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고침(F5)해주시기 바랍니다.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리디북스 전체분야



디자인 매거진 CA 2016년 11월호 상세페이지

이 책의 시리즈

시리즈의 신간이 출간되면 설정하신 방법으로 알려드립니다.


책소개

<디자인 매거진 CA 2016년 11월호>

디자인 매거진 <CA> 2016년 11월호의 제목은 ‘세계 최고의 브랜딩’입니다. 이번 스페셜 리포트에서는 엄격한 기준을 통과한 2016년 브랜드 임팩트 어워즈의 수상작들을 소개합니다. 수상자들의 성공비결도 곁들였으니 우수한 브랜딩에 관한 이야기를 눈여겨 살펴보시기 바랍니다.

11월호 첫 번째 스포트라이트에서는 ‘AGI 2016 서울잔치’의 현장 소식을 전합니다. 이틀간의 강연을 기록하고, AGI 2016의 아이덴티티를 디자인한 조규형, 오프닝 영상을 제작한 유광굉 등과의 인터뷰도 수록하였으니 만나보시기 바랍니다. 두 번째 스포트라이트에서는 2017 타이포잔치의 프리 비엔날레 ‘사이사이 2016’에 관해 이야기합니다. 몸과 타이포그래피를 주제로 한 3일간의 워크숍을 비롯하여 톡, 세미나, 전시 등의 이모저모를 기록했습니다. 보태어 워크숍 제작자 테드 데이비스와의 인터뷰도 수록하였으니 예년 펼쳐질 타이포잔치를 한발 앞서 만나보세요.

이달 쇼케이스에는 아파트 글자를 레터링과 타이포그래피 측면에서 수집한 사월의눈의 책 <아파트 글자>를 소개합니다. 아파트 글자 고유의 면면을 마주하며 사라져가는 아파트 글자를 만끽해보세요. 또한, 프로젝트 섹션에서는 프랙티스가 제작한 서울돈화문국악당의 개관 축제 ‘별례악’의 아이덴티티를 만나볼 수 있습니다. 현대적인 모티프와 색상으로 아이덴티티를 제작한 프랙티스의 작업 과정 이야기를 기대해주세요.

한편, 인 컨버세이션 위드에서는 어플라이드 웨이파인딩의 이야기도 만나볼 수 있는데요. 길찾기 시스템을 위주로 디자인하는 어플라이드 웨이파인딩의 김경모 디자이너와 ‘레지블 런던’을 비롯한 거대 프로젝트에 관해 이야기를 나누어보았습니다. 보태어, 지난 9월 펼쳐진 유니버설디자인 국제세미나에 참석한 어플라이드 웨이파인딩의 이사 에이드리안 벨을 비롯하여 연사들의 인터뷰도 준비되어 있으니 살펴 봐주시기 바랍니다.

포스터100 섹션에는 AGI의 디자인 산물인 포스터도 만나볼 수 있는데요. 스포트라이트와 함께 살펴보시면 한층 흥미롭게 접할 수 있을 듯합니다. 따끈한 호빵이 모습을 드러내는 초겨울입니다. 도톰한 옷과 함께 <CA> 11월호를 살펴보며 따뜻한 기운을 누리시길 바랍니다.


출판사 서평

“클라이언트를 작업에 동참시키세요. 그들의 손을 잡고 힘을 합치면 최상의 결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색다른 것을 용감하게 시도하고자 하는 클라이언트를 만나는 건 정말 신나는 일입니다.”
- 스튜어트 영스, 퍼포스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SPECIAL REPORT, <세계 최고의 브랜딩> 중에서


“총감독이기 전에 시각예술 분야에 종사하는 한 명의 디자이너로서 어떤 전시에서든 작품의 해석 보다는 자신의 경험과 관점으로 작가의 생각과 작품을 바라보길 권합니다. 흔히 디자인은 예술과 다르다고들 생각합니다. 물론 산업적인 관점에서 디자인은 예술과 다를 수 있습니다. 그러나 보다 넓은 시각예술의 측면에서 디자인을 바라본다면, 디자이너가 하는 일과 예술가가 하는 일은 그리 다르지 않습니다. 미디어를 활용하는 지금의 예술가는 그 어떤 디자이너 못지않게 디자이너답고, 작가적 표현을 중시하는 디자이너는 그 어떤 예술가 못지않게 예술적이기도 합니다. 무엇이 옳고 무엇이 그른지의 기성관념으로 작품을 해석하기보다는 지극히 개인적인 경험과 인식으로 자신만의 감상법을 터득하는 것이 중요하단 이야기를 전하고 싶습니다.”
- 안병학, 2017 타이포잔치 총감독
SPOTLIGHT, <몸과 타이포그래피의 첫 만남> 중에서


“개방적이고 수용적인 방식만을 취한다고 해서 웹사이트가 모두 함께한 작품이 되는 것은 아니다. 위험은 우리 스튜디오의 외부 사람들이 작업 과정에서 제외된 것처럼 느낄 때 발생한다. 더군다나 그들이 결정을 내리는 위치에 있는 사람이라면 더욱 주의해야 한다. 자신의 의견을 반영할 수 없게 되면 그들은 우리가 리디자인한 웹사이트를 되돌려 보내기도 한다. 모든 사람을 위한 최고의 웹사이트를 만들자던 제안은 그들도 작업에 함께 하고 싶다는 뜻이었음을 알아채게 하도록 말이다.”
- 헬렌 클라크, 에이블 와일드 웹 디자이너
INSIGHT, <개방적이고 수용적인 웹디자인> 중에서



목차

● SHOWCASE
아나그라마: 샐리 뷰티 리브랜딩
짐앤주: 미아 홍보 일러스트레이션
에이 사이드 스튜디오: 싱글 오리진 패키지
에르몰라프 뷔로: 오스테오 폴리 클리닉 아이덴티티
필드워크: 볼타랩 아이덴티티
VSM 스튜디오: 주디 아이덴티티
사월의눈: 책 <아파트 글자>
김지민: 일러스트레이션 <좀이 쑤시는 7시간>
필 리글스워스: 책 <THE ABCS OF SOCIALISM>


● MY FOLIO HIGHLIGHT
꽃님: 첫인상은 항상 배신한다
둥림: 콜라고
수진: 룸 402: 짧은 대화
김진희: WHAT MAKES LONG DNA SHORT?
아방: 넌 부디 예쁘고 좋은 것만


● SPECIAL REPORT
세계 최고의 브랜딩


● PROJECT
플러스엑스: 두타 통합 브랜드 경험 디자인
프랙티스: 별례악 아이덴티티
마이클 보스웰: 아웃라이어 아이덴티티
스테이트 오브 플레이: 애플리케이션 INKS
존: 사우스 웨스트 트레인스 웹사이트


● IN CONVERSATION WITH
어플라이드 웨이파인딩: 모두를 배려하는 디자인
존슨 뱅크스: 충분한 시간의 산물
세바스티앙 가브리엘: 예상치 못한 도약


● INDUSTRY ISSUE
타이포그래피의 예술 제3편


● SPOTLIGHT
서울, 그리고 그래픽 디자인
몸과 타이포그래피의 첫 만남


● WHAT'S ON
박수봉 X TILLURILLU 프로젝트
원색의 조합
서브웨이 리브랜드
카일 스테츠
폰트의 유전학
일 이 삼 사
LOSE YOUR MIND
걸 스카우트
A ROOM OF HER OWN
오토파일럿
보이드
PACKAGE STRUCTURE 1
수학은 어떻게 예술이 되었는가
현대미술 글쓰기
브랜드와 아티스트, 공생의 법칙
1002번째 밤: 2010년대 서울의 미술들
개방적이고 수용적인 웹디자인
마지막 한탄


● POSTER 100
● ALBUM COVER 100


리뷰

구매자 별점

4.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전체 별점 4.0

2 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아직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첫 번째 리뷰를 남겨주세요!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유료 도서를 결제하고 다운로드 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리뷰 신고하기

신고하는 이유를 선택해주세요.

이 책을 구매한 분들의 선택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