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좋은 말로 할 수 있잖아! 상세페이지

어린이/청소년 어린이

좋은 말로 할 수 있잖아!

구매종이책 정가11,000
전자책 정가7,700(30%)
판매가7,700
좋은 말로 할 수 있잖아!

책 소개

<좋은 말로 할 수 있잖아!> 어린이를 위한 가치관 동화 시리즈 9권. 말의 힘에 대해 깨우쳐 주고 올바른 언어 습관을 기르도록 돕는 동화이다. ‘깜짝놀라’ 서커스단의 인기 스타인 어릿광대 포포는 남에게 상처 주는 말만 하다가 입만 큰 못생긴 개구리로 변해 버린다. 포포가 자신이 했던 못된 말을 반성하고 다시 인기 많은 포포로 돌아오기까지 상상 가득한 이야기가 펼쳐진다.

깜짝놀라 서커스단의 어릿광대 포포는 서커스단에서 가장 인기가 많다. 그러다 보니 자기가 가장 잘난 줄 알고 잔뜩 거만해져서는 “이 배불뚝이 뚱뚱보야!”, “머리가 왜 그렇게 나쁘니?” 등 친구들에게 못된 말만 골라 한다. 그러던 어느 날, 포포는 분장실에서 심통 맞은 소리를 하는 거울을 만난다.

거울은 포포에게 ‘입만 커다란 못생긴 개구리!’라고 한다. 기분이 상한 포포가 거울 앞에 섰는데 정말 입만 큰 못생긴 개구리가 보이는 것이었다. 곧 사람들이 서커스를 보러 올 텐데 어떻게 해야 할까? 포포는 대체 왜 이런 모습으로 변한 걸까?


출판사 서평

말로도 상처를 줄 수 있다고요?

‘어린이를 위한 가치관 동화’ 시리즈 아홉 번째 《좋은 말로 할 수 있잖아!》는 말의 힘에 대해 깨우쳐 주고 올바른 언어 습관을 기르도록 돕는 동화입니다. “말 한 마디로 천 냥 빚을 갚는다.”, “가는 말이 고와야 오는 말이 곱다.” 등 말에 관한 속담이 참 많지요. 그만큼 말을 제대로 사용하는 일이 중요하기 때문입니다. ‘깜짝놀라’ 서커스단의 인기 스타인 어릿광대 포포는 남에게 상처 주는 말만 하다가 입만 큰 못생긴 개구리로 변해 버려요. 포포가 자신이 했던 못된 말을 반성하고 다시 인기 많은 포포로 돌아오기까지 상상 가득한 이야기가 펼쳐집니다.

깜짝놀라 서커스단의 어릿광대 포포는 서커스단에서 가장 인기가 많아요. 그러다 보니 자기가 가장 잘난 줄 알고 잔뜩 거만해져서는 “이 배불뚝이 뚱뚱보야!”, “머리가 왜 그렇게 나쁘니?” 등 친구들에게 못된 말만 골라 합니다. 그러던 어느 날, 포포는 분장실에서 심통 맞은 소리를 하는 거울을 만나요. 거울은 포포에게 ‘입만 커다란 못생긴 개구리!’라고 하지요. 기분이 상한 포포가 거울 앞에 섰는데 정말 입만 큰 못생긴 개구리가 보여요. 곧 사람들이 서커스를 보러 올 텐데 어떻게 해야 할까요? 포포는 대체 왜 이런 모습으로 변한 걸까요?

《좋은 말로 할 수 있잖아!》는 말의 힘이 얼마나 센지를 깨우쳐 줍니다. 별 생각 없이 내뱉은 말이 때로는 듣는 사람을 절망하게 만들고 깊은 상처를 남기기도 합니다. 포포가 던진 심술궂은 말 때문에 스스로를 모자라고, 못났다고 여겨 무기력해져 버린 깜짝놀라 서커스 단원들처럼요. 한때 칭찬과 사랑을 받으면서 의기양양했던 포포 역시 못생긴 개구리로 변한 뒤 놀림과 멸시를 받고는 점점 위축되는 자신을 느끼지요. 그제야 긍정적이고 좋은 말이 얼마나 중요한지에 대해 깨닫게 됩니다.
《좋은 말로 할 수 있잖아!》는 입장을 바꾸어 생각하게 합니다. 때리는 사람은 쇠망치로 때려 놓고 솜망치로 때렸다고 생각하고, 맞는 사람은 솜망치로 맞아 놓고 쇠망치로 맞았다고 한다는 말이 있지요. 이렇듯 각자의 입장에 따라 상황에 대해 느끼는 감정은 다를 수 있습니다. 미국을 포함한 선진국에서는 학교 폭력 방지에 관한 교육을 할 때 연극을 통해 피해자가 되는 체험을 하게 합니다. 가상이지만 피해자의 입장이 되어 본 아이들은 단순한 장난이라고 생각했던 행동이나 말이 상대에게 얼마나 큰 고통과 상처를 주는지 피부로 깨닫게 되지요. 살면서 다양한 상황에 처하고, 상황이 이렇게 저렇게 바뀌기도 하므로 입장을 바꿔 보는 일은 중요합니다. 나쁜 말을 하던 포포가 거꾸로 나쁜 말을 듣는 대상이 되었을 때 펼쳐진 상황들은 아이들로 하여금 상대방의 입장을 고려하게 하고, 서로 배려하며 존중하는 마음 또한 다지게 합니다.
올바르고 긍정적인 언어 습관에 대한 지침을 유쾌하게 보여 주는 이 책을 통해 좋게 이야기하면 좋게 되고 나쁘게 이야기하면 나쁘게 되는 말의 힘에 대해 생각해 보기 바랍니다. 또 다른 사람의 좋은 점을 찾아내어 칭찬할 줄 아는 아량을 가진 어린이가 되기를 바랍니다.


저자 소개

김은중 글
국어국문학과 아동문학교육을 전공하고, ‘어린이책작가교실’에서 동화 쓰기를 배웠습니다. 김만중문학상을 수상하고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서울문화재단에서 지원을 받았습니다. 지은 책으로는 《좋은 말로 할 수 있잖아》, 《책 읽어주는 아이 책비》등이 있습니다.

문종훈 그림
대학에서 시각디자인을 공부하고, 대학원에서 일러스트레이션을 전공했습니다. 작고 아름다운 존재들이 가치를 인정받고 존중받기를 바라며 이 책을 만들었습니다. 글과 그림을 함께한 책으로 『작은 물고기』 『작은 씨앗』 『우리는 아빠와 딸』 『사람이 뭐예요?』 『미래가 보인다!』 『동물들의 첫 올림픽』, 그린 책으로 『먹다 먹힌 호랑이』 『모두를 위한 단풍나무집』 『여기는 한양도성이야』 『나무는 언제나 좋아』 등이 있습니다.

목차

목차 없음


리뷰

구매자 별점

5.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1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