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사랑의 카운트다운 상세페이지

책 소개

<사랑의 카운트다운> 서로의 진심을 몰랐던 그들에게 시작된 사랑의 카운트다운

한적한 시골 리버벤드를 떠나 뉴욕에서 파티 기획 사업을 성공적으로 꾸려 나가던 제나. 하지만 사업이 점점 어려워지며 일이 끊기자 그녀는 일거리를 찾아 다시 고향으로 향한다. 그런데 한 가지 문제가 생겨 버렸다. 새로 맡게 된 파티의 의뢰인이 원하는 요리사가 옛사랑인 스톡턴이었던 것! 제나는 자신과의 사랑을 쉽게 포기해 버렸던 그와 얽히고 싶지 않지만, 사업을 위해 할 수 없이 그의 레스토랑을 찾아가는데….

레스토랑에 들어선 순간 그와의 추억은 현실이 되고…

▶ 책 속에서

“우리가 같이 일하는 건 좋은 생각이 아니야.”

스톡턴은 오븐의 문을 닫고 나서 그녀를 마주했다.
“우리가 얼마나 안 좋게 끝났는지 기억 안 나?”

“우린 그때 어리고 어리석었어…. 그리고 경솔한 결정을 내렸고.”

경솔한 결정이라.
그의 마음은 그들이 시카고에서 보냈던 자극적인 주말로 쏜살같이 날아갔다. 뜨겁고 긴 여름의 정점이었던, 정신 나간 듯한 하룻밤으로. 그 주말에 모든 것이 변하기 전에 느꼈던 희망까지 느낄 수 있었다.

그가 그 기억을 밀쳐 내며 말했다.
“난 다 기억나, 제나. 넌?”

그녀는 그 질문을 무시했다.
“같이 일하는 건 다를 거야.”

그가 그녀에게 조금 다가왔다.
“그럴까? 정말로?”
하지만 하나도 변한 게 없었다. 그의 모든 부분이 그녀의 목을 따라 키스하며 그녀를 다시 맛보고 싶어했다.


저자 프로필


저자 소개

저자 - 셜리 점프

역자 - 김영숙

목차

chapter 1~14


리뷰

구매자 별점

3.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2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