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양의 반란 상세페이지

이 책의 키워드


다른 키워드로 검색

책 소개

<양의 반란> ***열일곱 첫사랑을 무참히도 짓밟은 서윤을
끝내 놓지 못하고 13년을 끌어온 순정 마초 서재희.
이제 와 반기를 드는 그녀에게 다시 목줄을 걸기 위해 그가 나섰다.
이건 엄연히 반란이야!***

“변제 끝났어, 서재희.”

서재희 본부장의 수족 같은 비서 양서윤 실장.
언제나 그를 위해 몸 바쳤던 그의 ‘양’ 그녀가
마지막을 선언했다.

첫사랑을 실연의 아픔으로 되돌려 준 네가
13년을 한결같이 함께였던 네가
이제 와 내 곁을 떠나겠다고?

상처로 가득했던 열일곱의 그날들이
갚지 못할 마음의 채무로 남아 있었다.
기한을 다하고 사라진 채무의 빈자리에
우리가 채워야 할 것은 이런 이별이 아니었다.

“누구 마음대로 날 두 번이나 차.”

반란을 일으키려는 수석 비서와
반란을 막으려는 본부장 사이의 달콤한 공방전.
양의 반란.


저자 프로필

미몽(mimong)

2020.08.24.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소개

미몽(mimong)

'이 글을 읽어주시는 분들께 평생을 다해 감사의 인사를 올립니다.' 저서로는 '주인양반', '이 심정은 갈수록 태산' 등이 있다.


작가의 말

제게 할애될 수 있는 지면이 존재함에 감사합니다.

목차

프롤로그
0. 열일곱
1. 아마도 반란
2. 직구를 던져야
3. 도미노처럼
4. 서로의 눈에
5. 재채기보다 숨기기 어려운 것
6. 희대의 순애보
7. 가만히 들여다보면
8. 너에게 이보다 더 많은
9. 만능 비서
10. 사실 조금은, 아주 조금은
11. 랑데부(ren·dez·vous)
12. 해일처럼
에필로그 1. 반란의 끝
에필로그 2. 1+1=3
작가 후기


리뷰

구매자 별점

3.8

점수비율

  • 5
  • 4
  • 3
  • 2
  • 1

15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