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그늘을 갖는 법 상세페이지

이 책의 키워드


다른 키워드로 검색

로맨스 가이드

* 배경/분야: 현대 로맨스
* 작품 키워드: 순정남, 다정남, 재벌남, 능력남, 직진남, 존댓말남, 상처녀, 평범녀, 다정녀, 잔잔물, 힐링물
* 남자 주인공: 홍차민 - 조부의 곁을 지키느라 휴직 후 시골에서 버섯 농사를 짓고 있는 중. 시골 남자답지 않게 하얀 얼굴이 특징.
* 여자 주인공: 문사강 - 상처받은 마음을 다스리고, 환기도 시킬 겸 지방에서 파견 근무 중. 시골 어르신의 주선으로 농사짓는 남자와 소개팅을 하게 됨.
* 이럴 때 보세요: 휴식 같은 글을 읽고 싶은 지금 이 순간.
* 공감 글귀: 맨 처음에 차민 씨가 나에 대해 듣지 않고도 나를 다시 만나고 싶다고 했을 때, 그늘이 큰 나무 같다고 생각했어요. 그 뒤에도 힘들 때마다 차민 씨를 생각하면 마음에 커다란 나무 한 그루가 있는 느낌이 들었어요. 비가 와도, 바람이 불어도, 태양이 작열해도 다 피할 수 있는 커다란 그늘을 가진 나무요.


책 소개

<그늘을 갖는 법> 사락사락, 버들잎들이 내는 소리 사이로
사각, 바람과 같은 감각으로 차민의 눈에 사강이 새겨졌다.

“사강 씨, 어려운 질문 하나 해도 돼요?”
“뭔데요?”
“여기는 왜 오게 된 거예요?”

질문을 해 놓고도, 웃음을 잃어 가는 그녀에게 미안했다.
여자 혼자 낯선 도시로 떠나온 이유가 가볍지는 않을 테니까.
그러나 곤란한 답일지언정 그가 듣기를 원하는 의지는 단 하나.
홍차민은 문사강에 대해 알고 싶었다.

“저, 사강 씨 다시 만나고 싶다고 말하는 겁니다.”
“왜 여기에 왔는지, 아직 아무것도 말하지 않았는데요.”
“상관없어요.”
“그게 우리 관계에 지대한 영향을 미칠 만한 것이어도요?”

어떤 것을 깨달았을 때 나오는 진리의 빛이 차민의 얼굴을 밝혔다.

“그 일은 이미 우리한테 어마어마한 영향을 끼쳤죠.”

커다란 그늘을 가진 나무와 같은 그의 마음으로
조금, 아니, 조금은 많이 지쳐 있던 사강이 막 들어선 순간이었다.


저자 프로필

윤재하

2016.06.09.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소개

윤재하

목차

1~20
Epilogue


리뷰

구매자 별점

4.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14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