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노란옷의 왕 상세페이지

소설 SF 소설

노란옷의 왕

구매전자책 정가3,500
판매가3,500
노란옷의 왕

책 소개

<노란옷의 왕> 노란옷의 왕은 1895년 미국 작가 로버트 체임버스의 단편 소설입니다. 이 책은 이야기의 일부를 동일한 제목의 연극 이름을 따서 명명되었습니다. 이 책의 전반부에는 매우 기묘한 이야기가 담겨 있으며, 비평가들이 초자연적인 분야에서 고전으로 묘사했습니다. 그리고 단편집 모음으로써 10편의 이야기가 있습니다. 그 중 처음 4편에는 노란 옷의 왕이 언급됩니다. 그리고 후반부는 SF 작품이라기 보다는 로버트 체임버스의 여러 장르(로맨스, 공포)의 단편을 묶어놓았습니다.

이 소설에서 카코사, 할리, 하스투르라는 이름은 앰브로스 비어스(Ambrose Bierce) 소설에서 빌려왔는데, HBO의' True Detective' TV 시리즈의 첫번째 시즌이 이 소설을 바탕으로 지어지기도 했습니다.

컬트 문학의 대가 러브 크래프트 ( HP. Lovecraft)도 초자연적인 사건, 실재물 및 장소를 막연하게 언급하는 채임버스의 방법을 빌려 독자가 스스로 공포를 상상할 수 있게 했습니다. 그리고 노란옷의 왕은 네크로노미콘(Necronomicon)과 함께 크툴루 신화 (Cthulhu Mythos)에서 오컬트 문학의 또 다른 조각이 되었습니다.

이 소설을 현대의 기준으로 보자면 SF 소설의 장르에 넣기가 애매합니다. 그러나 코즈믹 호러(Cosmic Horror)의 장르의 출발점에 서 있는 작품이라고 보아도 무방하다는 것의 편집자의 생각입니다. 이 코즈믹 호러 장르는 계속 이어져 러브크래프트이 소설에 영향을 주고, 또 러브크래프트의 소설은 현대 SF 공포 영화의 장르에 지대한 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


출판사 서평

19세기와 20세기에 과학의 발전은 사람들이 세상을 바라보는 관점을 혁명적으로 바꾸어 놓았습니다. 그러나 아직 신비주의와 과학의 경계가 모호했던 시절이었고, 많은 신비주의가 유사과학(Pseudo-Science)이라는 형태로 사람들의 호기심을 자극했으며, 또 실제로 이런 유사과학 조차도 진지하게 접근하던 시절이기도 했습니다. .

현대의 시각에서 바라보자면 도저히 과학적이라고 할 수 없는 것들이지만(마술, 심령술, 초능력, 유령 등과 같은 초자연적인 현상들까지),이러한 시대 분위기가 초기 공상과학(SF)이라는 장르가 형성되던 시절에 지대한 공헌을 했습니다. 심지어 현대 영화에서는 아직도 이런 유사과학 장르가 많은 인기를 끈다는 점을 볼 때, 단순히 초기 공상과학 소설류에서 유사과학적인 소재를 다룬다고 해서 무조건 폄하할 것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그런데 이런 기이한 장르들을 이해하려면 19세기에서 20세기 초반의 시대상을 이해해야만 합니다. 19세기말에서 20세기 초는 과학의 놀라운 발전과 더불어 그때까지 설명할 수 없었던 기이한 현상들을 과학적이고 이성적으로 설명하고자 다양한 시도가 이루어지던 시절이었습니다.

이런 시대의 흐름 속에서 작가들도 이런 소재를 소설에 쓰지 않을 리가 없음이 분명합니다. 다시 말해, 이런 기이한 신비주의적인 소재가 인간이 근본적으로 갖는 불안감을 흔들어 놓을 수 있었던 것입니다.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었지만 그런 가능성을 완벽하게 검증할 수 없던 그 시대에 돌아가 지구 속에 괴물이 산다는 상상을 해보십시오. 화성에 외계인이 살지도 모르고 또 그들이 지구를 침략한다면?이라고 상상해 보십시오. 그보다 무서운 일은 없을 것입니다.

이 책은 공상과학 부류의 일부인 '코스믹 호러(Cosmic Horror)' 장르가 형성되는데 기여를 한 초기 작품으로 인정받는 책입니다. 이 책이 세상에 널리 알려지게 된 계기에는 '크툴루 신화'로 널리 알려진 하워드 필립스 러브크래프트가 이 책에서 영향을 받았기 때문이었습니다. 러브크래프트의 작품들의 영향을 받아 현대 헐리우드의 많은 SF영화들이(영화' 에일리언'의 디자이너였던 H. R 기거도 러브크래프에게 영향을 받았고, '헬보이'를 제작한 기예르모 델 토로 감독도 러브크래프트의 영향을 지대하고 받았습니다) 만들어지고 있다는 점을 볼 때 이 책의 가치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사실 이 책은 여러 단편집의 모음으로 처음 4편의 경우가 '노란옷의 왕'과 관련된 공포물이고 나머지 작품은 그외 공포물과 로버트 체임버스의 기타 단편집(로맨스류)를 묶어 놓은 책입니다. 하지만 '코스믹 호러' 장르의 팬이라면 한번 쯤 읽어볼 만한 가치가 있는 책이라고 추천드리고 싶습니다.


저자 프로필


저자 소개

로버트 체임버스 (Robert Williams Chambers) 1865~1933. 미국의 소설가
단편집 <노란 옷 왕 The King in Yellow>(1895)의 저자로 유명하며 그외 저서로 <in Serch of the Unkown> 등이 있습니다. 그리고 '크툴루 신화'로 널리 알려진 하워드 필립스 러브크래프트가 로버트 체임버스의 영향을 받았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로버트 체임버스의 책은 초창기 SF 공상과학 소설의 한 부류인 '코스믹 호러(Cosmic Horro)'장르의 형성에 영향을 미쳤다고 할 수 있습니다.

목차

1. 명예를 회복해주는 자

2. 가면

3. 용의 골목

4. 노란 부호

5. 이스(Ys)의 숙녀

6. 예언자의 낙원

7. 사방에서 바람이 부는 거리

8. 거리에 떨어진 첫 번째 포탄

9. ‘숙녀의 들판’이라는 이름의 거리

10. 막힌 길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