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아는동네 아는성수 상세페이지


책 소개

<아는동네 아는성수> 동네 하나를 선정하고 그곳의 과거와 오늘, 삶과 문화를 다양한 각도로 탐구해 로컬 매거진의 새 지평을 연 《아는동네》가 네 번째 편 《아는동네 아는성수》를 펴냈다.

《아는동네 아는성수》는 성수의 면모를 크게 세 가지로 구분해 담았다. 성수의 도시와 건물 중심의 ‘하드웨어’, 사람과 역사의 이야기인 ‘소프트웨어’, 이러한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를 작동시키는 ‘프로그램’이 그것이다. 이는 총 10가지 키워드를 통해 소개하며, 성수를 움직이는 사람, 그 사람들이 만들어내는 공간, 공간이 모여 쌓인 성수의 로컬리티를 종합적으로 파악하기에 충분할 것이다.

더욱 깊이 성수동을 알고 싶은 독자를 위해 5편의 ‘도시변태’ 글을 실었다. 각자의 분야에서 활동하는 ‘성수동 덕후’ 5명의 ‘관점이 담긴 글’들이다. 더.워터멜론 우승우의 ‘브랜드로서의 성수’, 성수를 ‘K-pop 랜드마크’로 구축하겠다는 작곡가 김형석의 이야기 등, 성수뿐 아니라 로컬 라이프스타일에 대해 깊이 있는 인사이트를 얻고 싶은 분들에게 권한다.


출판사 서평

낡음과 새로움이 공존하는 도시
과거와 미래를 잇는 로컬 크리에이터의 터전

성수동을 ‘창고형 카페의 성지’로만 아는 사람이 많다. 이러한 성수의 모습이 매력 없다고 느끼는 이들도 있다. 홍대, 이태원 등에서 온 힙스터들은 지역 이미지만 소비하고 다시 떠날 채비를 한다. 동네 창작자가 모이는 커뮤니티 공간과 다양성에 기반한 선순환 생태계가 필요하다는 지적도 있다.

하지만 성수에는 이러한 지적에 부응하는 움직임이 이미 10여 년간 진행되어왔으며, 이는 지난 50여 년간 쌓여온 준공업지역으로서의 특징을 기반으로 한다. 이러한 면면을 종합해 한마디로 이야기해보라고 하면 《아는동네》 편집부는 성수동을 ‘과거와 미래를 잇는 로컬 크리에이터의 터전’이라고 말하겠다.

이때 로컬 크리에이터는 밀레니얼이나, 신산업 분야 종사자, 힙스터만을 일컫는 것이 아니다. 각종 피혁 제품과 수제화, 인쇄, 자동차 정비 등 성수동 전통 산업(준공업산업)을 40~50년 동안 가꿔온 장인들도 포함한다. 그들이 모이며 다양한 공장과 자재 창고가 들어섰고, 이곳들은 대림창고, 자그마치, 성수연방, 블루보틀 등 창고형 문화공간이 되어 성수동을 찾는 사람들을 맞이하고 있다.

사람들은 단순히 카페나 맛집 등 ‘인스타그래머블’한 공간을 찾기 위해서만 이곳을 찾지는 않는다. 공유 경제 대표 주자 ‘쏘카’, 코워킹 스페이스 ‘카우앤독’, 코리빙 스페이스 ‘디웰하우스’ 등 로컬 중심의 삶을 살아가기 위해 많은 사람들이 이곳을 주목하고 방문한다.

이러한 흐름을 따라 성수동은, 10년도 안 되는 짧은 시간 동안 상전벽해를 겪으며 기억상실증과 젠트리피케이션의 도전에 직면하고 있다. 부동산 임대료는 치솟고, 과도한 투기 자본이 몰렸다는 소문이 돌기도 한다.

하지만 긍정적 변화도 있다. 문화의 불모지에 문화재단과 공연장이 들어왔고, 작은 브랜드와 협업하는 신개념 편집숍과 공유공장이 들어섰다. 이곳을 오랫동안 지켜온 사람들은 이런 변화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일상을 영위한다. 결국 도시는 물리적 공간의 변화로 바뀌는 게 아니라 이곳에서 살아가는 사람들이 움직인다. 빨리 뜨고 빨리 지는 전철을 밟지 않고 오래됨과 새로움, 낡음과 새로움이 공존하며 도시의 혼성을 간직하는 것이다.

《아는동네 아는성수》에는 이곳이 다시 지속할 수 있는 개성을 갖춘 지역으로 거듭나길 바라는 목소리를 담았다. 성수동을 아끼는 사람, 성수동에서 생활하는 사람, 성수동을 더 알고 싶은 사람 모두에게 이 책이 이곳과 한 걸음 더 가까워지는 다리가 되기를 바란다.


저자 소개

어반플레이(URBANPLAY)
어반플레이는 로컬 콘텐츠를 기반으로 매력적인 서비스와 상품을 선보이는 콘텐츠 기업입니다. 지역성을 반영한 온라인 미디어, 공간, 식음료, 이벤트 등을 꾸준히 기획하고 제작하여 지역 창작자의 시장가치 실현을 돕고 건강한 도시를 위한 선순환 체계 구축에 힘쓰고 있습니다. 매거진 『아는동네』 시리즈와 여행서 『아는여행』 시리즈를 펴냈고, ‘연희, 걷다’ ‘연남위크’ ‘나의 도시, 나의 성심당’ 등 다양한 로컬 프로젝트를 기획했습니다. 현재 서울 연남동에서 로컬 편집 상점 ‘연남방앗간’과 로컬 크리에이터를 위한 라운지 ‘연남장’을, 제주 사계리에서 재주상회와 함께 로컬 여행자를 위한 콘텐츠 저장소 ‘사계생활’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어반플레이 URBANPLAY Inc.
Urban Experience Company
대표전화 02-3141-7977
어반플레이 웹사이트 www.urbanplay.co.kr
아는동네 웹사이트 www.iknowhere.co.kr
이메일 [email protected]

목차

Editorial Letter
성수 취향 지수 Check List
News Library
Infographic

#1
힙플레이스 타임라인─성수동 10년사, 힙의 연대기

도시변태1
성수동과 브루클린, 두 도시 이야기_박천휴(뮤지컬 극작가∙작사가)

#2
붉은색과 회색─두 가지 색 이야기

#3
서울숲─서울숲의 어제 오늘, 그리고 내일

#4
인더스트리얼 힙타운─준공업지역 힙타운의 특수성

도시변태2
건축가가 바라본, 그리고 살아본 성수동_현창용(공주대 건축학부 교수∙건축가)

#5
성수미식회─토박이의 맛, 힙스터의 맛

#6
레트로성수─새로운 낡은 미래

도시변태3
성수에는 없는, 성수에만 있는_채건호(삼성전자 UX디자이너)

#7
OLD&NEW─전통제조산업

도시변태4
‘성수동’이라는 브랜드_우승우(더.워터멜론 공동 대표ㆍ『창업가의 브랜딩』 저자)

#8
소셜&공유밸리─따로 또 같이

#9
임팩트 투자─크레비스파트너스 김재현 대표&어반플레이 홍주석 대표 대담

도시변태5
성수를 K-팝 랜드마크로: 작곡가 김형석의 그림

#10
신생산기지─새로운 가치를 만드는 공장

코나카드와 함께하는 성수동 코스


리뷰

구매자 별점

3.8

점수비율

  • 5
  • 4
  • 3
  • 2
  • 1

1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