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줄리 바톤 Julie Barton

  • 학력 버몬트칼리지 문예창작
    케니언칼리지 영문학
  • 수상 2016년 노틸러스 북 어워드 심리 분야 은상

2017.09.19.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 작가이자 동물 애호가. 《사우스캐롤라이나 리뷰》, 《루이지애나 리터러처》, 《투 호크스 계간지》, 《웨스트뷰》, 《허핑턴 포스트》 등에 글을 올렸으며, 미국의 가장 영예로운 문학상인 푸시카트(Pushcart Prize) 후보에도 올랐다. 케니언칼리지에서 영문학을 전공했고, 버몬트칼리지에서 문예창작을 공부했다.
현재 남편 및 두 아이, 애완동물과 함께 캘리포니아 북부에서 살고 있다. 사람과 동물에게 친절하고 누군가를 마음대로 판단하지 않으려고 노력하며, 자연을 사랑하고 매일 글을 쓰는 삶을 실천하고 있다.
따뜻하고 섬세하면서도 재치 넘치는 그녀의 첫 에세이 《치유의 개, 나의 벙커(Dog Medicine)》는 미국에서 ‘놀라운 은총’이란 평가를 받으며 2016년 ‘노틸러스 북 어워드’의 심리 분야 은상을 수상했다. 노틸러스 북 어워드는 미국에서는 ‘맨부커’, ‘퓰리처’ 등과 어깨를 나란히 할 정도로 인지도 있고 주요한 시상 중 하나로 꼽힌다. 미국 아마존 독자 평가 또한 평점 5점 만점으로 높은 이 책은 미국과 한국 독자뿐 아니라 영국, 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네덜란드 독자들과도 만나고 있다.

<치유의 개, 나의 벙커> 저자 소개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