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어린이여행인문학 15권 쿠바 - 아바나에서 태양을 보다 상세페이지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어린이여행인문학 15권 쿠바 - 아바나에서 태양을 보다> 《어린이여행인문학》시리즈

《어린이여행인문학》시리즈는 현지어와 함께, 가기 힘든 국가와 도시를 여행합니다.

① 아프가니스탄에서 태양을 보다 데디 킹 지음 | 주디스 잉글레세 그림
② 미얀마(버마)에서 태양을 보다 데디 킹 지음 | 주디스 잉글레세 그림
③ 네팔에서 태양을 보다 데디 킹 지음 | 주디스 잉글레세 그림
④ 터키에서 태양을 보다 데디 킹 지음 | 주디스 잉글레세 그림
⑤ 중국에서 태양을 보다 데디 킹 지음 | 주디스 잉글레세 그림
⑥ 러시아에서 태양을 보다 데디 킹 지음 | 주디스 잉글레세 그림
⑦ 멕시코에서 태양을 보다 데디 킹 지음 | 주디스 잉글레세 그림
⑧ 평양에서 태양을 보다 윤문영 글·그림 | 정창현 감수
⑨ 교토에서 태양을 보다 윤문영 글·그림 | 이토 소노에 일문
⑩ 미국에서 태양을 보다 데디 킹 지음 | 주디스 잉글레세 그림
⑪ 인도에서 태양을 보다 데디 킹 지음 | 주디스 잉글레세 그림
⑫ 베트남에서 태양을 보다 윤문영 글·그림 | 레티뒈한 베트남어 옮김
⑬ 톤레사프호에서 태양을 보다 박현숙 지음 | 이주미 그림 | 공완넛 크메르어 옮김
⑭ 라플란드에서 태양을 보다 김해우 지음 | 이은미 그림 | 마리아 칸톨라 핀란드어 옮김
⑮ 아바나에서 태양을 보다 이규희 지음 | 염지애 그림 | 리엔 에스피노사 벨트란 스페인어 옮김
⑯ 코요아칸에서 태양을 보다 박정훈․김선아 지음 | 이미란 그림 | 박정훈 스페인어 옮김
⑰ 몽골에서 태양을 보다 윤문영 글·그림 | 냠다바 인드라닐 몽골어 옮김
⑱ 발리에서 태양을 보다 이동미 지음 | 이미란 그림 | 락스미 인도네시아어 옮김


인터넷에서 내인생의책 을 검색하세요.
http://bookinmylife.com


출판사 서평

엘리베이터가 멈춰도 괜찮아, 올드카가 고장 나도 문제없어
누구나 예술가로 변하는 쿠바 아바나에서는 다 잘될 거니까!

《아바나에서 태양을 보다》가 특별한 이유는, 쉽게 만나볼 수 없는 낯선 문화에 다가설 길을 열어 주기 때문이에요. 조금은 기분 나쁜 상상을 함께 떠올려 볼까요? 온몸이 익어 버릴 것 같은 무더운 여름날, 집으로 향하던 버스가 갑자기 멈춰서요. 고장 났나 봐요. 버스에서 내려 끓어오르는 아스팔트 길 위를 걸으니 머리부터 발끝까지 땀으로 찐득하게 젖어요. 양손 가득 무거운 짐을 들고 허겁지겁 아파트로 들어왔는데 엘리베이터 문에 대뜸 알림이 붙어 있네요. “고장.” 으, 생각만 해도 끔찍한걸요. 이렇게 열 받고 짜증 나는 날엔 도대체 어쩌면 좋을까요?

《아바나에서 태양을 보다》 속 쿠바 친구들이 답을 알려줄 거예요. 쿠바의 수도 아바나에서도 곤란한 일은 자주 일어나요. 음식을 나눠 주는 배급소 앞에는 항상 줄이 길어 꼬리가 안 보일 지경이고요, 도시 전체의 전력이 부족한 터라 잊을 만하면 정전이 나서 엘리베이터가 멈춰요. 반세기 전에 만들어져 여태 도로를 누비는 올드카들은 툭하면 고장 나지요. 이럴 때 아바나 친구들은 어떻게 할까요? ‘되면’ 된대요! 내 차례가 올 때까지 이웃과 수다 떨면 ‘되고’, 전기가 다시 들어오기를 기다리면 ‘되고’, 자동차는 내 손으로 뚝딱 고치면 ‘된다’라고요. 뭔가 잘 안 풀리는 날에도 아바나에서라면 걱정하지 마세요. 아바나 친구들과 웃고 떠들고 노래하고 춤추다 보면 나도 모르는 새 웃고 있을 테니까요.

뜨거운 태양과 톡 쏘는 모히토, 거리에 흐르는 관타나메라
아바나 친구들의 흥 넘치는 일상을 현지어로 만나 보아요!

《아바나에서 태양을 보다》는 실제로 쿠바 아바나에 사는 우리 또래 어린이의 시선에서 쓰였어요. 엄마가 시킨 심부름을 하고, 공터에서 친구들과 야구 하며 뛰놀고, 이다음에 크면 어떤 사람이 될지 동생이랑 꿈꿔 보는 아바나 친구들의 일상은 우리와 참 닮았어요. 물론 생소하고 낯선 면도 있어요. 골목마다 즉석 연주되는 관타나메라 민요에 맞춰 몸을 흔들다가 전통 음료 모히토로 목을 축이기도 하고요, 주말에는 관광객이 몰리는 말레콘 방파제에서 체 게바라와 헤밍웨이의 사진을 팔면서 돈을 벌기도 하지요. 책에서는 우리와 같고도 다른 아바나의 생활을 있는 그대로 바라볼 거예요. 기존의 판단과 선입견을 몰아내고 아바나 친구들이 하루를 보내는 모습은 어떨지 순수하게 들여다본답니다.

《아바나에서 태양을 보다》는 다른 언어를 사용하는 독자들이 한 권의 책으로도 소통하고 공감할 수 있도록 스페인어와 한글을 함께 썼어요. 아바나에서 나고 자란 리엔 에스피노사 벨트란 선생님께서 직접 한글을 스페인어로 번역해 주셨어요. 아바나대학교에서 심리학을 전공한 리엔 선생님은 한국 드라마와 음악을 접하며 한국 문화에 푹 빠져들다 못해 지금은 한국에서 살고 계신답니다. 두 나라의 언어와 문화를 비교하며 호기심을 느끼고 함께 생각을 나누는 것, 서로를 이해하기 위한 첫걸음일 거예요.


저자 소개

글 | 이규희
충남 천안에서 태어나 강원도 태백과 영월에서 자랐습니다. 성균관대학교 사서 교육원을 졸업했으며, 소년중앙문학상에 〈연꽃등〉이 당선되어 작품 활동을 시작했습니다. 지금까지 쓴 책으로 《왕세자가 돌아온다》 《사비성을 지키는 아이들》 《두 소녀의 용기》 《기미년 태극기 특공대!》 《한라산의 눈물》 《독립군 소녀 해주》 《악플 전쟁》 등이 있습니다. 세종아동문학상, 윤석중문학상, 가톨릭문학상 등 여러 상을 받았습니다. 쿠바의 화려한 색감과 골목마다 들려오던 흥겨운 노랫소리, 사람들의 환한 웃음과 말레콘에서 바라보던 카리브해를 그리워하며 이 글을 썼습니다.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