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주연이 되지 못하면 죽습니다 상세페이지

BL 웹소설 판타지물

주연이 되지 못하면 죽습니다

주연이 되지 못하면 죽습니다 표지 이미지

소장하기
  • 0 0원

  • 주연이 되지 못하면 죽습니다 81화
    • 등록일 2024.07.19.
    • 글자수 약 3.8천 자
    • 100

  • 주연이 되지 못하면 죽습니다 80화
    • 등록일 2024.07.18.
    • 글자수 약 3.7천 자
    • 100

  • 주연이 되지 못하면 죽습니다 79화
    • 등록일 2024.07.17.
    • 글자수 약 5.1천 자
    • 100

  • 주연이 되지 못하면 죽습니다 78화
    • 등록일 2024.07.16.
    • 글자수 약 3.8천 자
    • 100

  • 주연이 되지 못하면 죽습니다 77화
    • 등록일 2024.07.12.
    • 글자수 약 3.5천 자
    • 100

  • 주연이 되지 못하면 죽습니다 76화
    • 등록일 2024.07.11.
    • 글자수 약 3.9천 자
    • 100

  • 주연이 되지 못하면 죽습니다 75화
    • 등록일 2024.07.10.
    • 글자수 약 3.6천 자
    • 100

  • 주연이 되지 못하면 죽습니다 74화
    • 등록일 2024.07.09.
    • 글자수 약 3.6천 자
    • 100

시리즈의 신간이 출간되면 설정하신 방법으로 알려드립니다.


리디 info


이 책의 키워드


다른 키워드로 검색

BL 가이드

*배경/분야: 서양풍, 판타지물, 추리/스릴러
*작품키워드: #판타지 #추리/스릴러 #미남공 #다정공 #헌신공 #능글수 #미남수 #능력수 #오해/착각 #차원이동/영혼바뀜 #서브공있음 #수시점 #서양풍 #생존 #시스템 #연극 #일상물 #사건물, #쌍방착각계
*공: #허접공 #다정공 #헌신공 #영웅공 #미남공 #분리불안공
레오나르도(레오발트) - 구국 영웅이었으나 배신당해 죽고, 백작가의 망나니 차남으로 빙의됐다. 복수를 준비하는 과정에서 이삭과 얽히게 된다. 행동거지만 보면 마음씨 좋은 청년 영웅이지만, 사고방식이 정상은 아니다. 어릴 적부터 전장에서 구르고 구르다 보니 평범한 인간관계는 경험해 본 적이 없어 때때로 이삭을 당혹스럽게 만든다.
*수: #연기수 #능글수 #실눈캐수 #주연이되지못하면죽수 #미남수
이삭 – 판타지 왕도물 속으로 떨어진 현대인. 시나리오 속 배역의 비중을 높여야 죽지 않을 수 있다는 것을 알고 레오나르도의 옆에서 비중을 늘리기 위해 노력한다. 흑막 연출과 컨셉 유지에 진심이며, 가끔 이상하게 안광이 죽는 레오나르도를 안정적으로 핸들링하는 임기응변 장인이다.
*이럴 때 보세요: 정반대 처지의 두 사람이 시나리오로 구성된 세계의 진상에 다가가면서 깊게 얽히는 이야기가 보고 싶을 때.
*공감 글귀: “네 어디가 수상하냐고? 머리부터 발끝까지 전부.”


주연이 되지 못하면 죽습니다작품 소개

<주연이 되지 못하면 죽습니다>

[메인 시나리오 실패: 시나리오 비중이 0.00%에 이를 시, 당신의 존재가 지워집니다.]
[당신은 ‘엑스트라 등급 - 시민 1001호’입니다. 현재 시나리오 비중 0.02%]


생뚱맞게 판타지 왕도물 작품 속으로 떨어졌다.
그런데 비중의 상태가?

주인공 레오나르도의 곁에서 활약할 때마다 야금야금 올라가는 시나리오 비중.
그래, 이왕 이렇게 된 거 구차하더라도 주인공 옆에 붙어서 끝까지 생존해 보자.

그리고…….

“날 두고 떠나려고? 행여 그랬다간 네가 손수 빚어낸 영웅이 비루하게 바닥을 기며 네 시선 한 줌을 애원하는 꼴을 봐야 할 거야. 그러길 원하나?”

너무 옆에 끼고 지낸 탓인지, 곱게 키운 주인공에게 분리불안이 생기질 않나.

“여보.”

갑자기 여보라고 부르질 않나.

에라 모르겠다. 주인공이 하는 일이니 뭔가 이유가 있겠지.

“어, 그래. 자기야.”


출판사 서평

“어서 오세요. 가족분들이 다 같이 나들이 나오셨나요?”
나는 사제의 농담에 하하 웃었다. 이렇게 안 닮은 형제지간이 있을 리가 있겠는가 하며. 체모부터 생김새까지 피 한 방울 안 섞인 타인임이 여실한데 말이다. 심지어 꼬맹이 비토리오랑 내 나이 차만 해도 형제라고 보기에는 살짝 아슬아슬한데.
그런데 사제는 눈만 깜빡였고, 레오나르도는 부드러운 태도로 입을 열었다.
“혼인한 사이는 아닙니다.”
혼인……. 뭐?
그러자 비토리오도 옆에서 거드는 것처럼 고개를 끄덕였다. 실없는 농을 대하는 태도가 아니라 어딜 봐도 오해를 정정해 주는 태도였다.
“아, 실은 광장에서 다가오시는 걸 보았는데 세 분이 단란해 보이시기에. 제가 착각한 모양이군요.”
사제는 미소 띤 얼굴로 그 정정을 수용했다. 이 상황에서 혼란스러움을 느끼는 건 나뿐이었다.
어딜 봐도 농담인 게 아니었나? 설령 진담이었어도 그냥 셋이 형제지간이냐는 가벼운 신변잡기용 질문이 아니었어?
“……?”
뭐냐고, 대체.



저자 소개

단당밀

리뷰

구매자 별점

4.9

점수비율
  • 5
  • 4
  • 3
  • 2
  • 1

2,657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작품과 함께 구매한 작품


이 작품과 함께 둘러본 작품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앱으로 연결해서 다운로드하시겠습니까?
닫기 버튼
대여한 작품은 다운로드 시점부터 대여가 시작됩니다.
앱으로 연결해서 보시겠습니까?
닫기 버튼
앱이 설치되어 있지 않으면 앱 다운로드로 자동 연결됩니다.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