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어떤 날 1 상세페이지

책 소개

<어떤 날 1> 일상을 떠나는 일은 어렵지 않다. 여행은 삶의 도처에 널려 있으므로 누구나 여행을 꿈꾼다. 사실 여행은 거창한 것이 아니다. 일상으로부터의 탈피. 그거면 충분하다. 비행기를 타고 해외로 떠나는 거창한 여행이 아니더라도, 해보지 않았던 일을 시도하는 것, 이를 테면 늘 다니던 길과 다른 길로 걷는 것 또한 여행이 될 수 있다. 에서 여행을 이야기하는 여행가들도 그런 여행의 고수들이다. 뮤지션 요조는 강변북로에서 모르는 차를 따라갔던 ‘발길 닿는 대로의 여행’을 말한다. 아나운서 위서현은 늘 지나쳤지만 제대로 걸어보지 못했던 ‘오전 10시의 효자동 여행’을 담담히 적었다. 매일매일 따르던 삶의 규칙을 벗어나는 것만으로도 충분히 즐거운 여행이 될 수 있음을 그들은 보여준다. 일상에서 해보지 않았던 일들을 행동으로 옮기면서 또다른 자신을 발견하는 모습. 이처럼 여행은 우리 삶의 도처에 널려 있다. 그저 일상을 벗어날 수 있는 약간의 용기를 마음에 품고, 떠나면 된다. 당신의 목소리로 이야기하는 여행. 모든 여행에는 저마다의 색깔이 있다. 세상에 똑같은 여행은 없다. 사람마다 목소리가 다르듯, 여행에도 저마다의 음색이 있다. 글과 사진으로 여행을 담아내는 순간, 음색 차이는 더욱 분명해진다. 장담컨대 을 통해 듣는 여행 이야기는 그 색깔이 더욱 선명할 것이다. 시인, 일러스트레이터, 뮤지션, 아나운서, 작가라는 다양한 삶의 영역이 담겼기 때문이리라. 시인이 풀어놓은 여행 이야기에서는 시인의 낭독을 듣는 듯하고, 뮤지션이 써내려간 여행 이야기에서는 달콤쌉쌀한 멜로디가 귓전을 파고든다. 저마다 세상을 바라보고 이해하는 방식이 조금씩 다른 까닭일 터이다. 자신만의 여행을 표현하고 기록하는 9명의 다른 삶을 살아가는 이들이 모였기에 은 더없이 특별하다. 그리고 우리는 기다린다. 새롭게 선보이는 여행 무크지 을 품에 안고 자신만의 여행을 꿈꾸는 당신의 여행법을. 저마다 다른 삶의 영역을 살아가는 당신의 여행은 얼마나 특별하겠는가? 은 그 모든 음색에 귀를 기울인다. 당신의 목소리도 예외는 아니다. 아주 예쁜 시간을 보여주고 싶은 마음으로 한 권 한 권 책을 만들어나가는 북노마드가 새로운 여행 무크지를 들고 당신을 찾아나선 이유는 여기에 있다.


출판사 서평

어떤 날
9명의 여행가에게 던지는 어떤 물음
우리는 왜 여행을 떠나는가?

지금, 여기의 삶을 사는 이유
시인, 뮤지션, 아나운서, 작가……
우리는 모두 여행을 떠난다

시인, 일러스트레이터, 뮤지션, 아나운서, 작가……. 어떤 곳에서 어떤 삶을 살아가는 당신이라도 지금, 여기를 떠나는 것을 꿈꾼다. 삶은 여기에 있지만, 때때로 일상이란 스스로의 한계를 만들어내는 굴레와 같기 때문이다. 가보지 못한 공간에 대한 호기심, 살아보지 못한 시간에 대한 갈망, 아직 만나보지 못한 이들에 대한 그리움. 우리는 늘 닿지 못한 것들을 열망하며 오늘을 살아간다. 그리하여 마침내, 우리는 모두 여행을 떠난다.

『어떤 날』은 오롯이 여행을 이야기하는 여행 무크지다. 그 첫 걸음으로 9명의 여행가에게 ‘왜 여행을 떠나는가?’에 대한 물음을 던져보았다. 누구든 여행을 떠날 수 있지만, 왜 떠나는지에 대한 물음에 답하는 것은 쉽지 않은 일이다. 그래서 다양한 모습의 삶을 살아가고 있는 9명의 여행가들에게 여행을 떠나기까지의 마음을 물었다. 김소연 성미정 이병률 이제니(이상 시인), 박세연(일러스트레이터, 『잔』 작가), 요조(뮤지션), 위서현(아나운서), 장연정 최상희(이상 여행작가)가 이 여행에 동참해주었다. 이 물음은 여행을 갈망하는 우리 모두가 답해야 하는 건지도 모른다. 그 어떤 날, 우리는 왜 여행을 떠나려 하는 걸까?

일상을 떠나는 일은 어렵지 않다.
여행은 삶의 도처에 널려 있으므로

누구나 여행을 꿈꾼다. 사실 여행은 거창한 것이 아니다. 일상으로부터의 탈피. 그거면 충분하다. 비행기를 타고 해외로 떠나는 거창한 여행이 아니더라도, 해보지 않았던 일을 시도하는 것, 이를 테면 늘 다니던 길과 다른 길로 걷는 것 또한 여행이 될 수 있다. 어떤 날에서 여행을 이야기하는 여행가들도 그런 여행의 고수들이다. 뮤지션 요조는 강변북로에서 모르는 차를 따라갔던 ‘발길 닿는 대로의 여행’을 말한다. 아나운서 위서현은 늘 지나쳤지만 제대로 걸어보지 못했던 ‘오전 10시의 효자동 여행’을 담담히 적었다. 매일매일 따르던 삶의 규칙을 벗어나는 것만으로도 충분히 즐거운 여행이 될 수 있음을 그들은 보여준다. 일상에서 해보지 않았던 일들을 행동으로 옮기면서 또다른 자신을 발견하는 모습. 이처럼 여행은 우리 삶의 도처에 널려 있다. 그저 일상을 벗어날 수 있는 약간의 용기를 마음에 품고, 떠나면 된다.

당신의 목소리로 이야기하는 여행.
모든 여행에는 저마다의 색깔이 있다.

세상에 똑같은 여행은 없다. 사람마다 목소리가 다르듯, 여행에도 저마다의 음색이 있다. 글과 사진으로 여행을 담아내는 순간, 음색 차이는 더욱 분명해진다. 장담컨대 어떤 날을 통해 듣는 여행 이야기는 그 색깔이 더욱 선명할 것이다. 시인, 일러스트레이터, 뮤지션, 아나운서, 작가라는 다양한 삶의 영역이 담겼기 때문이리라. 시인이 풀어놓은 여행 이야기에서는 시인의 낭독을 듣는 듯하고, 뮤지션이 써내려간 여행 이야기에서는 달콤쌉쌀한 멜로디가 귓전을 파고든다. 저마다 세상을 바라보고 이해하는 방식이 조금씩 다른 까닭일 터이다. 자신만의 여행을 표현하고 기록하는 9명의 다른 삶을 살아가는 이들이 모였기에 어떤 날은 더없이 특별하다. 그리고 우리는 기다린다. 새롭게 선보이는 여행 무크지 어떤 날을 품에 안고 자신만의 여행을 꿈꾸는 당신의 여행법을. 저마다 다른 삶의 영역을 살아가는 당신의 여행은 얼마나 특별하겠는가? 어떤 날은 그 모든 음색에 귀를 기울인다. 당신의 목소리도 예외는 아니다. 아주 예쁜 시간을 보여주고 싶은 마음으로 한 권 한 권 책을 만들어나가는 북노마드가 새로운 여행 무크지를 들고 당신을 찾아나선 이유는 여기에 있다.


저자 프로필

김소연

  • 국적 대한민국
  • 출생 1967년
  • 학력 가톨릭대학교 대학원 국문학 석사
    가톨릭대학교 국문학 학사
  • 데뷔 1993년 시집 '현대시사상'
  • 수상 2010년 제10회 노작문학상
    2011년 제57회 현대문학상 시부문
  • 링크 블로그

2014.11.18.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소개

김소연_ 1967년 경주에서 태어났다. 시집 『극에 달하다』와 『빛들의 피곤이 밤을 끌어당긴다』, 산문집 『마음사전』과 『시옷의 세계: 조금 다른 시선, 조금 다른 생활』 등이 있다.

박세연_ 에든버러 칼리지 오브 아트(Edinburgh College of Art, ECA)에서 석사(일러스트레이션 전공) 학위를 받았다. 학교에서 개최한 대상을 받았다. 2003년 런던 아티스트 북페어, (상상마당) 등의 전시에 참여했다. 지은 책으로 『잔』이 있다.

성미정_ 1967년 강원도 정선에서 태어났다. 1994년 『현대시학』을 통해 등단했다. 시집으로 『대머리와의 사랑』 『사랑은 야채 같은 것』 『상상 한 상자』가 있다.

요조_ 1981년 서울에서 태어났다. 2007년 스페셜 앨범 로 데뷔했다. 등의 앨범이 있다. www.yozoh.com

이병률_ 시인. 시집 『당신은 어딘가로 가려 한다』 『바람의 사생활』 『찬란』, 여행산문집 『끌림』 『바람이 분다 당신이 좋다』가 있다.

이제니_ 1972년 부산에서 태어났다. 2008년 경향신문 신춘문예에 「페루」가 당선되면서 작품 활동을 시작했다. 시집 『아마도 아프리카』가 있다. http://hippiee.com

위서현_ KBS 아나운서. 1979년에 태어났다. 연세대 대학원에서 심리상담학을 공부했다. KBS NEWS 7, 2TV 뉴스타임 앵커, 1TV , KBS 클래식 FM 를 진행했다.

장연정_ 대학에서 음악을 전공했고 현재 작사가로 활동하고 있다. 문득 짐 꾸리기와 사진 찍기, 여행 정보 검색하기, 햇볕에 책 말리기를 좋아한다. 여행산문집 『소울 트립』 『슬로 트립』 『눈물 대신, 여행』이 있다.

최상희_ 전주에서 태어나 자랐다. 기자로 일하다가 갑자기 그만두고 훌쩍 제주도로 떠났다. 2년 동안 중간여행자의 마음으로 카메라를 친구 삼아 섬 곳곳을 돌아다닌 경험을 모아 『제주도 비밀코스 여행』을 썼다. 소설 『옥탑방 슈퍼스타』, 여행서 『강원도 비밀코스 여행』 『사계절, 전라도』 등이 있다. 『그냥, 컬링』으로 2011년 제5회 블루픽션상을 수상했다.

목차

prologue

박세연_ 현실도피
김소연_ 낯선 사람이 되는 시간
성미정_ 우다이푸르 가는 길, 화장실
이제니_ 마음의 비행운
요조_ 여행욕(慾)
위서현_ 단편영화를 좋아하는 당신을 위한 단편여행법
장연정_ 나는 왜 여행을 떠나는가?
최상희_ 여행, 그것은 마법의 순간
이병률_ 가슴에 명장면 하나쯤 간직하기 위해 여행을 떠납니다

epilogue


리뷰

구매자 별점

5.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1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