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그래서 이런 속담이 생겼대요 상세페이지

어린이/청소년 어린이

그래서 이런 속담이 생겼대요

소장종이책 정가13,000
전자책 정가20%10,400
판매가10,400
그래서 이런 속담이 생겼대요 표지 이미지

그래서 이런 속담이 생겼대요작품 소개

<그래서 이런 속담이 생겼대요> 뜻만 외우는 속담 공부는 그만!
알쏭달쏭한 속담이 머리에 쏙쏙!


속담이란 옛날부터 전해 오는 조상들의 지혜를 담은 짧은 말을 가리켜요. 주로 우리에게 교훈과 가르침을 주거나 어떤 일을 익살스럽게 풍자하기 위해 많이 썼지요. 이런 속담에는 함축적이고 비유적인 표현이 많아 정확한 뜻을 모르면 들었을 때 제대로 이해하지 못하거나 잘못된 상황에서 사용할 수도 있어요. 그럴 때는 『그래서 이런 속담이 생겼대요』를 펼쳐 보세요. ‘쇠귀에 경 읽기’의 ‘경’은 대체 무엇인지, ‘같은 값이면 다홍치마’의 ‘다홍치마’가 왜 좋은지 등 속담이 생겨난 이야기를 읽다 보면 아리송했던 속담이 더 쉽고 정확하게 이해될 거예요. 또 익살스러운 네 칸 만화와 다양한 예문으로 어떤 상황에서 이 속담이 쓰이는지도 자연스럽게 익힐 수 있답니다.


저자 프로필


저자 소개

글: 우리누리어린이를 위한 동화부터 지식·정보책까지 폭넓은 분야의 책을 집필하는 전문 작가 모임입니다. 언제나 어린이의 눈높이로 세상을 보고, 그것을 글로 표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그동안 쓴 책으로는 「오십 빛깔 우리 것 우리 얘기」 시리즈, 「Go Go 지식 박물관」 시리즈, 「우리 역사 박물관」 전집, 『아빠 법이 뭐예요?』 등이 있습니다.「그래서 이런 말이 생겼대요」 시리즈는 우리누리의 대표작입니다. 이 책을 읽고 우리말의 유래와 그 속에 담긴 역사와 문화를 재미있게 알아보세요./그림: 이창우부산대학교 미술학과를 졸업하고 일러스트레이터가 되어 만화와 그림을 그리고 있습니다. 그린 책으로 『너무 재치 있어서 말이 술술 나오는 저학년 속담』, 『뼈만 남았네! 공룡과 화석』, 『미생물은 힘이 세! 세균과 바이러스』, 『아큐정전』, 『그림자 세탁소』, 『학교 전설 탐험대』, 『웃다 보면 알게 되는 저학년 수수께끼』, 『4학년 5반 불평쟁이들』 등이 있습니다.

목차

1장 생활과 풍속에서 나온 속담


소 잃고 외양간 고친다
아니 땐 굴뚝에 연기 나랴
가는 날이 장날
되로 주고 말로 받는다
같은 값이면 다홍치마
낫 놓고 기역 자도 모른다
등잔 밑이 어둡다
떡 줄 사람은 생각도 않는데 김칫국부터 마신다
구관이 명관이다
개똥도 약에 쓰려면 없다
부뚜막의 소금도 집어넣어야 짜다
구더기 무서워 장 못 담글까
콩으로 메주를 쑨다 해도 곧이듣지 않는다


2장 동물에 빗댄 속담


가재는 게 편
고래 싸움에 새우 등 터진다
꿩 먹고 알 먹고
개구리 올챙이 적 생각 못 한다
쇠귀에 경 읽기
우물 안 개구리
고슴도치도 제 새끼는 함함하다고 한다
뱁새가 황새 따라가면 가랑이 찢어진다
굼벵이도 구르는 재주가 있다
닭 쫓던 개 지붕 쳐다본다
까마귀 날자 배 떨어진다
어물전 망신은 꼴뚜기가 시킨다
지렁이도 밟으면 꿈틀한다
호랑이에게 물려 가도 정신만 차리면 산다


3장 사람의 심리가 담긴 속담


가는 말이 고와야 오는 말이 곱다
바늘 도둑이 소도둑 된다
간에 붙었다 쓸개에 붙었다 한다
꿈보다 해몽이 좋다
이 없으면 잇몸으로 산다
내 코가 석 자
남의 밥그릇이 더 커 보인다
저 먹자니 싫고 남 주자니 아깝다
똥 누러 갈 적 다르고 올 적 다르다
금강산도 식후경
바다는 메워도 사람 욕심은 못 채운다
잘되면 제 탓, 안되면 조상 탓
남의 제사에 감 놔라 배 놔라 한다
웃는 낯에 침 못 뱉는다
미운 놈 떡 하나 더 준다
제 꾀에 제가 넘어간다
제 버릇 개 못 준다


4장 역사 속 인물이 가르쳐 준 속담


공든 탑이 무너지랴
구르는 돌은 이끼가 끼지 않는다
말이 씨가 된다
우물을 파도 한 우물을 파라
무쇠도 갈면 바늘 된다
산 입에 거미줄 치랴
이미 엎질러진 물이다
열 번 찍어 안 넘어가는 나무 없다
티끌 모아 태산
하늘이 무너져도 솟아날 구멍이 있다
신선놀음에 도낏자루 썩는 줄 모른다
평안 감사도 저 싫으면 그만이다
호랑이는 죽어서 가죽을 남기고, 사람은 죽어서 이름을 남긴다
될성부른 나무는 떡잎부터 알아본다


5장 세상의 이치를 담은 속담


낮말은 새가 듣고 밤말은 쥐가 듣는다
뛰는 놈 위에 나는 놈 있다
고생 끝에 낙이 온다
천 리 길도 한 걸음부터
물이 깊어야 고기가 모인다
윗물이 맑아야 아랫물이 맑다
뿌린 대로 거둔다
입에 쓴 약이 병에는 좋다
지성이면 감천
피는 물보다 진하다
팔십 노인도 세 살 먹은 아이한테 배울 것이 있다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앱으로 연결해서 다운로드하시겠습니까?
닫기 버튼
대여한 작품은 다운로드 시점부터 대여가 시작됩니다.
앱으로 연결해서 보시겠습니까?
닫기 버튼
앱이 설치되어 있지 않으면 앱 다운로드로 자동 연결됩니다.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