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캐시의 두 얼굴 상세페이지

책 소개

<캐시의 두 얼굴> 그녀는 위험한 불장난을 시작했다.

캐시는 한번도 만난 적이 없는 아버지로부터 거대한 출판사를 유산으로 물려받는다. 그러나 전무이사인 마일스 길모어가 그녀의 사장 취임을 반대한다는 사실을 알고 캐시는 신분을 속인 채 그의 비서로 들어간다. 언제 정체가 드러날지 몰라 불안해하면서도 캐시는 열심히 근무하여 그의 호감을 사게 되고, 그녀 역시 매력적인 마일스에게 마음이 끌리기 시작한다. 그러나 우연한 기회에 캐시의 정체를 알게 된 마일스는 보복을 하기 위해 거짓으로 사랑을 고백하는데….

▶ 책 속에서

「당신은 내 비서지 양심의 파수꾼은 아니오」

「결혼을 전제로 하고 교제하는 상대는 없나요, 길모어 씨? 단지 연애를 즐기고 있는 것뿐인가요?」

캐시는 말을 하고 나서 겁을 먹었다. 지나친 말을 한다고 화를 낼 줄 알았으나 그는 뜻밖에도 의자에 등을 기대고 잠시 생각했다.

「미인과 교제하는 것이 즐겁지 않다고 하면 거짓말이 될 테지. 그러나 요즘에는 좋은 책만 있으면 집에 있는 것도 나쁘지 않다는 생각을 하게 됐소. 마음의 양식을 쌓아 가는 것도 좋고, 여성과의 교제를 넓히는 일도 나쁘지 않다고 생각하오」

「한 여성에게 정착하는 것도 좋지 않을까요?」

그는 넓은 어깨를 으쓱했다. 「나는 지루한 것은 참지 못하는 성격이오, 캐시. 그리고 항상 날 즐겁게 해주는 여성을 아직까지 만나지 못했소」


저자 프로필


리뷰

구매자 별점

4.3

점수비율

  • 5
  • 4
  • 3
  • 2
  • 1

11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