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마음이 예뻐지는 윤동주 동시, 따라 쓰는 짝꿍시 상세페이지

어린이/청소년 어린이

마음이 예뻐지는 윤동주 동시, 따라 쓰는 짝꿍시

구매종이책 정가12,800
전자책 정가8,960(30%)
판매가8,960
마음이 예뻐지는 윤동주 동시, 따라 쓰는 짝꿍시

책 소개

<마음이 예뻐지는 윤동주 동시, 따라 쓰는 짝꿍시>

우리 아이에게 꼭 들려주고 싶은
따뜻하고 평화로운 윤동주 동시 36편-
우리도 윤동주의 동시를 따라 쓰고,
예쁜 마음으로 짝꿍시를 써 봐요.
처음 만나는 윤동주, 처음 읽는 윤동주 동시

어른들은 ‘시인 윤동주’ 하면 ‘항일 독립운동을 하다가 젊은 나이에 안타깝게 세상을 떠난 시인’을 떠올릴 거예요. 하지만 어린이 여러분은 윤동주가 맑은 어린이의 눈으로 세상을 바라보며 쓴 예쁜 동시들로 윤동주를 기억하면 좋겠어요. 《마음이 예뻐지는 윤동주 동시, 따라 쓰는 짝꿍시》는 윤동주 시인이 어릴 때부터 쓴 동시들과 어린 마음을 간직하고 쓴 동시들을 모아서 만든 책이에요. 가만히 귀뚜라미와 이야기를 나누는 아이, 시험 공부하기 싫어서 공차기를 하고 싶은 축구 선수, 동생 자는 모습을 가만히 지켜 주는 아이…… 책 속의 동시를 읽다 보면 어린이 윤동주의 모습이 보이는 것만 같아요.

윤동주의 동시 속에 살아 있는 윤동주

윤동주는 책을 좋아해서 멀리 서울에서 잡지를 구독했고, 친구들과 함께 글을 모아 학교 문집을 내기도 했어요. 학교 축구 선수로 활동했다는 것은 시인 윤동주의 삶에서 잘 떠올릴 수 없는 모습이기도 하지요. 윤동주의 동시 속에는 이 모든 윤동주의 모습이 담겨 있어요. 동시 속에서 만날 수 있는 윤동주는 때로는 장난꾸러기이고, 때로는 꿈 많은 소년이기도 하고, 먼 곳에 간 누나를 그리워하는 생각 깊은 동생이기도 해요. 또, 동시에는 어린 윤동주와 동심을 가진 윤동주가 바라본 세상이 그려져 있습니다. 윤동주는 하늘을 나는 비행기를 보며, 긴긴 밤 끝없이 내리는 눈을 보며, 파란 바다를 보며 어떤 생각을 했을까요? 윤동주가 바라본 세상을, 우리는 윤동주의 동시를 읽으며 우리 마음속에서 되살려 볼 수 있어요.

나도 윤동주처럼, 우리도 윤동주처럼

우리 아기는
아래 발치에서 코올코올,

고양이는
부뚜막에서 가릉가릉

아기 바람이
나뭇가지에 소올소올

아저씨 해님이
하늘 한가운데서 째앵째앵.

_ 봄

어떤가요? 볕 좋은 봄날 솔솔 부는 아기 바람을 맞으며 낮잠 자는 아이들과 부뚜막에서 잠든 고양이의 모습이 떠오르지 않나요? 윤동주는 낮잠을 자는 형이었을까요? 아니면 낮잠 자는 동생들을 바라보며 동시를 썼을까요? 윤동주의 동시를 보면 이렇게 마음속에 그림이 그려집니다. 그 그림을 떠올리며 윤동주의 동시 옆에 짝꿍시를 써 봐요. 동시가 잘 떠오르지 않는다면 윤동주의 동시를 차근차근 따라 써도 좋아요. 윤동주도 좋아하는 시인의 시를 따라 쓰는 것부터 시작했어요. 우리도 윤동주처럼 동시를 따라 쓰고, 짝꿍시를 쓸 수 있어요. 그러다 보면 정말 윤동주처럼 시인이 될지도 몰라요.


저자 프로필

윤동주

  • 국적 대한민국
  • 출생-사망 1917년 12월 30일 - 1945년 2월 16일
  • 학력 도시샤대학교 영어영문학
    릿쿄대학교 영어영문학
    1941년 연희전문학교 문과
  • 수상 1990년 건국훈장 독립장

2020.11.17.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시인, 독립운동가
본관은 파평(坡平), 아호는 해환(海煥)
1917년 북간도(北間島) 출생
1945년 2월, 일본 유학 중 항일운동 혐의로 체포되어 후쿠오카 형무소에서 타계

15세부터 시를 쓰기 시작했으며, 대부분의 시는 연희전문학교 시절 쓰여진 것이다. 윤동주의 작품에는 그의 삶과 사상이 반영되어 있으며. 일제 강점기의 암울한 현실 속에서도 순수하고 서정적으로 표현하여 '서정적 민족시인'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주요 작품으로는 청소년기에 쓴 <삶과 죽음> , <초 한 대>, <겨울>, <버선본>, <오줌싸개 지도> 등의 시가 있으며, 성년기인 연희전문학교 시절에 쓴 <서시>, <또 다른 고향>, <별 헤는 밤>, <쉽게 쓰여진 시〉 등의 시가 있다. 사후 절친 강처중과 후배 정병욱 등의 도움으로 유고 시집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정음사, 1948)가 출간되었다.


저자 소개

저자 : 윤동주
1917년 12월 30일 북간도의 용정 명동촌에서 태어났습니다. 중학교 시절부터 동시와 시를 썼고, 대학에선 영문학을 공부했습니다. 일본 유학 중 항일 독립운동을 했다는 혐의로 잡혀 후쿠오카 형무소에서 복역하다 1945년 2월 16일 세상을 떠났습니다. 아름다운 시로 항일 정신을 표현한 민족 시인이자, 그 시로 많은 사람의 사랑을 받는 국민 시인입니다.

저자 : 고두현 (엮음)
1993년 중앙일보 신춘문예에 시가 당선되어 시인으로 등단했습니다. 시 《늦게 온 소포》와 산문 《인쇄 중에도 문장 고쳐 쓴 발자크》가 고등학교 국어 - 문학편, 중학교 국어 교과서에 수록되었습니다. 윤동주 탄생 100주년을 맞아 미발표 유고시까지 묶고 해설한 《동주 필사》를 펴냈습니다.
시집 《늦게 온 소포》《물미해안에서 보내는 편지》《달의 뒷면을 보다》《남해, 바다를 걷다》와 산문집 《시 읽는 CEO》《마음필사》《시를 놓고 살았다, 사랑을 놓고 살았다》 《생각의 품격》 등 많은 책을 지었습니다. 한국경제신문 문화부 기자, 문화부장을 거쳐 논설위원으로 일하고 있습니다. ‘시와시학 젊은시인상’ 등을 받았습니다.

그림 : 강은옥
대학에서 애니메이션을 전공하고 SI 그림책 학교를 수료했습니다. 다정한 고양이 두 마리와 함께 그림을 그리는 나날들을 보내고 있습니다. 그린 작품으로는 《된장찌개》 《이구아나 할아버지》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 들이 있습니다.

목차

1장 귀뚜라미와 나와
병아리 ㆍ 빗자루 ㆍ 귀뚜라미와 나와 ㆍ 반딧불 ㆍ 참새 ㆍ 눈 ㆍ 산울림 ㆍ 봄 ㆍ 비행기 ㆍ 조개껍질 ㆍ 눈 ㆍ 개

2장 노래하자 즐겁게
호주머니 ㆍ 만돌이 ㆍ 창구멍 ㆍ 오줌싸개 지도 ㆍ 거짓부리 ㆍ 무얼 먹고 사나 ㆍ 밤 ㆍ 기왓장 내외 ㆍ 해바라기 얼굴 ㆍ 편지 ㆍ 둘 다 ㆍ 햇비

3장 햇살이 반짝, 바람이 솔솔
버선본 ㆍ 아기의 새벽 ㆍ 닭 ㆍ 사과 ㆍ 나무 ㆍ 햇빛ㆍ바람 ㆍ 겨울 ㆍ 굴뚝 ㆍ 빨래 ㆍ 가을밤 ㆍ 고향 집 ㆍ 할아버지

4장 별 헤는 밤 _동심으로 읽는 윤동주 대표 시
눈 감고 간다 ㆍ 새로운 길 ㆍ 내일은 없다 ㆍ 비둘기 ㆍ 비 뒤 ㆍ 못 자는 밤 ㆍ 바다 ㆍ 봄 ㆍ 서시 ㆍ 자화상 ㆍ 별 헤는 밤 ㆍ 눈 오는 지도 ㆍ 코스모스 ㆍ 길


엮은이의 말_ 맑고 아름다운 시를 쓴 윤동주처럼 우리도 예쁜 마음 담아 짝꿍시를 써요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