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바람의 열두 방향 상세페이지

책 소개

<바람의 열두 방향> 판타지와 리얼리즘의 경계를 뛰어넘어
문학의 미래를 제시한 작가 어슐러 K. 르 귄
퓰리처상과 더불어 미국의 가장 권위 있는 문학상 중 하나인 내셔널 북 어워드는 2014년 ‘평생공로상’ 수상자로 어슐러 K. 르 귄을 선정했다. 미국 문학에 지대한 영향을 끼친 작가에게 수여되는 이 상은 그간 수상자들의 이름만 살펴보더라도(필립 로스, 아서 밀러, 토니 모리슨, 존 업다이크, 스티븐 킹 등) 그 위상을 짐작할 수 있는데, 이미 수많은 단편들로 네뷸러상(여섯 번), 휴고상(다섯 번), 로커스상(스물한 번)을 수상하고 세계환상문학상과 카프카상, 펜/맬러머드상 등 장르를 넘나들며 기록적인 수상 경력을 보유한 르 귄으로서는 당연한 수순으로 보이기도 한다.
“판타지와 리얼리즘의 경계를 뛰어넘었을 뿐만 아니라, 내러티브, 언어, 캐릭터, 장르 등 그 모든 것에 관한 규율을 거스름으로써 문학이 나아가야 할 새로운 길을 제시했다”, “르 귄의 풍부한 이미지로 구축된 세계는 독자들로 하여금 젠더와 인종, 환경, 사회에 대한 철학적이고 존재론적인 깊은 사유를 하게 만든다” 같은 선정의 변에서도 알 수 있듯이, 르 귄은 스스로 SF 작가로 규정하고 있지만 그 작품의 진폭은 이미 오래전부터 장르를 벗어나 미국 문단 전체에 폭넓은 영향력을 끼치고 있었다. 르 귄을 소개할 때면 언제나 빠지지 않았던, ‘SF 작가가 노벨 문학상을 받는다면 단연 1순위’라는 말 역시 그녀의 작품이 갖는 보편적이면서도 뛰어난 문학적 소양을 짐작게 하는 대목이다.


출판사 서평

문학적 은유와 아름다운 문장이 빛나는
어슐러 K. 르 귄의 초기 걸작 단편집
《바람의 열두 방향》은 르 귄이 1975년 발표한 첫 번째 단편집으로, 인간 사이의 벽을 허물고자 하는 르 귄의 한결같은 주제가 인류학, 심리학, 철학, 페미니즘 등 다양한 분야를 아우르며 풍부한 문학적 은유와 아름다운 문장으로 구현된 초기 걸작 단편집이다.
르 귄 스스로 가장 낭만적인 작품이라 평하는 <샘레이의 목걸이>를 시작으로, 20세기의 파리와 15세기의 파리를 오가며 인간의 고독을 경쾌하게 풀어낸 데뷔작 <파리의 4월>, '헤인‘ 시리즈의 시작이자 《어둠의 왼손》의 토대가 된 <겨울의 왕>, 세계 3대 판타지 ‘뭍바다(어스시)’ 시리즈에 속하는 감각적인 단편 <해제의 주문>과 <이름의 법칙>, 새로운 것을 받아들이지 못하는 현실의 권력 앞에 고뇌하는 과학자의 이야기를 흥미롭게 들려주는 <명인들>과 <땅속의 별들>, 인간 복제를 테마로 ‘사람’ 사이의 관계를 쓸쓸하고도 감동적으로 풀어낸 <아홉 생명>, 역시 상처 입기 쉬운 군상들의 연약한 내면을 예리하지만 따뜻한 시선으로 그린 <제국보다 광대하고 더욱 느리게>, 이상적인 도시 오멜라스를 배경으로 ‘희생양’ 테마를 섬뜩하게 제시한 휴고상 수상작 <오멜라스를 떠나는 사람들>과 네뷸러상과 로커스상에 빛나는 <혁명 전날>까지, 르 귄 작품세계의 원형이 된 17편의 주옥같은 초기 단편들이 수록되어 있다.
또한 17편의 각 단편에는 작가의 짧은 코멘트가 붙어 있어, SF에 관한 르 귄의 생각은 물론 각 작품의 뒷이야기를 듣는 재미도 쏠쏠하다. 르 귄에게 처음으로 원고료를 안겨준 작품, ‘여류 문필가’로서 부당한 처우를 받으며 자신의 온전한 이름 대신 머리글자만으로 작품을 실어야 했던 사연, 부당한 이유로 쫓겨난 동료를 위해 편집자에게 “고상한 형태로 역정을 내는” 작품, 도로표지판을 거꾸로 읽음으로써 탄생한 ‘오멜라스’의 작명 비밀 등 흥미로운 이야깃거리도 만날 수 있다.


저자 프로필

어슐러 르 귄 Ursula Kroeber Le Guin

  • 국적 미국
  • 출생-사망 1929년 10월 21일 - 2018년 1월 22일
  • 학력 1952년 컬럼비아대학교 대학원 문학 석사
    1951년 래드클리프대학 학사
  • 데뷔 1962년 소설 파리의 4월
  • 수상 2007년 네뷸러상
    2003년 그랜드 마스터상
    2002년 네뷸러상
    2001년 로커스상
    2001년 엔데버상
  • 링크 공식 사이트

2018.01.26.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소개

1929년 미국의 저명한 인류학자 앨프리드 크로버와 역시 작가이자 인류학자인 시어도라 크로버 사이에서 태어나, 래드클리프 칼리지를 졸업하고 컬럼비아 대학에서 중세 프랑스 문학을 전공했다. 1962년, 시간 여행을 다룬 로맨틱한 단편소설 <파리의 4월>을 발표하면서 작품 활동을 시작, 1969년 《어둠의 왼손》으로 휴고상과 네뷸러상을 동시 수상해 작가로서의 위치를 굳건히 했으며, 1974년에 발표한 《빼앗긴 자들》로 또 한 차례 휴고상과 네뷸러상을 휩쓸었다. 1968년 《어스시의 마법사》로 시작해 총 6권을 집필한 ‘어스시 시리즈’는 《반지의 제왕》, 《나니아 연대기》와 더불어 세계 3대 판타지소설로 꼽힌다. 첫 소설을 발표한 뒤 세상을 떠날 때까지 50여 년간 23권의 장편과 100여 편이 넘는 단편, 15권의 어린이책을 출간한 르 귄은, 2001년 SF 판타지 문학에 기여한 공로로 ‘SF 판타지 명예의 전당’에 추대되었고, 2003년에는 제20대 ‘그랜드 마스터’로 선정되었다. 2014년에는 SF 문단만이 아니라 미국 문학 전체에 끼친 영향력을 인정받아 전미도서상에서 수여하는 ‘평생공로상’을 수상했다. “판타지와 리얼리즘의 경계를 뛰어넘은 현대 문학의 거장”(전미도서상)으로 평가받는 르 귄은 2018년 1월 22일 오리건 주의 자택에서 88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났다.

목차

샘레이의 목걸이 ◆ 13 / 파리의 4월 ◆ 53 / 명인들 ◆ 79 / 어둠상자 ◆ 111 / 해제의 주문 ◆ 129 / 이름의 법칙 ◆ 143/ 겨울의 왕 ◆ 165 / 멋진 여행 ◆ 205 / 아홉 생명 ◆ 223 / 물건들 ◆ 273 / 머리로의 여행 ◆ 291 / 제국보다 광대하고 더욱 느리게 ◆ 305 / 땅속의 별들 ◆ 363 / 시야 ◆ 399 / 길의 방향 ◆ 437 / 오멜라스를 떠나는 사람들 ◆ 451 / 혁명 전날 ◆ 469


리뷰

구매자 별점

4.8

점수비율

  • 5
  • 4
  • 3
  • 2
  • 1

4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