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연애하지 않을 권리 상세페이지

에세이/시 에세이

연애하지 않을 권리

혼자서도 완벽한 행복을 위한 선택

구매종이책 정가15,000
전자책 정가10,500(30%)
판매가10,500

리디셀렉트에서 읽을 수 있는 책입니다. 보러 가기


책 소개

<연애하지 않을 권리> “우리는 누군가의 애인이 되기 위해 태어나지 않았다.”
다음 카카오 브런치 100만 조회 수 화제작, ‘사랑 세뇌’ 전격 출간

여성에게 연애를 강요하는 가정, 사회, 문화적 문제를 파헤치고 스스로의 행복을 선택하도록 권하는 에세이다. 카카오 브런치에서 100만 조회 수 이상 뜨거운 반응을 얻었던 연재 글 ‘사랑 세뇌’를 바탕으로 재구성했다. “여자는 결혼 전 가장의 보호가 필요하고, 결혼 후에는 남편에게 사랑을 받아야 한다. 좋은 남자를 만나려면 외모와 마음을 아름답게 가꿔야 한다.” 한국 여성이라면 누구나 들어봤을 이 흔한 문장에 사실 복잡한 메커니즘이 숨어있다. 바로 매스미디어와 뷰티 산업(쇼 비즈니스), 그리고 가부장제이다. 이 책은 여성들이 사회가 만든 짜여진 틀 안에서 사랑에 세뇌되고 있음을 고발한다. 또한 여성이 자신의 삶을 원하는 방향으로, 주체적으로 바꿀 것을 권하는 내용이 담겨있다.

저자는 오늘날까지도 우리나라가 남성 중심 사회를 이어왔기 때문에 여성들이 연애와 결혼을 해도 공허하고, 인생을 바꾸려 노력해도 우울할 수밖에 없다고 꼬집는다. 여성도 남성에게 의존하지 않고 주체적으로 살 권리가 있다. 이제부터라도 혼자서도 완전한 삶, 솔로여도 행복한 인생을 선택해야 한다. 각계각층에서 짜놓은 각본대로, 여성 개인의 행복을 무시하고 사랑을 만병통치약이라 주입해온 실체를 통해 삶을 바꾸는 용기를 얻을 수 있을 것이다.


출판사 서평

“누군가의 애인으로만 살기에는 우리의 꿈과 욕망이 너무 버라이어티하지 않은가?”
가부장제, 매스미디어와 뷰티 시장 비즈니스가 낳은 여성성에서 벗어나기

어린 시절부터 공주 동화 시리즈 및 마법소녀물을 학습하며 자란 소녀는 성인이 되어서도 TV 드라마, 영화 등 각종 매체 속 신데렐라 스토리를 답습한다. 대중문화와 미디어는 쉴 새 없이 여성의 행복과 불행의 경계는 연애 아니면 결혼에 있다고 말하고, 이것은 여성들에게 자연스럽게 세뇌된다. 특히 결혼이라는 제도는 가부장제의 전통을 이어가기 위한 필수 요소다. 과거에는 여성이 사회에서 보호받고 물질적 안정을 확보하기 위해 결혼이라는 제도가 필요했다. 그래서 남성은 ‘자신들에게 유리한’ 신붓감을 고를 수 있었다. 바로 남자 의견에 순종적이면서 자신을 대신해 부모님께 효도하고, 독박 육아에도 남성을 더 걱정하며, 외모도 빼어나 자신의 기를 세워줄 수 있는 여성이다.

자본주의를 바탕으로 한 쇼 비즈니스 사업 또한 여성을 틀에 가두는 예로 빠질 수 없다. 화장품 등 뷰티 산업이나 성형외과 광고가 대표적이다. 외모가 빼어난 여성을 모델로 내세워 ‘너도 조금만 투자하면 나처럼 될 수 있어’라며 여성들을 향해 주문을 외운다. 가꿀수록 아름다워져 인생이 드라마틱하게 바뀔 수 있다고 헛된 희망을 주입하는 것이다.

일터에서도 여성들은 억압받는다. 여전히 대기업의 여성 임원 수는 남성의 비해 현저히 낮아 유리천장을 뚫기 어렵다. 또한 여자 사원은 일 잘하는 것뿐만 아니라 ‘싹싹하고 다정하며 조신할 것’을 강요받는다. 이 또한 “이토록 힘든 현실에서 좋은 남자야말로 회사를 그만두고 물질적으로 편하게 해줄 삶의 구원”이라 생각하게 만든다. 저자는 지금이라도 ‘남자 주인공’ 없이는 완성될 수 없도록 세팅되어 있는 여성들의 삶의 각본을 뜯어고쳐야 한다고 말한다.

“당신의 허락과 동의, 감정적 지지 없이도 여성은 완전한 존재다.”
외모와 내면을 매일 채점당하는 현대사회에서 주체적인 삶을 위한 선택

저자는 친구들의 연애 고민을 잘 들어주는 프로 연애상담러였다. 이별 후, 엄연히 남자 쪽에서 잘못해 끝난 관계를 자신의 탓으로 돌리고 박탈감에 빠지는 여성을 수없이 목격했다. 여자들에게 필요한 것은 자책과 희생정신이 아니다. 이 책의 문제의식은 연애로부터 시작하지만, 궁극적으로 여성들에게 애초에 자신에게 불리하게 짜여진 ‘구조적 문제’를 인식하고 ‘남 탓’을 해야 한다고 말한다. 다음 카카오 브런치에 프로불편러의 시각을 연재해 100만 독자들의 지지를 얻은 것은, 대부분의 여성들이 아직 모르거나 이미 알고 있음에도 앓고 있던 부분을 시원하게 긁어줬기 때문일 것이다.

그녀는 시대가 요구하는 젠더적 구속을 벗어나 주체적인 삶을 살기 위해 To do list와 Not to do list를 만드는 것부터 실천하길 권한다. 우선 ‘나’를 살리기 위해 ‘(연애에 세뇌당한) 과거의 나’를 죽이는 일이 먼저다. 정상 체중임에도 마른 체형을 선호하는 한국 사회에서 ‘숫자 강박에서 벗어날 것’, (사회가 강요하는) 여성스러움, 젊고 예쁨으로 가득한 ‘SNS를 멀리할 것’과 같은 사소한 일상에서 출발한다. 남들의 평가와 시선을 의식하며 사는 삶이 스스로를 우울과 공허 속에 가두는 일임을 인지하기 위함이다. 그리고 애인, 가족이라는 울타리 없이 혼자서 소확행 할 수 있는 일부터 시작한다면 주체적 삶의 첫 걸음을 뗀 것이다.

물론 가장 먼저 해야 할 일은 현재 여성에게만 강요하고 있는 미적 기준, 조신하고 착한 여성성을 그동안 강요받고 있었음을 알아차리는 것이다. 당신이 공허한 이유는 남자의 사랑이 부족해서가 아니라 시대가 짜놓은 각본 속 마리오네트로 살아가고 있기 때문이다. 구조적인 문제를 인식하고 생활 속에서 조금씩 스스로 바꾸어나가는 용기야말로 여성에게 코르셋 씌우는 사회의 삐라를 고이 접어 날려버리는 지름길이다. 이 책은 사랑해도 공허하지만 막상 혼자가 두려운 여성들에게 나침반을 든 조력자가 되어 줄 것이다.



저자 소개

연애를 강요하는 사회 구조적인 문제에 대한 생각 타래를 다음 카카오 브런치에 연재해왔다. 별 뜻 없이 프로불편러의 시각으로 써 내려간 글귀들이 100만 조회 수를 기록하며 많은 여성 독자들의 공감을 얻는 것을 보며, 우리에게 필요했던 것은 불합리한 사회 기준에 맞춘 자기 객관화가 아닌 스스로에 대한 의심을 접어 둔 ‘남 탓’이라는 사실을 체감했다. ‘머리가 띵하다’는 독자들의 코멘터리를 읽다가 남성사회 속에서 습관처럼 자기 검열을 하느라 기진맥진해진 더 많은 여성들에게 살얼음 띄운 식혜 한 사발 같은 속 시원함을 선사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 나의 용기가 다른 이들의 용기가 되리라는 믿음으로 브런치 연재글을 집대성하여 엮게 됐다. 국내 유통 대기업, 외국계 스포츠 브랜드 회사 MD를 거쳐 해외에서 커피를 내리고 칵테일을 조주하는 바리스타와 바텐더로 활동했다. 현재 유튜브 크리에이터와 청년 사업가로도 활동하고 있다. 차갑고 날카로운 시선으로 사람들 속에 감춰진 상처를 들춰내 생채기 속 빈 공간에 사람을 살리는 활자를 채워 넣는 일을 업으로 삼는 따뜻한 손을 가진 에세이스트가 되고 싶다.

목차

프롤로그 제일 궁금한 연애 안부

Ⅰ. 로맨틱 디스토피아

* 멜랑꼴리한 인생에 멜로라는 특별함
연애라는 백야 현상│구원의 사다리│사랑의 특별함을 모르는 당신은 불쌍해요│주인공의 조건│두 번 돌아 띠동갑도 가능한 사랑의 마법│영원히 고통받는 신데렐라│딱한 독신들│왕자 없이는 공주도 없어│원시적인 두려움│사랑이라는 이름의 모르핀 주사│감춰진 비용, 사랑의 대가│행복의 장치

* 나보다 남들이 더 신경 쓰는 내 연애
연애 자율방범대원│때 놓친 여자│구실 못하는 남자│숙맥과 천연기념물

* 지조 없는 낭만적 사랑
사랑의 매크로(Macro)│현대사회의 연애│사랑이라는 이름의 가스라이팅│바람에 흔들리기 시작한 뿌리 깊은 나무

Ⅱ. 아니, 이게 비즈니스지 무슨 사랑이에요?

* 로맨스에도 선행 조건은 있다
권리보다 의무 │‘안’공주, ‘진짜’공주│예쁘면 DA야│슬픈 채점지│체중계로 잴 수 있는 여성의 인격│여적여 구도의 진범들│해바라기 순정남의 실체│특별 사면│사랑받는 여자, 능력 있는 남자

* 진짜 여자는 늙지 않는다
여성성의 유통기한 │엄마는 아줌마라서 안전해│경력보다 ‘값 나가는’ 나이│비겁한 연령주의

* 여성들의 공포로 등치를 키우는 현대판 어둑시니
쇼 비즈 SHOW BIZ │만질 수 있는 그녀│세이렌의 현신│빅토리아 시크릿? 캐피탈리즘 시크릿!│MAKE-UP IS MY POWER │REAL POWER│화장솜으로 지워지는 ME의 기준│성형외과 실장의 NEW ID, 인스타그램│42억 번의 ‘좋아요’│88%의 여중·고생이 뷰튜버 채널을 구독하는 이유│절박함으로 지갑을 열다

* 가지가지에 가지를 치는 법
XY의 가지가지│넌 허리가 몇이니? 힙은?│XX의 가지치기│외로움의 맨얼굴│남자가 준 각본 수정하기

Ⅲ. 아빠와 오빠에게 빚진 허락

* 아빠가 인정한 여자
진짜 여자│한 번에 한가지씩만│타인의 긍정적 시그널을 구걸하는 삶│희박한 공기 속으로(Into Thin Air)│상무님 구두가 얼마짜린 줄 알아?│목구멍 깊숙이│아빠의 상상은 현실이 된다│세워주는 여자

* 오빠가 허락한 연애
신체발부수지'오빠'│설명 노동│나를 ‘진정으로’ 사랑하지 않는 당신에게

* 진짜 로맨스, 브로맨스 BROMANCE
조커는 할리 퀸과 배트맨 중 누구를 사랑하고 있을까│여성의 사랑보다 값어치 있는 것│남자만 사랑하다│남자를 사랑하다│’주체적’으로 불행해지는 인간

Ⅳ. 킬 미, 쓰릴 미

* KILL ME 킬 미
서툰 죄인│통조림 같은 인간│어둠 속으로│그녀 죽이기│

* THRILL ME 쓰릴 미
나와 해야 할 일들│ 소독│나와 하지 않을 일들│ 무죄 선고│핸들을 꺾는 순간│나는 나를 말하는 사람

에필로그 날씨가 좋아. 당신이 가는 길에 별이 쫙 깔렸어


리뷰

구매자 별점

4.5

점수비율

  • 5
  • 4
  • 3
  • 2
  • 1

21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