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세 번째 스물이 두 번째 스물에게 상세페이지

자기계발 성공/삶의자세

세 번째 스물이 두 번째 스물에게

마흔을 위한 응원가 최카피의 혼자병법

구매종이책 정가14,000
전자책 정가9,800(30%)
판매가9,800
세 번째 스물이 두 번째 스물에게

책 소개

<세 번째 스물이 두 번째 스물에게> 홀로 서기 25년, 카피라이터 최병광의 인생 카피
“마흔, 그대가 가는 길이 지도가 된다!”

“그대가 가져야 할
자유를 향한 용기와 변화에 대한 열정을
옷장 속 옷걸이에 걸어두지 말라!”

마흔은 두 번째 스무 살!

공자는 마흔을 불혹(不惑)이라고 정의했다. ‘유혹에 흔들리지 않는 나이’를 의미하지만, 마흔이 되었다고 해서 특별한 깨달음을 얻거나 흔들리지 않고 중년을 맞이하기는 그리 녹록하지 않다. 오히려 삶의 무게를 더 버겁게 느끼는 나이는 아닐까? 마흔이면 뭔가 대단한 것을 이루어 놓았어야 할 것 같은데 별로 해놓은 것은 없고, 세상일에 자신감이 넘칠 줄 알았는데 여전히 휘둘리며 헤매는 자신을 자책하는 게 요즘 마흔 전후를 사는 사람들이 느끼는 감정일지도 모른다.
1992년 일본의 이세탄백화점은 ‘사십 세는 두 번째의 스무 살’이라는 광고 카피를 내보낸 적이 있다. 여기에 ‘스무 살은 에너지가 넘치는 나이, 마흔 살은 두 번째 스무 살, 오십 살은 1.5번째 스무 살, 육십 세는 세 번째 스무 살이라고 생각하면 에너지가 솟아날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마흔에 홀로 독립해서 25년째 프리랜서로 일하고 있는 카피라이터 최병광은 마흔이 되자 세상일이 한눈에 들어오고 저절로 보이기 시작했다고 한다. 사람이거나 일이거나, 유혹에 빠지든지 무시하든지 자신이 주도적으로 조절할 수 있게 되었다고 한다. 하지만 때때로 오만과 편견으로 세상과 사람을 대했고 자기 연민에 빠지기도 했으며 많은 일들에 흔들렸다고 고백한다.
이 책은 세 번째 스물을 지난 저자가 두 번째 스물을 전후로 살고 있는 사람들에게 자신이 겪은 경험에 지혜를 더해 너무 힘들게 살지 말라고, 자신이 가는 길이 지도가 되도록 만들어보라고 응원한다.

혼자병법, 그대가 가는 길이 지도가 된다!
인생에 정답은 없다. ‘최카피’라는 이름으로 세상에 더 많이 알려진 저자는 오랜 시간 동안 홀로 일하고 홀로 생존하는 법을 만들어왔다. 이를 ‘혼자병법’이라고 부르지만, 25년의 경험이 녹아 있기에 그리 만만하거나 쉽지만은 않다. 하지만 그는 강요하지 않는다. 그리고 그 자신도 틀에 박힌 생각, 만들어진 길, 정해 놓은 규칙에 대해서는 강하게 거부 의사를 표한다. 아침형 인간이 성공한다고 해서 밤이면 모든 감성과 감각이 살아나는 자신을 아침형 인간으로 바꿀 생각이 결코 없으며, 나이 들면 침묵을 지키는 게 좋다는 이야기에도 할 말은 제대로 해야 한다고 하고, 생각을 해야 할 때와 행동을 해야 할 때를 잘 구분하는 게 더 중요하지 않냐고 반문한다. 젊게 사는 것보다 제대로 나이 드는 것이 더 중요하고, 꼭 훌륭하다고 인정받는 사람만이 스승이 될 수 있는 것이 아니라 길가에서 생수를 파는 꼬마에게서도 인생의 겸손을 배우게 된다고도 한다.
저자는 앞으로 살아갈 자신의 인생에도 한계를 두지 않고 있다. ‘인생은 한 번뿐이다. 인생을 두 번 살 수 있다면 더 많은 것을 하고 싶을 수도, 지금 못하는 것은 다음 생으로 미룰지도 모른다. 그러나 한 번뿐인 생에서 하고 싶은 것을 하지 않는 것은 자기 자신에게 죄를 짓는 것은 아닌가’라고 말하며, 인생은 결국 저지르는 자의 몫이니 하고 싶은 일, 좋아하는 일은 과감하게 도전해보라고, 두 번째 스물에게 권한다.
오랜 독서 습관과 메모, 글쓰기로 단련된 저자이기에 고전을 통한 자기 성찰과 짧은 시와 영화 대사 등은 강요하지 않으면서도 단호한 이야기와 함께 읽는 재미를 더해준다.

마흔을 위한 응원가!
카피라이터는 혼자만의 싸움을 많이 해야 한다. 유명 광고회사에서 카피라이터와 제작실장으로 탄탄한 경험을 쌓았던 저자는 초기에 홀로 서기가 그리 어렵지는 않았다고 한다. 하지만 주변의 많은 사람들이 독립했다가 견디기 힘들어 다시 회사로 돌아가는 일을 지켜봐야 했다. 남들은 은퇴를 생각하고 노후를 걱정할 나이에 그는 지금도 변함없이 홀로 거친 바다를 항해하며 인생을 살아내고 있다. 그리고 끝까지 해볼 작정이라고 선언한다. 힘겹고 외롭지만 지금의 자유를 사랑하고, 그 자유를 포기하고 싶지 않기 때문이다.
손자병법의 형편에는 ‘이기는 군대는 먼저 이길 것을 생각하고 전쟁을 하며, 지는 군대는 먼저 싸우고 이길 것을 생각한다’는 말이 있다. 전쟁에서 전략의 중요성을 강조한 말이지만 우리 인생의 전략, 특히 마흔 이후의 인생 전략을 세우는 데도 도움이 되는 말이다.
세 번째 스물을 넘긴 나이에도 저자 최병광은 여전히 새로운 꿈을 꾸고 끊임없이 도전과 모험을 즐긴다. 홀로 배낭을 메고 여행을 떠나며, 테니스와 스키 같은 역동적인 운동을 즐긴다. 안티 에이징보다는 웰 에이징에 관심을 가져야 한다고 하고, 녹명의 벗을 가지고 낙이불음의 섹스를 즐기라고 말한다. 세상의 기준에 자신을 맞추지 말고 자신만의 지도를 만들라고 말한다. 여행을 통해 세상 도처에 있는 인생의 상수를 만나고, 버킷리스트를 쓰면서 단 한 번뿐인 인생에서 꼭 하고 싶은 일을 해보라고 권한다. 여행의 순간, 성찰의 순간, 번득임의 순간에 저자가 직접 찍은 70여 컷의 사진은 두 번째 스물을 살고 있는 독자들에게 주는 시각적 선물이다.


저자 프로필

최병광

  • 국적 대한민국
  • 출생 1951년
  • 경력 최카피연구실 대표 카피라이터
    문회재청 자문위원
    광운대학교 신문방송학과 겸임교수
  • 링크 공식 사이트페이스북블로그

2014.11.06.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소개

저자 - 최병광
마흔에 독립해 25년째 최카피연구실을 운영하고 있다.
광고회사에서 카피라이터와 제작실장으로 근무한 후, 여러 대학의 광고홍보학과와 신문방송학과, 언론홍보학과, 언론정보학과에서 겸임 교수로 강의했다.
‘빨래 끝’, ‘힘 좋고 오래 갑니다’, ‘대한민국 국민은 침대과학에서 주무셔야 합니다’ 등 수많은 히트 카피를 만들어냈다.
영창피아노, 우방건설, 롯데백화점, 대전대학교, 현대 티뷰론 등 다수 기업의 광고 기획과 제작을 진행했다. 월드컵 홍보, 음주운전 캠페인과 같은 공익광고에도 참여했다.
카피라이팅과 아이디어 발상에 관한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오백 명이 넘는 후학을 두었고, 그들 대부분이 현직 광고인으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최근에는 ‘최카피 작가교실’을 무료로 운영하면서 책을 쓰고자 하는 예비 저자들에게 쓴 소리 강의를 하고 있다.
지은 책으로는 《몰라보게 글솜씨가 좋아지는 글쓰기 20일 완성》,《공짜 성공은 없다》,《한 줄로 승부하라》,《1초에 가슴을 울려라》,《21세기 셰익스피어는 웹에서 탄생한다》,《최카피의 네이밍 법칙》,《최카피의 워딩의 법칙》등이 있다.

목차

프롤로그_바다가 거친 건 훌륭한 사공을 기르기 위함이다

1/ 두 번째 스물, 그대는 더없이 소중하다
혼자병법(자신 편)
오만 혹은 편견과의 결별
자기 연민과의 투쟁
자유 또 자유
생각인가 행동인가
소유의 탈출로
침묵의 오류
분노는 에너지 불쏘시개

2/ 두 번째 스물, 그대는 충분히 현명하다
혼자병법(인간관계 편)
녹명의 벗이라면
여자. 향원익청의 존재
상수를 만난다는 것
약속이라는 이름의 굴레
단순하거나 충만하거나

3/ 두 번째 스물, 그대는 건강하기에 아름답다
혼자병법(건강 편)
안티 에이징과 웰 에이징
몸, 습관을 다스리는
걸음에 리듬을
낙이불음의 섹스

4/ 두 번째 스물, 그대는 이미 잘하고 있다
혼자병법(일 편)
일과 삶의 균형
설득의 무기, 말
아침형 인간, 올빼미형 인간
경쟁이 있다는 것
기획력의 승리
포지셔닝의 획득
외국어, 경험을 담는 그릇

5/ 두 번째 스물, 그대는 언제나 자유다
혼자병법(여가 편)
책으로 삶을 맛있게
속독은 시간의 축지법
책 쓰기, 그 즐거운 고통
여행의 법칙
명품의 진정한 미학
미각, 혼자 누리는 사치
요리는 아이디어의 친구
패션, 조화와 감각
사진의 매력

에필로그_버킷리스트, 삶의 퍼즐을 맞추다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