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잔인한 운명 상세페이지

책 소개

<잔인한 운명> ♣ 추억의 할리퀸. 그 남자와는 만나지 말았어야 했다.


피어스에게 첫눈에 반해 일말의 고민도 없이 몸과 마음을 허락하기로 마음먹은 앨릭스. 하여 급하게 그와 결혼식을 올리지만, 결혼하자마자 피어스는 감춰 왔던 본색을 드러내고 그녀를 떠나 버린다. 그런데 5년 후 아버지의 회사가 도산할 위기에 처해 곤란해하던 앨릭스의 앞에 피어스가 다시 나타났다! 그리고 그는 경영난을 해결해 주는 조건으로 두 번째 결혼을 제안하는데….

바래지 않는 감동과 사랑을 추억의 할리퀸에서 만나 보세요!




▶ 책 속에서

“내 기억보다 더 아름다워진 것 같군.”

앨릭스는 모멸감에 이를 갈았다.
“당신의 칭찬에 고마워하리라는 기대는 말아요. 생각만 해도 구역질이 나니까!”

“그럴 리는 없을걸. 짧은 머리 스타일이 마음에 들어. 우아해 보이기도 하고 연약해 보이기도 하거든. 언제 잘랐소?”

“5년 전에 처음 잘랐죠!”

피어스는 금세 그 의미를 알아들었다.
“흐음, 옛것을 버리고 새것을 맞이한다? 난 당신의 긴 금발에 곧잘 넋이 나가곤 했지. 당신과 사랑을 나누며 내 손가락에 그것을 감는 꿈에 빠지기도 했고.”

앨릭스는 목이 메었다.
“머리를 자른 이유가 있었죠. 당신 생각을 떠올릴 싹은 모두 제거하고 싶었으니까.”

피어스는 조롱하는 눈빛으로 그녀를 바라보며 가슴에 팔짱을 끼었다.
“하지만 아직도 날 잊지 못한 것 같군. 그래서 오늘 밤도 혼자 나타난 거요?”


저자 프로필


목차

Chapter 1~ Chapter 10


리뷰

구매자 별점

3.7

점수비율

  • 5
  • 4
  • 3
  • 2
  • 1

14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