무료
장하준의 Shall We?

책 소개

<장하준의 Shall We?> 이 책은 케임브리지 경제학자 장하준의 2014년 신작 『장하준의 경제학 강의』를 더욱 풍성하게 향유할 수 있도록 준비한 스페셜북입니다. 『장하준의 경제학 강의』는 보통 사람을 위한 경제학 입문서입니다. 단순히 출판사의 제안에 응해 쓴 책이 아닙니다. 사람들이 경제학을 어떻게 바라봤으면 하는지에 대한 장하준의 오랜 고민의 결과물입니다. 이러한 점은 이 스페셜북에 실린 여러 글과 인터뷰에도 잘 나타나 있습니다. 장하준은 한국어판 출간을 앞두고 케임브리지에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장하준의 경제학 강의』를 쓴 목적과 독자에 대한 당부를 진솔하게 털어놨습니다.(이 책의 ‘장하준의 생각’에서 만날 수 있습니다.)
이 스페셜북에는 장하준의 다양한 모습이 담겨 있습니다. 그동안 장하준의 책을 읽은 독자들 중에는 ‘연구실이나 강단에 서지 않을 때 장하준은 어떻게 시간을 보낼까?’, ‘장하준의 서재에는 어떤 책이 있을까?’와 같은 소소한 호기심을 갖는 이들부터 ‘장하준이 바라는 세상이 실현될 수 있을까?’와 같은 근본적인 물음을 던지는 이들이 있었습니다. 그래서 이 스페셜북은 경제학 저작을 통해서는 만날 수 없었던 장하준의 여러 면모를 엿볼 수 있는 지면을 마련해 독자들의 이러한 욕구에 부응하고자 했습니다.(위의 질문들에 대한 답변은 ‘장하준의 사생활’과 ‘장하준의 서재’에서 찾아볼 수 있습니다.)


출판사 서평

책 속으로

케임브리지에서 장하준을 만나다

“에이, 그런 질문은 그냥 넘어가죠. 제가 뭐 연예인도 아니고….”
장하준의 ‘사생활’ 얘기를 듣다

“저희 식구는 같이 있는 걸 좋아해서 제가 서재에서 일하고 있으면 그 방에 몰려드는 경우가 많아요. 그래서 거기에 앉아 얘기도 많이 하고….”
장하준의 ‘서재’를 가다

“이 책에 다른 경제학자들은 어떤 반응을 보일까? 그보다 더 중요하게는… 경제학자가 아닌 독자들은 어떻게 받아들일까?”
장하준의 ‘일기’를 엿보다

“한국 유학생들이 대부분 선택하는 미국이 아니라 영국에 온 이유는 코넌 도일과 애거사 크리스티를 좋아해서…?”
장하준과 ‘점심’을 하다

“시장이라는 건 ‘1원 1표’ 아닙니까. 돈을 가진 만큼 영향력을 갖는 거죠. 시장을 통해서는 돈이 없는 일반 국민이 중요한 결정에 영향을 미칠 수가 없어요.”
장하준의 ‘생각’을 듣다


“영국 노동당수는 장하준과 점심 한번 같이 해 봐야 한다.” 『가디언』
“장하준의 손에 들어가면 경제학도 더 이상 건조한 학문이 아니다.” 『파이낸셜 타임스』
“장하준은 자본주의를 비판하는 최고의 비평가이지만 반(反)자본주의와는 거리가 멀다.” 『옵서버』
“장하준은 새로운 경제 개발 모델을 제시하는 위대한 사상가다.” 캐나다작가협회
“장하준의 경고는 오싹하지만 수긍하지 않을 수 없다.” 놈 촘스키
“세계화를 바라보는 우리의 시각을 절로 새롭게 만들어 준다.” 조지프 스티글리츠
“현재의 경제 위기를 이해하기 위해서는 장하준의 책을 읽어 볼 필요가 있다.” 알랭 드 보통
“장하준은 가능한 지식과 이론을 총동원해 정책과 방안, 신화와 의미 등 모든 것을 재검토한다.” 레온티예프 상을 시상하며/글로벌개발·환경연구소


저자 프로필

장하준

  • 국적 대한민국
  • 출생 1963년 10월 7일
  • 학력 캠브리지대학교 대학원 경제학 박사
    캠브리지대학교 대학원 경제학 석사
    서울대학교 경제학 학사
  • 경력 2005년 대통령 자문 정책기획위원회 위원
    1990년 영국 케임브리지대학교 경제학부 교수
  • 수상 2011년 제5회 포니정 혁신상
    2005년 레온티에프상
    2004년 유럽진보정치경제학회 뮈르달상
    2002년 경제학상

2014.10.30.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소개

저자 - 장하준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영국 케임브리지대학에서 경제학 석사 및 박사 학위를 받았다. 1990년 이래 케임브리지대학 경제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2003년 신고전학파 경제학에 대안을 제시한 경제학자에게 주는 뮈르달 상을, 2005년 경제학의 지평을 넓힌 경제학자에게 주는 레온티예프 상을 최연소로 수상함으로써 세계적인 경제학자로 명성을 얻었다. 2014년에는 영국의 정치 평론지 『PROSPECT』가 매년 선정하는 ‘올해의 사상가 50인’ 중 9위에 오르기도 했다. 주요 저서로는 『무엇을 선택할 것인가』(공저) 『그들이 말하지 않는 23가지』 『나쁜 사마리아인들』 『사다리 걷어차기』 『쾌도난마 한국경제』(공저) 『국가의 역할』 등이 있다. 그의 저작들은 36개 언어로 39개국에서 출간되었거나 출간될 예정이다.

목차

chapter 1. 장하준의 시선

chapter 2. 장하준의 생각

chapter 3. 장하준과 점심을
- 성공한 경제학자 혹은 돌팔이?(Lunch with the FT - 파이낸셜 타임스)

chapter 4. 장하준의 칼럼
- 다이어리(The Diary - 파이낸셜 타임스)
- 영화와 경제학(미발표 칼럼)
- 경제학, 전문가에게 맡기기엔 너무 중요하다(가디언 칼럼)
- 금융 위기 이후 경제학 교육, 혁신이 필요하다(옵서버 칼럼)
- ‘집단 효도’가 필요하다(중앙일보 칼럼)
- 규제를 다시 생각한다(중앙일보 칼럼)

chapter 5. 장하준의 사생활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