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제이슨 길들이기 상세페이지

책 소개

<제이슨 길들이기> ♣ 추억의 할리퀸. 사랑이 없는 삶을 결심하다!

과거 자신의 의지와 상관없이 연인과 헤어질 수밖에 없었던 엘리노어. 이별의 아픔을 견디기 위해 그녀는 간호사로서 커리어 쌓기에 집중하며 하루하루에 충실해 왔다. 그렇게 6년이 지난 어느 날, 과거 연인의 형이자 두 사람이 헤어지도록 중상모략 했던 제이슨이 다시 나타난다. 화재 사고로 두 눈과 다리에 부상을 입은 그를 치료하며 엘리노어는 복수심과 동시에 연민을 느끼는데….

바래지 않는 감동과 사랑을 추억의 할리퀸에서 만나 보세요!


▶책 속에서

“젠장, 간호사 노릇 좀 그만할 수 없소? 내가 정상적인 남자였다면 어땠을 것 같소?”
제이슨은 화를 참지 못하고 엘리노어에게 소리쳤다.

“당신은 정상….”

“함께 저녁을 들자고 했을 거요. 걱정 근심은 털어 버리고 그저 즐겁게 저녁 식사를 하면서 이야기하고 포도주 한 잔을 마셨겠지.”

“제이슨, 간호사와 환자의 사이는 으레….”

“하지만 난 환자가 되고 싶지 않소. 그저 한 남자이고 싶단 말이오.”

“미안해요. 당신의 기분이 어떨지 생각해야 했어요….”

“잘난 사과는 그만하시오! 날 우습게 보지 마시오, 선심 쓰는 척도 그만해요.”

“미안….”
그녀가 치명적인 말을 하려다 얼른 멈추었다. 그리고 잠시 침묵이 흘렀다.

“재미있군. 간호사로서 말하지 않으면 아예 아무 말도 할 수 없나 보군.”


저자 프로필


목차

Contents : Prologue / Chapter 1 ~ Chapter 12


리뷰

구매자 별점

3.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1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