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딱 1년만 옷 안 사고 살아보기 상세페이지

자기계발 여성

딱 1년만 옷 안 사고 살아보기

스트레스를 쇼핑으로 풀던 그녀, 비우고 다시 채우는 1년 프로젝트에 도전하다

구매종이책 정가15,000
전자책 정가10,500(30%)
판매가9,450(10%)

책 소개

<딱 1년만 옷 안 사고 살아보기>

결혼과 출산 후 직장을 그만두고 의기소침해져 가던 저자는 어느 날 변화를 결심한다. 출발은 사소했다. 특별히 비싼 걸 산 적이 없는데 가계부 적자가 조금씩 늘어나는 걸 발견한 날, 유리창에 비친 초라한 자신의 모습을 직시한 날, 옷을 사봤자 예쁘지도 않은데 돈이라도 아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딱 1년만 옷 쇼핑을 멈추기로 하고, 블로그를 개설하여 진행상황을 기록하기 시작한다.

옷을 사지 않으니 묵혀둔 옷들을 다시 보게 되었고, 자리만 차지하던 옷들을 처분하게 됐다. 그 과정이 순탄치만은 않았다. 유혹 앞에 고민하고, 시행착오도 겪었지만 그런 과정까지 솔직하게 공개한다. 1년이 지나자 단순히 옷장만 정리된 게 아니라 그녀의 내면과 생활까지 바뀌었다.

프로젝트는 단순히 쇼핑을 금지하는 것에서 끝나지 않고, 이미 가진 것들을 들여다보며 불필요한 것을 비우는 단계까지 발전한다. 우선 옷장을 열어 재고조사를 하고, 못 입는 옷을 걸러내고, 종류별로 분류해서 꼭 필요한 옷만 추려낸다. 1,000벌 가까운 옷을 132벌로 줄이는 과정은 눈물이 날 정도로 괴롭지만, 옷장이 비어갈수록 왠지 모르게 마음은 홀가분해진다.

과거의 나는 어떻게 쇼핑을 했고 생활해 왔는지, 옷장을 정리하는 과정 속에서 나의 마음과 생활을 들여다본다. 몸과 마음을 가꾸면 더 이상 옷의 가짓수는 중요하지 않다는 것을 알게 된다. 그렇게 저자는 옷을 버렸는데 입을 옷은 더 많아지는 놀라운 경험을 전하고 있다.


출판사 서평

“옷을 안 사니 입을 옷이 많아졌다”

옷장을 비우고 나를 채우는 1년간의 옷 안 사기 프로젝트!
지름신을 멈추고 진짜 소중한 것을 찾아가는 공감 성장일기

옷장은 터질 지경인데 막상 입을 옷이 없다. ‘세일’, ‘떨이’란 말에 혹해서 산 옷들은 애물단지가 됐다. 스트레스를 옷 쇼핑으로 풀다 보니 밀려드는 카드값에 다시 스트레스를 받는다. 이 악순환을 끊을 수는 없을까?
딱 1년만 옷 안 사고 살아보자. 대신 내 옷장에서 쇼핑을 시작하자. 생각보다 좋은 옷이 많았다는 것을 깨닫게 될 것이다. 나아가 이미 가진 옷들 중에서 나에게 어울리고 필요한 것만 추려내는 작업을 해보자. 옷과 나 자신을 새롭게 발견하면서 삶의 변화가 시작될 것이다.

딱 1년, 옷 안 사기 프로젝트가 가져온 놀라운 변화
결혼과 출산 후 직장을 그만두고 의기소침해져 가던 저자는 어느 날 변화를 결심한다. 출발은 사소했다. 특별히 비싼 걸 산 적이 없는데 가계부 적자가 조금씩 늘어나는 걸 발견한 날, 유리창에 비친 초라한 자신의 모습을 직시한 날, 옷을 사봤자 예쁘지도 않은데 돈이라도 아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딱 1년만 옷 쇼핑을 멈추기로 하고, 블로그를 개설하여 진행상황을 기록하기 시작한다.
옷을 사지 않으니 묵혀둔 옷들을 다시 보게 되었고, 자리만 차지하던 옷들을 처분하게 됐다. 그 과정이 순탄치만은 않았다. 유혹 앞에 고민하고, 시행착오도 겪었지만 그런 과정까지 솔직하게 공개한다. 1년이 지나자 단순히 옷장만 정리된 게 아니라 그녀의 내면과 생활까지 바뀌었다. 자신을 더 믿게 되었고, 도전을 즐기게 되었으며, 무엇보다 하루하루가 즐겁고 내일이 기대된다. 1년의 시간은 멈춰 있었던 게 아니라 옷장을 비우고 자신을 채우는 시간이었던 것이다.

버리면 비로소 보이는 옷들, 그리고 내 마음들
프로젝트는 단순히 쇼핑을 금지하는 것에서 끝나지 않고, 이미 가진 것들을 들여다보며 불필요한 것을 비우는 단계까지 발전한다. 우선 옷장을 열어 재고조사를 하고, 못 입는 옷을 걸러내고, 종류별로 분류해서 꼭 필요한 옷만 추려낸다. 1,000벌 가까운 옷을 132벌로 줄이는 과정은 눈물이 날 정도로 괴롭지만, 옷장이 비어갈수록 왠지 모르게 마음은 홀가분해진다. 과거의 나는 어떻게 쇼핑을 했고 생활해 왔는지, 옷장을 정리하는 과정 속에서 나의 마음과 생활을 들여다본다. 몸과 마음을 가꾸면 더 이상 옷의 가짓수는 중요하지 않다는 것을 알게 된다. 그렇게 저자는 옷을 버렸는데 입을 옷은 더 많아지는 놀라운 경험을 전하고 있다.

지금 당장 해볼 만한 실용적 팁을 담았다
머리로는 알지만 실천하기란 쉽지 않은 법. 이 책에는 지금 당장 행동으로 옮길 수 있는 실용적 팁이 가득하다. 쇼핑 욕구를 다스리는 요령, 데일리룩 사진을 찍으며 나만의 스타일 찾는 법, 티셔츠부터 코트까지 종류별?단계별로 옷장 비우는 법을 알려준다. 처분할 옷을 처분하는 대신 기부하는 방법도 공개한다. 무엇보다 자신만 스타일을 찾기 위해 이미지 컨설팅을 받으며 얻은 노하우와 그것을 실천하면서 얻은 깨달음까지 아낌없이 털어놓는다.

추천사

웃다가 찡했다가, 마치 내 이야기 같았다. 책을 읽으며 나를 들여다보는 시간을 가졌고, 읽고 난 후에 바로 옷장 정리를 시작했다. - 김수현 님(37세/주부)

옷으로 스트레스를 해소하려 한다는 것도 이해되고, 정리해가며 나를 발견하고 치유한다는 것에도 깊이 공감합니다. 요즘 아이 책 정리 중인데 자극 받아서 더 힘내볼까 합니다. - 션이 님(40세/주부)

풍백이라는 이 여자, 데일리룩을 보면 분명 옷을 좋아한다. 그런데 갑자기 옷을 안 산대. 응원했다. 원피스 126벌에서 17벌만 남기고 다 버린대. 솔직히 불가능하다고 말렸다. 할 수 있다고 응원해 달란다. 그리고 결국 해내더라. 그걸 보고 반성했다. 난 왜 해보지도 않고 불가능하다고 겁을 먹고 있었던 걸까? - 이세현 님(39세/주부)


저자 소개

여의도 빌딩숲을 누비던 커리어우먼에서 출산과 함께 30대 초반에 전업주부가 되었다.
꿈꾸던 모습과 너무나 달라진 자기 모습에 어느 날 문득 ‘이대로는 안 되겠다’는 생각이 들어 ‘1년간 옷 안 사기’ 프로젝트에 도전했고 성공했다.
매해 소소한 나만의 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블로그에 기록을 남기고 있다.

-블로그 ‘적당히 벌고 적당히 노는 사람’ https://blog.naver.com/poongbaek24

목차

PROLOGUE_ 어느 날 문득, 변화를 결심하다

Part 01. 옷장 디톡스를 결심하다

뭔가 잘못되어가고 있다
오늘까지만 사는 거야
나는 어떻게 살고 싶은 걸까
내가 인터넷 쇼핑몰에 가는 이유
오늘밤 ‘호갱’님은 나야, 나
고작 천 원 싸게 사자고
내 마음을 쇼핑으로 위로하지 말자
사느라 힘들고, 버리느라 힘들고
옷을 산 게 아니라 설렘을 샀구나
마음을 다스리는 테크닉

# 쇼핑 욕구를 잠재워준 책들

Part 02. 지름신을 이겨라

데일리룩 사진으로 나를 알아가다
매월 12일 자정을 맞이하며
사기 전에 재고 파악부터 하자
생각 없이 사면 손발이 고생한다
유행 아이템을 사면 후회하는 이유
목표는 사람들 앞에서 공표하자
적립금의 유혹을 이겨내다
가계부가 깨끗해지고 있다
보물은 이미 당신 옷장 속에 있다
안 사니까 마음이 편해졌다
기분전환의 유혹을 이기다

# 공짜에 혹하지 말자

Part 03. 문제는 옷이 아니라 나였어

운동을 시작하다
맨날 비슷한 옷만 입고 다녔네
옷장은 내 생활을 보여주는 거울
쇼핑 전에 나를 먼저 알자
내가 원하는 내 모습을 고민하다
나에게 맞는 헤어스타일
옷이 아니라 몸에 투자하자
내면의 소리를 듣다
겉모습에 앞서 마음을 바꾸다
남길 옷의 기준을 정하다
외출복을 미리 지정해놓자
내 몸부터 바로하자
입을 게 없다? 옷장 정리가 필요한 때

# ‘애엄마 패션’을 위한 변명

Part 04. 나를 돌아보는 옷장 정리

쇼핑은 심리적인 문제다
절대 못 버리는 건 없다
옷 정리는 반성의 시간
집에서 입는 옷 점검하기
333 프로젝트를 시작하다
1차 옷장 조사
2차 옷장 조사
원피스 129벌에서 17벌로 정리하기
니트 75벌에서 21벌로 정리하기
바지 47벌에서 16벌로 정리하기
티셔츠 136벌에서 17벌로 정리하기
카디건, 치마, 블라우스 단숨에 정리하기
정리는 새로운 출발

# 1년 옷차림 정리

Part 05. 비웠더니 넓어졌다

조금씩 성장하고 있다
비우면 나눌 수 있다
나누면 얻는 것들
정리하니 충분함을 알겠더라
바로 지금 시작하라
나의 정체성을 고민하는 기회
집 안 정리는 마음 정리
보기에 좋으면 기분도 좋다
청소를 하니 풍경이 보인다
마음에 드는 공간을 만드는 기쁨
더 나은 사람이 되어가고 있다

# 정리한 옷, 버리지 않아도 된다

EPILOGUE_ 내 변화를 나는 안다


리뷰

구매자 별점

4.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8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