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둘리틀 박사의 우체국 상세페이지

소설 영미소설 ,   어린이/청소년 어린이

둘리틀 박사의 우체국

둘리틀 박사의 모험 시리즈

구매종이책 정가13,000
전자책 정가10,400(20%)
판매가10,400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둘리틀 박사의 우체국> 어린 시절 이 통통하고 친절하고 열정적인 의사, 그리고 그의 동물친구들을 만나지 못한다면 소중한 무언가를 놓치는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나는 둘리틀 박사의 모험 이야기를 읽으며 아프리카과 사랑에 빠졌습니다.
-제인 구달(동물학자, 『희망의 이유』 저자)

지금의 내 영웅이 찰스 다윈이라면 어린 시절의 영웅은 둘리틀 박사입니다. 둘리틀 박사의 모험 이야기들을 몇 번이고 읽으며, 과학자의 꿈을 키웠습니다. 인간이 동물보다 더 우선이라고 주장하며, 동물의 고통에 관심을 갖는 사람들을 무시하는 글을 대할 때마다 내가 여전히 분노하는 것은 분명 둘리틀 박사 덕분입니다.
-리처드 도킨스(생물학자, 『이기적 유전자』 저자)

어떤 동물들과도 대화할 줄 알며, 그들을 아끼고 사랑했던 둘리틀 박사!
뉴베리상 수상 작가 휴 로프팅이 그려낸 엉뚱발랄 의사와 동물친구들의 모험 이야기!

“빠르미야, 그런데 이 우편물 다발 안에 파나마로 가는 것들이 많구나. 내일은 누가 나가니?” 둘
리틀 박사가 말했다.
빠르미가 대답했다. “나가서 게시판을 보고 오겠습니다. 제 생각에는 금빛어치 같은데…” 잠시
후 돌아온 빠르미가 말했다. “맞습니다. 금빛어치들입니다.
“어디 어디 들르는 거지? 내 공책이 금고에 있어서…” 박사가 물었다.
“다호메이에서 베네수엘라까지입니다.” 빠르미가 오른발을 들어 하품을 막으며 대답했다.
박사가 말했다. “잘됐다. 그럼 파나마로 가는 이 편지들은 금빛어치들에게 부탁해야겠구나. 그
런데 금빛어치들은 뭘 먹니?”
“도토리를 좋아합니다.” 빠르미가 대답했다.
박사가 말했다. “알겠다. 거브거브한테 섬으로 가서 멧돼지에게 도토리 두 자루만 모아 달라고
부탁한 다음, 나한테 그걸 가져오라고 전해 줄래?”
-본문 중에서


출판사 서평

어린 시절 이 통통하고 친절하고 열정적인 의사, 그리고 그의 동물친구들을 만나지 못한다면 소중한 무언가를 놓치는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나는 둘리틀 박사의 모험 이야기를 읽으며 아프리카와 사랑에 빠졌습니다.
-제인 구달(동물학자, 『희망의 이유』 저자)

지금의 내 영웅이 찰스 다윈이라면 어린 시절의 영웅은 둘리틀 박사입니다. 둘리틀 박사의 모험 이야기들을 몇 번이고 읽으며, 과학자의 꿈을 키웠습니다. 인간이 동물보다 더 우선이라고 주장하며, 동물의 고통에 관심을 갖는 사람들을 무시하는 글을 대할 때마다 내가 여전히 분노하는 것은 분명 둘리틀 박사 덕분입니다.
-리처드 도킨스(진화생물학자, 『이기적 유전자』 저자)

어떤 동물들과도 대화할 줄 알며, 그들을 아끼고 사랑했던 둘리틀 박사!
뉴베리 상 수상 작가 휴 로프팅이 그려낸
엉뚱발랄 의사와 동물 친구들의 모험 이야기!

둘리틀 박사의 모험 시리즈(전12권)를 펴내며!
1886년에 영국에서 태어난 휴 로프팅은 미국 매사추세츠 공과대학에서 공학 학위를 받았다. 하지만 그는 기술자보다는 이야기 작가로 훨씬 더 유명하다. 로프팅은 1차 세계대전에 중위로 참전했다. 그 시절 그는 자신의 아이들에게 보내는 편지에 동물의 말을 알아듣는 의사의 모험을 담았고, 이 이야기들이 둘리틀 박사 시리즈 열두 권(두 권은 사후에 출판됨)으로 이어졌다. 그래서인지 이 책들에는 아이들에 대한 아빠의 사랑이 듬뿍 담겨 있다.

이 책들의 주인공인 둘리틀 박사는 낙관으로 가득 차 조금은 대책 없는 인물로 보이기도 한다. 하지만 언제나 예의 바르고, 정이 많고 무엇보다도 동물을 사랑하는 사람이다. 유쾌하고 낙천적인 주인공과 개성 뚜렷한 앵무새, 개, 돼지 등 동물들이 함께 펼치는 모험담은 무척이나 재미있다.

휴 로프팅의 둘리틀 박사 이야기 중 몇몇 권들은 여러 번 우리말로 옮겨져 출판되었지만, 열두 권 전체를 우리말로 읽을 수 있게 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진화생물학자 리처드 도킨스, 침팬지 연구가 제인 구달 등 세계적 과학자들을 비롯해 많은 사람에게 인생의 책으로 기억되었듯, 우리말로 옮겨진 이 책들도 훗날 누군가에게 의미 있게 기억되기를 바란다.

구성(전12권)
1. 둘리틀 박사 이야기
2. 둘리틀 박사의 바다 여행
3. 둘리틀 박사의 우체국
4. 둘리틀 박사의 서커스단
5. 둘리틀 박사의 동물원
6. 둘리틀 박사의 캐러밴
7. 둘리틀 박사의 정원
8. 둘리틀 박사, 달에 가다
9. 둘리틀 박사, 달에서 돌아오다
10. 둘리틀 박사와 비밀의 호수
11. 둘리틀 박사와 초록 카나리아
12. 둘리틀 박사의 퍼들비 모험

생사가 엇갈리는 전쟁터에서 고통받는 말과 개들을 바라보며
그들의 말을 알아들어줄 둘리틀 박사를 떠올린 휴 로프팅!

아들과 딸에게 동물과의 따뜻한 교감, 생명에 대한 존중을 전하려 했던
아빠의 편지가 오래도록 사랑받는 고전이 되다!

‘둘리틀 박사의 모험’ 시리즈 전12권 중 2차분으로 3권 『둘리틀 박사의 우체국』, 4권 『둘리틀 박사의 서커스단』이 출간되었다. 그동안 둘리틀 박사 이야기들 중 몇 권은 출간된 적이 있지만, 열두 권 전체를 모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둘리틀 박사의 모험 시리즈는 제인 구달과 리처드 도킨스는 자신들의 인생의 책이라고 이야기한 바도 있다. 그렇다면 둘리틀 박사의 매력은 과연 무엇일까? 가장 큰 매력은 역시 동물과 소통하는 능력이다.

3권 『둘리틀 박사의 우체국』에서는 고향 아프리카에 대한 그리움으로 힘들어하는 푸시미풀류를 위해 둘리틀 박사 일행이 다시 한번 아프리카 여정을 시작한다. 둘리틀 박사는 가는 길에 노예상인들에게 납치된 남편을 찾는 주자나라는 여인을 만나 함께 노예선에 탄 사람들을 구하는 모험을 했으며, 이런 모든 상황이 판티포 왕국의 편지 전달 방식이 엉망이기 때문인 것을 알게 되었다. 둘리틀 박사는 전 세계 새들과의 끈끈한 우정을 바탕으로 그들에게 우편업무 협조를 구하고, 인간과 동물들이 서로의 소식을 원활하게 주고받을 수 있도록 애쓴다.

이야기 속에서 둘리틀 박사는 무한 긍정 낙천주의자이기도 하다. 어떤 위기에서도 침착함을 잃지 않고 동물들과 상의해서 지혜로운 결론을 얻어낸다. 휴 로프팅은 암울한 전쟁터에서 스러져가는 동물들을 바라보며, 자신의 딸과 아들에게만은 유쾌하고 긍정적인 소식을 전하고자 자신이 직접 그림까지 그려 둘리틀 박사 이야기를 편지로 보낸다. 그 편지들이 100여 년 이후까지 전해져 우리에게 생명에 대한 사랑, 모험을 향한 호기심 등을 붇돋아주는 것을 보며, 고전의 힘을 새삼 느끼게 된다.


저자 프로필


저자 소개

로프팅, 휴
미국의 아동문학가이자 삽화가. 1886년 영국 버크셔 주 메이든헤드에서 태어났다. 1904년 미국으로 건너가 매사추세츠 공과대학에 입학했으며, 1907년 영국 런던 공과대학으로 돌아와 졸업했다. 그 후에는 캐나다에서 건설 업무를 맡아 일했으며, 서아프리카, 쿠바 등지에서 철도 관련 엔지니어로 근무했다. 1912년 미국 뉴욕에 정착해 지냈으며, 엔지니어 일보다는 글을 쓰는 더 즐겁다는 것을 알게 되어 잡지 등에 단편소설을 써서 보냈다.

1916년 1차 세계대전이 일어나자 아일랜드 군 장교로 전쟁에 참여했으며, 참혹한 전투 속에서 말과 개들이 많이 다치고서도 제대로 보호받지 못하는 모습을 목격하게 된다. 부상을 입고 야전병원으로 호송되어 치료를 받으며, 미국에 있는 두 아이에게 편지형식으로 동물의 말을 알아듣고 대화를 할 줄 아는, 언제나 유쾌하고 낙천적인 둘리틀 박사 이야기를 쓰고 그림까지 그려 보내기 시작했다.

이 이야기들을 책으로 묶어 1920년 『둘리틀 박사 이야기』가 출간되었으며, 1922년 펴낸 『둘리틀 박사의 바다 여행』은 아동문학의 노벨상이라 불리는 뉴베리상을 받기도 했다. 『둘리틀 박사의 우체국』(1923), 『둘리틀 박사의 서커스단』(1924), 『둘리틀 박사의 동물원』(1925), 『둘리틀 박사의 캐러밴』(1926), 『둘리틀 박사의 정원』(1927), 『둘리틀 박사, 달에 가다』(1928), 『둘리틀 박사, 달에서 돌아오다』(1933) 등을 차례대로 펴내며 독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1947년 미국 캘리포니아 산타모니카에서 생을 마쳤다.

옮김 : 장석봉
서강대학교 철학과를 졸업하고, 현재 단행본 번역과 기획일을 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 『우주가 바뀌던 날 그들은 무엇을 했나』『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수학공식』 『공부하는 침팬지 아이와 아유무』 『남자』 『맞춤인간이 오고 있다』 『세계만물그림사전』『아름답고 슬픈 야생동물 이야기』『우주가 바뀌던 날 그들은 무엇을 했나?』『도발』 등이 있다.

목차

서문

1부
1장 주자나
2장 군함에 오른 박사
3장 위대한 포병
4장 판티포의 왕립 우체국
5장 늦어진 항해
6장 ‘사람 것이 아닌 섬’
7장 동물들의 천국
8장 세상에서 가장 빠른 우편물

2부
1장 세상에서 가장 특이한 우체국
2장 치프사이드
3장 콜럼버스를 도운 새들
4장 스티븐 갑 등대
5장 갈매기와 배
6장 기상대
7장 우편 교육

3부
1장 동물 잡지
2장 박사의 이야기
3장 거브거브의 이야기
4장 대브대브의 이야기
5장 흰쥐의 이야기
6장 지프의 이야기
7장 투투의 이야기
8장 푸시미풀류의 이야기

4부
1장 소포 우편
2장 우편물 도난 사건
3장 진주와 양배추
4장 진주 캐기
5장 오봄보의 반역
6장 감옥에서 풀려난 박사
7장 수수께끼 같은 편지
8장 맹그로브 습지의 땅
9장 비밀의 호수
10장 우체국장의 마지막 지시
11장 안녕, 판티포!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