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브레이크 에이지 일러스트.콘티.단편집 상세페이지

브레이크 에이지 일러스트.콘티.단편집작품 소개

<브레이크 에이지 일러스트.콘티.단편집>

이 책은 구 단행본 표지 일러스트를 필두로, 『브레이크 에이지』와 관련하여 바토 치메이 작가님이 2000년대 이후 그려온 일러스트를 모은 책이다. 가장 최근인 2020년에 새로운 표지로 그린 일러스트(현재 한국판 전자책 단행본 1~10권의 표지로 사용된 것)도, 로고 등 글자가 없는 버전으로 수록되어 있다.

또 『브레이크 에이지』 제 0화 『BREAK-AGE 2007』의 콘티를 실었다. 제 0화는 본래 36페이지 분량으로 만들었는데, 실제 「월간 아스키 코믹」 1992년 11월호에 실렸던 완성 원고는 32페이지 분량에 맞춰 줄이느라고 내용이 상당 부분 바뀌게 되었다. 설정이 바뀐 부분도 있어 당시의 콘티를 실제 원고와 비교해보는 재미도 있다. 어디까지나 실제 0화 원고와 비교해보는 목적으로 이번 책에 수록하기로 했다.
또한 이 0화는 본래 단편으로 기획되었는데, 이후 연재가 확정되면서 제 1화 『COME TO MY SCHOOL』로 이어지게 된 것이다. 이 사실을 알고서 이번 콘티와 함께 단행본 1권의 0화 및 1화를 확인해보아도 좋을 것 같다.

단편 『매니 링스』는 바토 치메이 작가님이 「월간 팟쿤폿케」에 1화 1페이지 구성으로 부정기 연재한 실험적 무음(사일런트) 만화이다. 판타지 세계관의 만화이지만 작중에 등장하는 고블린이 『브레이크 에이지』에서 주식회사 데거 제작의 판타지 RPG의 마스코트 캐릭터로 등장한다는 연결점이 있어, 바토 작가님의 요청으로 이번 단편집에 수록하게 되었다. (『브레이크 에이지』 제 1화의 문화제에서 경품 인형으로 등장하는 장면이 있으니 몇 페이지인지 찾아보기 바란다.) 이 『매니 링스』는 여태껏 일본에서도 한 번도 단행본에 수록된 적이 없다가 2020년에 일본에서 『브레이크 에이지』 전자책이 신장판으로 발매되었을 때에 특전으로 처음 발표된 것이다. 결과적으로 한국 팬들에게는 접할 기회가 없었을 것이어서 이번 책에 같이 수록하기로 했다.


[저자의 말] (※2014년도 저자의 말 축약판)
한국의 독자 여러분 안녕하세요. 바토(馬頭)라고 합니다. 『브레이크 에이지(BREAK-AGE)』가 20년도 더 지난 지금 재판된다는 사실에 깜짝 놀란 분도 많겠습니다만, 누구보다도 더 놀란 사람은 바로 작가 본인입니다.
1990년대 한국에서 『브레이크 에이지』 코믹스가 발매되었다는 것은 들어서 알고는 있었습니다만, 아직까지 기억하고 열심히 논의해주시는 분들이 그만큼이나 많이 있으리라고는 꿈에도 생각하지 못했습니다. 한국은 아시아 중에서도 특히나 더 IT 선진국으로, 프로게이머란 직업이 존재할만큼 게임 경기가 활발하다는 사실이 일본에는 일반적으로 알려져 있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하물며 작가들이 작품 세계와는 전혀 다르게 테크놀로지 측면이 약해서, 연재 당시부터 PC통신도 인터넷도 제대로 쓰지 못했기 때문에 한국 팬들의 반응은 전혀 몰랐습니다. 그래서 트위터를 시작한 뒤에야, 팔로워의 절반 가까이가 한국 독자분이라는 사실에 깜짝 놀라기도 했습니다. 이런 훌륭한 애장판을 귀국의 독자 여러분들께 전해주신 점에 대해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그리고 마지막까지 읽어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또 언젠가 다시 만날 수 있기를. GOOD LUCK!


출판사 서평

[브레이크 에이지란?]
『브레이크 에이지』는 만화 본편이 1992년 10월부터 1999년 2월까지 일본에서 연재되었고, 한국에서도 발빠르게 1994년 게임잡지를 통해 소개되면서 큰 화제를 모은 작품이다.
그 후 1999년 애니메이션이 발매되었고, 1998년부터 2004년까지 여러 권의 라이트노벨이 출간되는 등 인기를 끌었다. 그리고 지금까지도 국내외에서 많은 팬들이 기억하는 작품이기도 하다.

『브레이크 에이지』에 등장하는 배경은 ‘1990년대에 상상한 2000년대’이므로, 벌써 2020년대에 접어든 지금에 와서는 미래 예측의 한계도 엿볼 수 있지만 반대로 깜짝 놀랄 만큼 비슷했던 예상도 적지 않았다. 예를 들어 작중에 등장하는 통신대전형 체감 게임 『데인저 플래닛』은, 2006년에 나온 체감형 게임 『기동전사 건담: 전장의 유대』를 통해 비슷하게 실현되었다. 또한 인터넷 신문, 영상 메일 등 이 작품의 미래 예측이 들어맞은 것처럼 보이는 경우도 많다.
이 작품 이후로 온라인게임을 다룬 『닷핵』『소드 아트 온라인』 등 다양한 작품이 히트했는데, 그런 작품들의 선구적 존재로서도 『브레이크 에이지』를 빼놓을 수는 없다.
『브레이크 에이지』를 통해 ‘가상 세계와 게임’의 모습을, 인터넷조차 대중화되지 않았던 1990년대 초반에 어떻게 상상했는지를 살펴보는 재미도 있다.
일본에서도 1999년 OVA(오리지널 비디오 애니메이션) 발매, 그리고 1998년부터 2004년까지 여러 권의 라이트노벨로도 만들어질 만큼 인기를 끌었다.



저자 소개

바토 치메이 馬頭ちーめい Zhiemay Batow
- 일본 오카야마 현에 거주하는 만화가. 1991년 오카야마에 본사를 둔 게임 샵 ‘완파쿠’의 월간지 「팟쿤폿케」에 게임만화 『형제 신기』를 연재. 본작 『브레이크 에이지』는 대표작이자 첫 연재작이다. 외전 『보틀십 트루퍼즈』는 1999년에 처음 발표되었으나 연재 중단 등 우여곡절을 거쳐 2006년에 일본에서 완전판이 출간되었다.
『브레이크 에이지』란 작품을 만든 계기는, 1990년대 초 미국의 게임잡지에 실린 아케이드 게임 『배틀 테크』의 사진 한 장을 보고 상상을 부풀어올려서 “이런 게임을 만약 각 지역별로 통신 대전을 할 수 있다면…? 혹은 게임에 나오는 로봇을 직접 디자인할 수 있다면…?”이란 생각으로 구상하게 되었다.
한국에서는 2014년에 『브레이크 에이지』가 재출간되면서, 본편의 후속 내용을 보여주는 한국판 오리지널의 특전만화를 수록하면서 화제를 모았다.

■작품 리스트(만화): 『브레이크 에이지(BREAK-AGE)』, 『브레이크 에이지 외전: 보틀십 트루퍼즈』, 『형제신기(兄弟神技)』
■작품 리스트(라이트노벨): 『브레이크 에이지: 전사들의 여름』『브레이크 에이지 vol.2 전사들의 가을』(시노사키 사미 저), 『브레이크 에이지 EX 이미지네이션 블루』『브레이크 에이지 EX 문게터』(토오노 히로미+STUDIO NEM), 『브레이크 에이지 EX 르아조 블루』(나베모토 체이알+STUDIO NEM)

목차

-일본 신장판(2020년)&한국 신장판(2021년) 신규 표지 일러스트
-제 0화 『BREAK-AGE 2007』 콘티 코멘터리
-사일런트 테일 『매니 링스』
-구판 표지 및 내지 일러스트
-각종 일러스트(사인지, LD 표지, 저자 근황, 홈페이지용, 상품용 일러스트 등)


리뷰

구매자 별점

4.8

점수비율
  • 5
  • 4
  • 3
  • 2
  • 1

35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앱으로 연결해서 다운로드하시겠습니까?
닫기 버튼
대여한 작품은 다운로드 시점부터 대여가 시작됩니다.
앱으로 연결해서 보시겠습니까?
닫기 버튼
앱이 설치되어 있지 않으면 앱 다운로드로 자동 연결됩니다.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