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별거 아닌 운명 상세페이지

이 책의 키워드


다른 키워드로 검색

로맨스 가이드

* 배경/분야: 현대소설
* 작품 키워드: 연하남, 능글남, 능력녀/커리어우먼, 상처녀
* 남자주인공 : 허견 - 29세, 혜승그룹 상품기획팀 침장, 회장 막내아들, 능청스러운 상처남
* 여자주인공 : 주상은 - 32세, 혜승그룹 상품기획팀 대리, 조용하고 인내심 많은 능력녀
* 이럴 때 보세요: 시련을 딛고 이겨내는 진한 사랑이야기가 필요할 때


책 소개

<별거 아닌 운명> 6년째 사귀고 있는 남자 친구는 나 때문에 한쪽 청력을 잃었다.
요즘 들어 자주 화내고 자주 의심하고 가끔 돈을 달라고 한다.
취한 남자를 바래다줬더니 50만 원을 차비라고 찔러줬다.
떨어뜨린 핸드폰을 전해 주려 회사로 불렀는데 다들 그 남자에게 인사를 한다.
사례라며 건넨 수표에 홧김에 대들고 며칠을 해고의 두려움에 떨었다.
상사로 다시 만난 그 남자, 회사 오너의 아들이라는 그 남자.

“그래서 말인데. 나, 잘하던가요?”

저기요. 전 그냥 취한 당신을 데려다준 것뿐인데요.
아무 일도 없었습니다. 그러니 절 좀 가만히 내버려 두세요, 제발.



나는 여자가 싫다.
여섯 살 그 사고 이후 여자가 끔찍하다.
2년 전 스토커에게 칼을 맞은 뒤론 더 끔찍해졌다.
그런데 내가 어떤 여자랑 잔 것 같다.
그 여자가 궁금해 죽기보다 싫은 회사에 내 발로 들어왔다.
호기심에 키스했더니 날 벌레 보듯 하는 그 여자.
남자 친구도 있다는 그 여자.
그럼 나랑 대체 왜 잔 거야?
취해서? 돈 때문에? 아님 내 얼굴?

“재밌습니까? 그러다 칼 맞습니다.”

그때는 몰랐다. 그깟 칼보다 당신이 더 아팠던 이유.

당신이 좋아. 우리, 연애할까?


저자 프로필


저자 소개

김제이
[email protected]

출간작
태주 동생 태희
나의 독재자
솔, 바람이 분다

목차

00 :: 계기
01 :: Hi, Puppy
02 :: 그날 밤
03 :: nobody knows
04 :: 자꾸 생각나
05 :: 공범
06 :: 부케
07 :: 스트로베리 잼
08 :: 그냥 보통의 남자
09 :: 말할 수 없는 비밀
10 :: Vin Chaud
11 :: 봄의 경계
12 :: 흐린 기억 속의 너
13 :: 언젠가 이 비도 그치겠죠
14 :: 당신과 나, 아니 어쩌면 우리
15 :: 그럼에도 불구하고
16 :: 나쁜 사랑
17 :: 별거 아닌 운명
에필로그 :: 그녀의 사무실
작가 후기


리뷰

구매자 별점

3.9

점수비율

  • 5
  • 4
  • 3
  • 2
  • 1

297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